0
Following
14
Follower
0
Boost

라면 너마저…월급 빼고 다 오르는 '미친 물가'

농심이 지난 16일 신라면과 짜파게티 등 주요 라면 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기존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릅니다. 농심은 이번 가격 인상이 2011년 11월 이후 약 5년만으로 그동안 누적된 물류비와 인건비 등 경영비용 증가에 따른 조치라고 밝혔습니다. 회사 측은 어쩔 수 없이 가격을 인상했다고 밝혔지만 가뜩이나 나빠진 경기 탓에 소비자들의 부담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게다가 올 들어 과자, 음료, 맥주, 계란 등 주요 생필품 가격이 크게 오른 추세라 부담은 더 늘었습니다. 다른 업체들은 얼마나 올렸는지 볼까요. 맥주 시장 1위업체인 오비맥주는 지난달 초 카스와 프리미어OB 등 주요 제품의 출고가를 평균 6% 올렸습니다. 비슷한 시기에 코카콜라도 콜라와 환타 출고가를 평균 5% 상향 조정했습니다. 주요 과자 가격도 크게 올랐습니다. 롯데제과는 지난 3월 비스킷류 8종의 가격을 평균 8.4% 올렸으며 크라운제과도 지난 6월 빅파이 등 11개 제품의 가격을 평균 8.4% 인상했습니다. 최근에는 조류인플루엔자(AI)의 영향으로 계란 가격도 가파르게 뛰고 있습니다. 롯데마트와 이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 할인마트는 계란 공급 부족으로 지난 2주에 걸쳐 10% 가량 계란값을 올린데 이어 추가 인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넷플릭스 한국서 유독 고전하는 이유는

세계 최대의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인 넷플릭스가 한국에 진출한 지 이번달로 약 1년을 맞습니다. 넷플릭스는 연초 큰 관심을 받고 한국 시장에 진출했지만 기대만큼 인기를 끌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한국 시장 진출 초기에 넷플릭스는 입소문을 타고 가입자가 8만명까지 늘었지만 최근 가입자 숫자가 5~6만명 선으로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넷플릭스는 전세계 190여개 국가에서 8000여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한 글로벌 OTT(인터넷을 통한 방송 시청) 사업자입니다. 이런 회사가 한국에서 유독 고전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업계에서는 넷플릭스가 한국 시장에서 고전하는 가장 큰 이유로 콘텐츠 부족을 꼽고 있습니다. 넷플릭스의 가장 큰 장점이 자체 제작 드라마와 영화 등 풍부한 콘텐츠인데 한국에서는 이같은 장점이 충분히 발휘되고 있지 않다는 지적입니다. 한국 넷플릭스에 콘텐츠가 부족한 가장 큰 이유는 넷플릭스가 인기 작품의 원작자들과 라이선스 문제를 해결하지 못해서입니다. 진출 초기부터 넷플릭스의 콘텐츠는 일부 미국 드라마와 영화에 국한됐으며 인기 있는 해외 드라마나 한국 영화, 한국 드라마는 라이선스 문제로 제대로 공급을 하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프랑스 대표 빵 '크루아상', 네 고향이 중동이라고?

프랑스를 대표하는 빵으로 알려진 크루아상(croissant). 우리나라에서는 '파리크라상'이란 상호까지 있을 정도로 프랑스 음식으로 알려져있는 빵인데요. 실제로는 어디가 고향인지를 놓고 논쟁이 심하다고 합니다. 최근까지 알려진 크루아상의 고향은 오스트리아의 수도 비엔나였어요. 1683년 지금 터키의 옛 전신인 오스만 터키 군대가 비엔나로 쳐들어왔을 때 생겨난 음식으로 알려져있죠. 크루아상은 초승달이란 뜻으로 빵 모양도 초승달이에요. 이 초승달은 이슬람의 상징으로 쓰이며 터키의 국기에도 들어가죠. 당시 오스트리아에서는 터키군을 "씹어먹겠다"는 의미에서 크루아상을 만들었다고 해요. 이후 1770년, 마리 앙투아네트가 프랑스 국왕 루이16세에게 시집가면서 이 크루아상을 가져가 유행시키면서 프랑스에 정착한 것으로 알려져있죠. 일반적으로 알려진 크루아상의 전파경로는 이렇습니다. 그런데 프랑스에서는 이보다 훨씬 전인 8세기, 프랑스에서 크루아상이 시작됐다고 우긴다고 하네요. 732년, 이슬람 우마이야 왕조 군대가 스페인을 정복한 후 프랑스 남부인 푸아티에(Poitiers)까지 쳐들어왔다가 격퇴된 적이 있는데 이를 기념해서 만들어진 빵이란 것이죠. 양국이 크루아상 원조 주장에 나선 가운데 터키와 중동 국가들은 이 원조 논쟁이 애초에 잘못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크루아상은 유럽에서 시작된 빵이 아니라는 중동에서 수천년부터 먹었던 빵이라는 건데요.
DidYouKnow?
음식
+ 2 interests

미국 금리인상에 한국이 왜 딜레마?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가 지난 14일(현지시간)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했습니다. 이에 따라 미국의 기준금리는 0.50%∼0.75%로 높아집니다.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한 건 작년 12월 이후 1년 만입니다. 미국 연준은 2006년 이후 지금까지 총 두차례 금리를 인상한 바 있습니다. 미국이 금리를 올린 것은 미국 경제가 확연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어서입니다. 최근 미국은 일자리는 증가하고 실업률이 낮아지는 것은 물론 주가도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연준은 이날 금리 인상 발표 이후 성명서를 통해 "현실화하고 예상된 노동 시장 조건과 물가상승 등을 고려해 위원회는 목표금리를 올리기로 했다"며 "일자리 증가가 최근 몇 달간 견고했으며 실업률은 낮아졌다"고 배경을 밝혔습니다. 경기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연준은 내년 금리인상 폭을 더 높일 것으로 예고했습니다. 이날 공개된 연준 위원들의 내년도 금리 인상 전망을 나타내는 점도표에서는 내년 3차례의 기준금리 인상 스케줄이 제시됐습니다. 미국의 금리인상 폭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한국은행의 고민은 깊어지고 있습니다.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하는데 왜 한국은행이 머리가 아픈 것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