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3
Follower
0
Boost

사라질뻔한 에펠탑(eiffel tower)

에펠탑은 세워지자마자 철거될 뻔한 사실을 아시나요? 파리의 가장 대표적인 상징물로 자리잡은 에펠탑은 1889년 파리 만국박람회를 위해 세워질 당시만 해도 하루빨리 철거해야 한다는 의견이었습니다. 철골을 그대로 그러낸 모습이 흉할 뿐 아니라 파리의 풍경과도 어울리지 않는다는 이유에서 였습니다. 당시 '파리의 아름다운 풍경을 보려면 에펠탑 꼭대리고 가야 한다'라는 말이 유행했다고 합니다. 사실 이말인 즉슨 '에펠탑을 안 봐도 되는 유일한 자리'가 파로 에펠탑 꼭대기였기 때문이라는 유머가 돌기도 했었죠 게다가 당시의 여론대로 이 철탑은 만국박람회가 끝나는 즉시 철거되 운명이였지만 프랑스의 군대가 군사 통신용으로 이 탑을 사용하겠다는 바람에 겨울 살아 남을 수 있었다고 하네요 이처럼 근사한 에펠탑도 지난 한 세기 동안 온갖 험담과 비방에 시달려야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