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성형녀에 대한 그의 생각

요즘이라기도 거시기한 꾀 오래된 시간 전부터 이 사회에는 성형수술이 자연스러운 무언가가 되었고 지금은 성형의 대국으로 치부될 정도로 나라 이미지를 구성하는 일부가 되었다. 그는 그 사실을 알고 있었지만 그것을 긍정적으로 생각하지 않았다. 유교적인 가치관을 가진 것이 아니라 그저 온대로 가는 것을 추구하는 그의 가치관에서는 어긋나는 것이 었기 때문이다. 그도 물론 안다. 정말 자기가 자신의 어느 한 부위가 컴플렉스가 되는 것이 얼마나 스트레스 받는 일인지. 그리고 그 스트레스가 제거 되면 얼마나 삶의 질이 높아질 것인지. 사실대로 말하자면 그의 가치관가 약간(혹은 아주 많이) 모순적일지도 모르는 일이지만 그 스스로도 자신의 얼굴 중 어중간하게 작은 눈이 컴플렉스라고 여겨서 한때는 정말 진지하게 성형수술을 고민한 적이 있었다. 하지만 결국 그는 자신의 가치관을 더 중요시 여겨 포기했다. 많은 사람들이(적어도 인터넷이라는 공간 내에서는)그러하듯이 그 역시 과하게 성형한 여성을 혐오 했는데 그렇지만 그도 눈이 있기 때문에 객관적으로 판단했을 때 잘 수술을 한 여성은 아름답다는 것은 인정했다. 하지만 그는 그러한 아름다움을 '역겨운 아름다움'이라고 표현하면서 싫어했다. 물론 그 '역겨운 아름다움'을 가진 여성이 내적으로 그를 유혹할 만큼의 매력이 있다면 그는 그 아름다움 조차 참된 아름다움으로 바라보겠지만 적어도 기본적으로 그의 생각에는 자신의 자아를 표현하는 가장 대표적인 수단인 얼굴을 갈아엎을 정도로 자신의 얼굴을 싫어한 사람이면-즉 그정도로 외향적인 것에 집착하는 사람이라면-그러한 내적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을리가 없다는 것이 그의 생각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