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Air Jordan 1 Pinnacle Black/Gold

빙글러님들 안녕하세요 ㅎㅎ 사실 제가 요즘 조던 졸업 할려고 마음먹었는데 포기했습니다 하하하.... 제가 다른 사람들이랑 똑같은 아이템이런거 안좋아하는데 요즘 카마인 이나 콩로우가 굉장히 흔하다고.. 갑자기 개콘이나 웹툰 이런데 많이 나오면서 너무 유행타는 바람에 가격오르지 매물없지 희소성 떨어지지... ㅠㅠ 하지만 역시 조던 매번 신다보니 포기할수가없더군요. 그래도 제가 주로신는 6시드니랑 11브레드는 안흔하니까요 . 현실적 실착을 하자니 조던 정리도했고 사지도않아서 더 이상 신을게 없구요... 조던 소식은 다른 분들이 워낙 잘해주셔서... 근데 이번에는 제가 선수좀 치겠습니다 ㅎㅎ 오늘 소개할 조던은 조던 1 피나클 되겠습니다 하하 흰색도있다죠~ 원래는 2월 발매로알고있었는데 소리소문없이 연기됬다가 뜬금포로 일본 공홈 5월 9일 오전 9시 발매 후 1초 전사이즈 순삭~. 미국도 베가스랑 뉴욕인가에만 800족 릴리즈 됬다죠. 매장판매로만 온라인안되고. 최근에 영국 sns에 미러 폼포짓 온라인구매할려다가 매장에서 순삭당해서 기다리다가 못샀죠.... 제가 조던 1은 사실 브레드나 한 두 모델 말고는 조던을 너무 사랑하지만 굳이... 갠취로는 별로라 ㅠㅠ 근데 이모델은 보자마자 영롱하니 너무 꽂혀가지고 어떻게든 구하고싶었는데 결국 영국 매장판매만 하는거 찾고 좌절했지만.. 끝끝내 리서치끝에 한시간 반후에 발매하는곳을 찾았습니다!!! 그런데 발매가가 이미 400불인데 관세 및 부가세하니 70만원 정도 나오더군요 대충.... 그래서 고민고민끝에 눈물을 머금고 패스할려합니다 ㅠㅠㅠ 나중에 돈벌어서 살려구요 ㅠ 여러분 같이 눈정화하시져. 갠적으로 조던 1 원탑 끝판대장이라 생각합니다. 번개는 튕겨낼듯한... 4로치면 마치 피어팩...

조던 4 피어팩 현실적 실착~!

오랜만이에요~ ㅎㅎ 드디어 제가 언제 올리나 했던 조던 4 피어팩을 꺼내 들었어요 ㅎㅎ 이번에는 제 사진만 올린게아니라 다른 분들이 신으신것도 올렸네요 ㅎ 제가 제일 좋아하고 애용하는 아이는 6 시드니 올림픽 이지만, 디자인 만으로는 감히 저의 조던들중 최고라 해도 손색이없는 아이입니다. 주름과 오염 변색등이 정말 가슴이아픕니다 ㅠㅠ 최근에 포스필드라고 앞코박스쪽 주름안잡히게 하는걸 사서 부착한 김에 비도 안 온다 해서 신고나왔네요 ㅎ 주름 잡히기전에 알았어야하는데 비슷한걸로는 스니커즈 쉴드란 제품이있습니다 ㅎㅎ 만약 신발 앞쪽 주름이 가는걸 방지하고싶으시다면 사시는걸 추천드려요 ㅎ 하지만 딱맞는신발일경우 끈을 푸시면 될수도있겠지만 착용시 불편하실수 있습니다~ 1. 착용감: 제가 4탄은 많이 안신어봐서 4탄에 대한 자세한 리뷰는 못해드립니다 ㅎ 착용감은 그냥 무난무난해요. 신발이 근데 가벼운 편은 아닙니다. 6나 11, 거기다 13에비해서도 무거운것 같네요. 착용감은 뭐 발이 엄청 편한건아닌데 밑창이랑 잘 붙는 느낌?? 그냥 발 모양에 편하게 맞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쿠셔닝이 뛰어나진 않은것같아요 개인적으로~ 2. 디자인: 괜히 그 이쁜 4탄중에서도 대장이아니죠?? 어마어마합니다. 제가 브레드 토로 피어 이셋을 가장 좋아하는데 그중에서도 탑이라 할수있죠. 여름에 신긴 그렇지만 가을 겨울에 최고의 아이템이라 감히 말할수있습니다. 캐쥬얼보다는 좀더 세미 캐쥬얼, 포멀한 느낌이 들지만 그래도 굉장히 어마어마한 아이입니다 ㅎ 총평: 전 조던 중에서도 4 6 11 13 아니면 12까지가 젤 이쁘다 생각합니다. 거기다 4는 조던 마니아들이아니더라도 누가봐도 이쁜 디자인이죠. 그런데 그중에서도 대장급~ 물론 디자인은 어마어마하지만 애초에 발매될때부터 국내 미발매 + 적은수량으로 어마어마한 리셀가를 형성하고 거기다가 매물을 구하기가 참 힘든 그런 아이라... 정말 큰맘 먹고 구하셔야 할것 같습니다. 거기다 가품이 판을 치는 모델이니 예를 들면 풋셀같은 믿을 수 있는 곳에서 구매하시길 바랍니다. 나코탭도 없다죠 국내 미발매라... 새거는 거의 하늘에 별따기고 중고로 구하셔야할듯 합니다 ㅠㅠ. 사이즈는 정사이즈 혹은 5mm 업!

조던 11 콩코드 미드 (콩미드) 현실적 실착

오랜만에 다시 올리네요 ㅎ 이번엔 11 콩미드를 들고왔습니다 :) 어제 농구경기 보고 이겨서 신나서 올리네요. 이번엔 옆태 찍는법을 생각해내서 올립니다 ㅎ 사실 브레드와 같은 11시리즈라 크게 리뷰할건 없구요. 1. 디자인: 이건 뭐 콩코드랑 브레드랑 워낙 양대산맥으로 호불호가 갈리기 때문에 쉽게 판단할 요소는 아니지만 본인이 입는 옷스타일에 따라 사시는게 좋겠습니다. 코디는 브레드가 더 쉽고 블랙앤 화이트에는 콩미드가 낫겠네요 :) 와이드핏바지에입으먼 콩미드는 구웃! 2. 착용감: 11브레드는 gs 7y고 이건 맨즈 8 260이라 이게 훨씬 발이 편하게 맞긴하네요. 정사이즈 혹은 반업추천드립니다 발볼 넓으시면. 3. 개인적의견: 디자인이나 상징성이나 워낙 대단한 모델이지만 매물이 적고 가격이 높아 구하기 힘들고 변색이나 여러가지로 관리하기 힘든 단점이있습니다.. 그러나 콩미드가 너무 이쁘다 가지고싶다 하시는분은 사시는게 맞는거같아요 조던은 다 실물이 더 이쁘다 생각하기에... 그리고 맘에안들면 다시 팔면 되니깐요!! +) 바닥이 물에닿으면 변색되는데 어떤 분이 복원할때 바닥 씻으시는거보고 저도 흙같은거 없앨려고 씻다가 변색좀더 심해졌네요 ㅠㅠ 몇번신은것도아닌데 ㅠ 그래서 바로 제습제 속지 제습제 막 넣고 봉인해놨습니다 ㅠ 분양받으실분을 위해...

조던 13 바론스 현실적 실착!

안녕하세요 원래는 하나하나 이렇게 오래 걸릴줄 알았는데 초반에 3개를 연달아 올렸었네요. 오늘은 14년도에 나온 ""조던 13 바론스 홀로그램"" 의 실착입니다 ㅎㅎ 제가 굉장히 아끼는 녀석인데 사람들은 제 다른 조던들이 훨씬 이쁘다고... ㅠㅠ 얘도 사랑해주지. 오늘도 개인적 리뷰갑니다 :) 1. 디자인: 이쁩니다. 갠적으로 13에선 히갓게임 보다 조금... 꿇리지만... 12 플옵 택시에 꿀리지않는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12플옵 짱이쁩니다 근데 흑형 흑누나들이 신어야 간지인거같아요. 인종차별이라고 느끼시먼 죄송합니다만 ㅠ 조던은 흑형누나들이 신었을때 200%인거 같아요. 귀여운 어퍼 디자인, 옆에 중창 홀로그램 및 조던과 백넘버23 홀로그램 포인트. 그리고 옆에서보먄 공룡이빨같은 아웃솔 처리 갠적으로 옆모습 너무귀여워요. 남자가 신으면 귀엽고 여자가 신으면 귀여운 신발입니다. 뭔소린지... 2. 착용감, 사이즈: 착용감은 일반적인 조던들과 비교했을때 좋은 편입니다 발이 편해요 ㅎ. 발이 편안해요 숨은 적당히 통하는 편인거 같아요 ㅎ. 사이즈는 제 발볼이 워낙 넓어서 3~4번 신은거같은데 벌써 신발이 비명을.... 신발자체는 정사이즈 여유있게나왔지만 발볼이 넓다면 반사이즈 업 추천드립니다. 참고로저는 정사이즈는 250이지만 4는 260 4 피어팩은 265신어도 헐렁거리지않고 편하게 신는정도로 발볼이넓습니다... 사이즈는 정사이즈 발볼이 정말 넓으면 반사이즈업!! 13입문 하신다면 바론스 추천드립니다 이뻐해주세요 ㅎㅎ 히갓게임처럼 프리미엄이있진않지만 그래도 갠적으로 조던 13라인에선 top3안이라고 생각하는 디자인입니다 물론 남자 여자가 신었을때 모두 고려해서요 ㅎ

조던 6의 꽃 6 카마인 실착!

저는 이거 시작 할때만 해도 이렇게 빨리 올릴줄 몰랐네요. 빨라야 1주일에 3개 올릴 줄 알았는데. 벌써 저의 조던의 반절가까이 올리네요. 오늘은 조던 하면 거의 먼저 떠오르는 모델 중 하나인 6 카마인 입니다. 솔직히 오늘 실착 처음 해보기 전까지는 시드니가 더 이쁘다 생각했는데 중고와 새삥의 차이인지 아니면 그냥 카마인이 더 이쁜건지 카마인 팔라그랬는데 시드니를 파는 쪽으로 약간 기울고 있습니다 ㅠ 더이상 고민않고 그냥 카마인 팔아야할거같아요 금방 집가서 다시 보관해놔야지 ㅎ 1. 착용감: 뭐 6야 여유롭게 나온거 모두 아실테니 별 말은 필요없을 듯 합니다. 7y gs 모델시드니와 맨즈 8 260을 둘다 신어본결과. 6는 정사이즈 혹은 반사이즈 다운해도 될것 같습니다. 저만큼 발볼 커도 7y로 커버가 되더군요. 발바닥은 그냥 편안합니다 적당히. 발에 공간도 충분하고 시드니는 몰랐는데 카마인은 공간에 여유가 더 많아서그런가 맨즈라 그런가 좀더 숨이 잘통하는 느낌이네요 :) 2. 디자인: 왜 카마인 카마인 하는지 알긴 했습니다. 저는 갠적으로 시드니와 오레오가 더 이쁘다는 생각이였는데. 그리고 카마인은 실착도 많이봤구요. 하지만 제가 신으니까 생각이 완전 바뀌더군요.. 내 자신이 신고 신발을 보면서 너무 이뻐서 참을 수 없는 느낌?? 11 브레드도 남들 신은거 몇번봐도 그냥 이쁘네 정도였는데 실착하니 내자신스스로 이쁜거같네요 내신발이 ㅋㅋㅋ 무슨말을 하는건지... 조던을 신어보시면 아실수도있어요 총평: 조던 중에서도 4 11 13 6 이 젤 이쁘다 생각하는 저라 6 디자인에 빨강 흰색조합은 좋더군요. 생각보다 좋습니다 실착이 더 낫더라구요 보는게 더 이쁠줄 알았는데. 제가 신어보니 너무 주관적이 되서... 브레드도 그랬으니뭐.. 하지만 6카마인은 너무 가격대가 높게 형성되기때문에. 6블랙인프라레드 사서 전투용 혹은 12년도 카마인이나 시드니를 사서 신는것도 나쁘지않을듯해요. 14년도에 새로나온 바닥에 아이스솔이 변색을 막아준다니 아니면 큰맘먹고 카마인 사셔서 신다가 중고로 팔아도 괜찮을거같아요! 사이즈는 정사이즈 혹은 5mm 다운!

조던 11 브레드 현실적 실착 :)

이렇게 빨리하게 될 줄 몰랐는데 집에와서 청소랑 빨래하고 다시 나갈일 생겨서 츄리닝에서 다시 대충 갈아입다가 아침에 6 시드니 신고 이번엔 다른 것도 찍을겸 11 브레드 찍었습니다 ㅎ. 원래는 콩코드가 더 좋았는데 2번정도 신으니 브레드가 더 정가네여. 콩코드는 아직 오는중이라 어케 됳지 모르겠습니다. 저의 개인적인 솔직한 리뷰 남기겠습니다 참고만 하세요 ㅎ 1. 발볼: 저는 발볼이 어마어마하게 넓은편이라 250사이즈임에도 불구하고 260 아무렇지 않습니다. 제 4 피어팩은 심지어 265 인데 잘 신습니다.. 그런데 11 시리즈는 발볼이 좁다고 했는데 저는 오히려 여유있다는 13보다 편하더라구요? 물론 6가 더 편하지만 제 브레드는 7y 임에도 불구하고 금방 늘어나는 느낌?? 처음엔 발볼때메 못생겨지는거 같았는데 괜찮더라구요 2번째 실착때는 2. 디자인: 일단 개인적인 느낌은 옆모습은 인터넷에서 본 사진만큼 이쁩니다. 하지만 앞부분은 반절 덜이쁘고 반절 더 이뻐요. 앞코 에나멜쪽이 훨씬 광나는 느낌? 이라 더 이쁜거같구요 앞에 밑창 접착되있는부분은 생각보다 더 어두운 느낌? 빨강이아니라 어둡게 붉은. 사진과 느낌이 다르게 이쁘더라구요. 3. 착용감: 6보다 개인적으로 높은 점수를 주고싶습니다. 발모양은 6가 더 편하게 여유있게 나온다지만 개인적으로 11은 발에 에어가 살아있는 느낌? 왜 11을 플레이용으로 쓴다는지 이해가가더군요. 4 6 11 13 만 신어봤을때는 11이 확실히 플레이용이 제일 좋다할정도로 에어의 활어같이 통통 살아있는 맛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가볍고요 :) 4. 실착: 4나 13은 앞코가 주름잡히거나 튀어 나올수 있는 단점이 있으나 11은 그런게 없는거 같아서 좋습니다. 에나멜도 기스 걱정은아직 잘 모르겠고요 앞코 떨어짐도 몇번 안신어봐서 잘 모르겠지만 문제가 되겠죠? 언젠가는? 그리고 브레드는 콩코드와 다르게 변색 걱정 없는게 최고인거같습니다. 씻고나서 물티슈로 닦아 관리하기도 편하구요. 하지만 단점은 신발안에 일어나는보풀과 제꺼는 gs라 그런가 발목부분 바깥쪽에 실들이 막 일어나더라구요. 멀리서보면 티도안나지만 살짝 걱정입니다 가위로 싹 다 잘라낼까. 그리고 생각보다 코디가 쉽더라구요? 어려울줄 알았는데. 최대한 블랙이나 네이비계열 빨강색으로 포인트를 뺏음에도 불구하고. 생각보다 쉬운코디. 하지만 코디면에서는 4 나 6보다 낮은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4나 6가 더 무난하게 그리고 남들이 보기에도 이쁜 것 같아요 갠적으로 :). 제눈엔 13 바론스 짱이쁜데 딴사람들은 그냥저냥... ㅠㅠ

조던 6 시드니 착샷!!

안녕하세요 ㅎㅎ 오늘은 조던 6 시드니를 신고 나왔는데 저번에 사진도 이상하게올렸고 혹시 조던을 살까말까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까 하고 앞으로 착샷 올려볼려구요. 사실 인터넷에는 다 사진 잘찍는 사람 혹은 잘생기고 멋있고 옷 잘입는사람들 사진이잖아요? 그래서 저는 좀 현실적이게 일반인이 신으면 어떤가를 보여줄 수 있으면 하네요 ㅎ 어제 11 브레드 처음 시착말고 실착했는데 느낌이 되게 생각하던거랑 달라서요. 더 이쁜점도 생각보다 안 이쁜점도 있었습니다. 그래서 시작하게 된 저만의 비루한 착샷 물론 제가 신고가는날 찍는거라 언제 할지는 저도 모릅니당.. 대신 내일은 6 카마인을 신을 것 같습니다 :) 조던 졸업하기로 결심했는데 11 브레드를 사기 했지만 그보다 더 원했던 콩코드가 좋은 가격이라 결국 질렀습니다.. 잠깐 관상용으로 소장하다가 여름에 제 품에서 보낼 예정입니다. 돈을 너무 많이써가지구... 여튼 잡설은 그만하구 착샷 보세용 :) 몸 전체로 해서 찍지 못해서 아쉽네요 친구가없어서...

제 조던 아이들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사랑스런 저의 아이들입니다 ㅎㅎ 얼마전 범고래도 살까하다가 졸업을 결심하거 더이상의 조단은 없다!!! 오늘은 피어팩 신고나갔네용 ㅎ 제가 젤 아끼는 6 시드니와 13 바론스. 바론스 너무이쁨 ㅠㅠ 비루한제가 소화가능한 모델 ㅠ 그리고 득템한 11브레드미드. 원래는 14년도 콩코드 로우가 사고싶었지만 매물 건저서 더 싼가격에 그냥 브레드미드사버렸습니다 ㅠ 콩코드 넘비싸... 브레드 근데 8살껄그랬어요 발볼 너무 넓어서 브레드 터질라그럼 ㅠㅠ 뚱뚱이되요 축구접을껄... 6카마인은 260 황금사이즈로 구경만하다가 팔 예정이구여 피어팩 265도 팔 예정입니다 ㅎㅎ 이번년 여름쯤에 올릴까 생각중 또맘바뀔진모르지만. 4 파이어레드 260은 제가 아끼는형 졸업선물로 보내드리렵니다 ㅠㅠ 내아가 시착만해보고 아껴둔건데 사람이 더 중요한거겠죠? ㅠ 4 오레오는 누나 선물로 나이키 공홈에서 재입고됬을때 샀습니다. 값이이렇게오를줄알았으몀 제것도 260으로 살걸그랬어요... 팔게.. 박스 넘이쁨 블랙골드... 사랑입니다 블골 조합은. 실물깡패인진 사실 갠적으로 모르겠는데 신으면 귀엽더군요. 저랑은 안맞을거같아요근데 ㅠ 하지만 최고의 장점은 전투용으로 짱일 듯 합니다. 중고도 중고티안날거같아서 가격방어가 짱일듯한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