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9
Follower
0
Boost

필름카메라와 함께 일본 나고야를 다녀오다.

지난 1월, 2박3일 간의 짧은 일본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이번 일본 여행의 테마는 제가 요즘 빠져 있는 아날로그! 였어요. 그래서 필름카메라와 필름 6롤을 들고 여행길을 나섰습니다. 필름카메라의 색감과 감성을 항상 좋아라는 하였지만, 이번만큼 필름카메라(이하 필카)에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처음이라 낯설기도 하고 사진이 잘 나올까라는 설렘을 품고 비행기에 올라 탔습니다. 사실 필름카메라는 사진을 찍기 전에 구도를 확인할 수도 없으며, 필름 1롤에 컷이 제한되어 있어 내가 담고 싶은 모든 것 중 가장 담고 싶은 피사체를 담아야 하는 단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점이 더욱 저의 감성을 자극했던 것 같아요.:) 본격적으로 제가 찍은 사진을 한번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부족해도.. 참아.. 주소서.. 2박 3일 여행, 그 첫째 날. 주부 국제공항에 도착해 한참을 헤매이다 찾은 버스정류장입니다. 일본만의 감성이 필름카메라 속에 고스란히 담긴 것 같아 필름을 인화한 순간 너무 기분이 좋았어요. 한 겨울에 다녀왔던 거라.. 너무나 추웠지만, 당시 한국보다는 비교적 따뜻해 좋았어요. 그리고 무엇보다 깨끗하고 맑았던 하늘이 인상적이었던! 아직도 그리운 신호등 소리. 뭔가 우리나라와는 다른 일본 신호등만의 감성이 좋아 신호등 사진만 여러 장 담아왔어요. (내가 가장 담고 싶은 것을 담으면 그게 최고 아닌가라고 합리화하며..ㅎㅎㅎ) 일본 하면 자판기! 자판기 하면 일본! 저와 저의 동생들은 2박3일 여행 동안 자판기를 정말.. 수시로 애용했습니다. 일본 자판기 최고야. 칭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