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Following
1
Follower
0
Boost

Nathan Evans - Wellerman

https://acea.tistory.com/134 웰러맨(영어: Wellerman) 또는 순 메이 더 웰러맨 컴 (영어: Soon May the Wellerman Come)은 1860년에서 70년 정도에 만들어진 것으로 생각되고있다 바다를 부른 뉴질랜드 민요이다. 뉴질랜드에서 포경선에 음식을 공급했다 웰러 형제의 보급선에서 일하는 사람들이다 "웰러맨'에 관한 노래이다. 1973년에 처음으로 뉴질랜드 책에 이 노래가 실렸다. 2020년부터 2021년까지 더 롱 게스트 존스 버전과 나단 에반스 버전이 틱톡을 통해 뜻밖의 입소문 마케팅 성 안타 소셜 미디어에서의 뱃노래를 주도했다. https://www.youtube.com/watch?v=INHZQf_1FAA&t=1s 네이선 에반스 (Nathan Evans, 1994년 12월 19일 ~ )는 노래하는 바다 판자집 으로 가장 잘 알려진 스코틀랜드 에어드리 출신 의 스코틀랜드 가수 입니다. Evans는 2020년 소셜 미디어 서비스 TikTok 에 바다 샨티를 부르는 자신의 비디오를 게시하여 처음 명성을 얻었습니다 . 2021년에는 영국 싱글 차트 1위에 올랐고 다른 여러 국가에서도 차트에 올랐던 포크송 '웰러맨( Wellerman )' 의 커버를 발표했다.

임재범 - 여행자

2022년 현재 정규 7집을 통해 봤을 때, 회춘이라는 말이 어울릴 정도의 역량이 회복됐다. 본인이 7년 만에 활동을 재개했고, 이 동안 목을 회복한 것으로 보인다. 예전같았으면 특유의 반가성으로 올렸을 음들을 진성으로 무자비하게 때려박아버릴 정도로 진성의 질이 올라갔으며, 목소리 또한 굉장히 깨끗하고 안정적이다. 누구나 집이라는 소중한 보금자리가 있다. 누구에게는 편히 쉴 수 있는 공간 또, 어떤이에게는 힘든 공간일수도… 살아가면서 집이라는 울타리속에서 우리는 희망, 사랑, 슬픔, 고뇌를 느끼며 때로는 포근한 곳이기도… 때로는 뛰쳐나가고 싶은 공간 일 때가 있다. 그러한 인간 내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은 1막 [집을 나서며…] 2번 트랙 타이틀 곡 [여행자]는 눈을 뜨면 매일 처음 가보는 길을 가는, 마치 여행자처럼…살고있는게 인생일거란 생각에 만들어진 곡이다. 안개같은 인생의 두려움을, 나만 보는 내 속마음을, 얘기했다. ‘비상'을 만든 최준영이 작곡을 맡았으며, 80년대 팝/락 스타일을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하여 임재범의 보이스컬러와 매칭하였다. 기획 단계부터 아날로그 사운드를 내기 위해 컨셉을 뚜렷하게 했으며 화려한 테크닉보단 감성을 전달하는데 포커스를 맞췄다.
음악
발라드
+ 2 intere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