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Following
1
Follower
17
Boost

♡세상을 놀라게한 의사 271명 중 270명은 항암제 거부♡

♡세상을 놀라게한 의사 271명 중 270명은 항암제 거부♡ 의사는 암 판정을 받으면, 그 부작용과 독성을 잘 알고 있는 의사는 수술이나 항암제 치료, 방사선 치료를 가급적 안 받으려 합니다. 그러나 환자에게는 적극 권하고 심지어 이 방법 외엔 다른 방법은 무시합니다. 아래에 책 한권의 내용 중 관심 있는 부분이 있어 소개합니다. 물론 이 책 외에도 2백여 권의 관련 책을 보면서 공통점을 찾고 있는데 그나마 대변할 내용일 것 같아 여기에 이 내용을 소개하는 것입니다. 부디 투병생활에 참고가 되시길... 의사 271명 중 270명은 항암제 거부 우리는 병에 걸리면 병원에 가서 의사에게 진찰받고 약을 탄다. 이러한 일련의 행동이 너무나도 당연시되고 있다. 90%가 넘는 사람들이 아무런 고민 없이 병원 문을 열고 들어간다. 우리가 굳게 신뢰하는 병원이 실은 병을 ‘고치는 곳’이 아니라 병을 ‘만드는 곳’이라면? 이 얼마나 무서운 일인가! 설마하며 손사래를 치며 화를 내는 환자들도 많으리라. 나도 병원을 믿고 싶다. 신뢰하고 싶다. 그러나 이런 나의 마음을 산산이 무너뜨리는 정보에 눈앞이 아찔하다. 오카야마 대학 의학부 부속병원에서 1년간 사망한 암환자의 진료기록을 철저히 조사했더니 80%이상이 암이 아니라 항암제나 방사선 등 ‘암치료’ 부작용이 원인이었다. 게다가 이 충격적인 사실을 박사논문으로 발표하려했던 젊은 의사는 눈앞에서 학장이 자신의 논문을 갈기갈기 찢어버렸다고 한다.

건강정보
동물
+ 2 intere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