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Ho's 신발
by
MinhoYim
M
MinHo's 신발
0 Followers
[지갑열림주의] 색감 조녜인 버버리 신상 백
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버버리가 DK88 백 전 컬렉션을 공개했다. DK88 백은 하트퍼드셔에(Hertfordshire) 위치한 헨리 무어(Henry Moore) 스튜디오 및 가든에서 촬영한 캠페인과 런던에서 열린 2017년 2월 런웨이의 한 파트로 최초 공개한바 있다. DK88 컬렉션은 브랜드의 대표적인 허니 색상 개버딘 소재의 하우스 코드에서 명칭을 따왔으며, 버버리 스토리의 가장 핵심이 되는 소재인 개버딘 특유의 질감을 입은 버버리의 새로운 트렌치 가죽 소재를 사용해 재구상된 스타일이 특징이다. 유행을 타지 않는 스타일로 버버리의 아이코닉 제품을 확장하며 브랜드의 새로운 퍼머넌트 백 컬렉션을 만들었다. DK88 컬렉션은 클래식한 실루엣, 오버사이즈 잠금 장식 및 조각과 같은 핸들이 특징으로 남성용과 여성용으로 선보인다. 메인 디자인인 DK88 톱 핸들 백을 비롯해 사첼, 닥터 백, 러기지 백을 포함한 7가지 다른 스타일 및 다양한 사이즈로 출시된다. 블랙, 다크 네이비, 허니 탠, 앤티크 레드, 다크 포레스트 그린부터 그림 같은 색조의 슬레이트 블루, 블로섬 핑크, 애쉬 로즈 그리고 셀라돈 그린까지 다양한 색상 팔레트로 선보이며, 모든 스타일은 조절이 가능한 가죽 크로스바디 스트랩을 사용해 숄더백으로 활용 가능하다. 이 백은 영국 런던의 버버리 본사에서 디자인되었으며, 브랜드의 새로운 트렌치 가죽을 사용해 이탈리아에서 정교하게 제작되었다. 새로운 트렌치 가죽은 1888년 토마스 버버리가 특허를 취득한 코튼 개버딘의 독특한 트윌 마무리를 반영한 유니크한 패턴이 양각되어있다. 코튼 개버딘은 오늘날까지도 버버리 시그니처인 트렌치코트를 제작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버버리 크리에이티브 총괄 책임자(CCO)이자 최고 경영자(CEO)인 크리스토퍼 베일리는(Christopher Bailey) “우리는 DK88백을 통해 버버리의 아이코닉한 트렌치코트와 동일한 정신과 애티튜드가 담긴 시대를 초월한 디자인의 백 컬렉션을 선보이고자 했다. 각각의 백은 버버리 역사의 중심에 있는 소재 개버딘을 반영해 믿기지 않을 만큼 고급스러운 트렌치 가죽을 사용해 정교하게 제작되었다. 그 결과 편안하면서도 우아한, 유행을 타지 않으면서도 모던한, 유연하면서도 강인한, 그러면서도 명백하게 영국적인 대비로 정의할 수 있는 그림 같은 색조의 백 컬렉션을 선보이게 되었다.”고 말했다.
디자인만 보고 고른 10만원대 가성비 시계 추천
지갑, 벨트, 시계는 비싸고 좋은 걸 써야 한다는 말이 있지만, 돈 없는 우리들에게는 그림의 떡에 불과하니까 오로지 디자인만 보고 고른 10만원대 가성비 시계들을 알아봅시당. 지극히 주관적인 취향이고 시계에 대해서는 잘 모르니까 시계의 기능, 브랜드의 역사 같은거 모두 배제하고 오로지 디자인! 만 보고 고름, 태클 ㄴㄴ 1. 시티즌 은부엉이 (Citizen Eco-Drive AO9000-06B) 그래도 일단 시작은 유명한 시계 브랜드 부터. 이제 알만한 사람들은 다 아는 시티즌 은부엉이/금부엉이 시리즈. 대략 15발 아래의 가격에서 선택할 수 있는 무난한 디자인의 브랜드 워치. 2. KOMONO KOMONO는 벨기에의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라고 하는데 선글라스, 시계 등 각종 잡화를 취급하는 브랜드인 모양. 어쨌든 그게 중요한 건 아니고 시계가 이쁨! 컬러도 무지무지무지하게 다양하고 가격도 싼 건 8만원에서 비싸봐야 15만원 선. 요즘 커플시계로 많이 맞춘다고......... 3. ARRK 벨기에 시계 디자이너 브랜드라고 하는데 잘 모르겠고. 대략 17만원 정도의 가격인데 유럽 감성이 느껴짐ㅋㅋㅋㅋㅋ 조금 더 쌌으면 고민하지 않고 질렀을법한데 살짝 아쉽지만 특이한 디자인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좋을 듯. 4. CLOI KOMONO랑 비슷한 디자인인 CLOI. 어디거인지 모르겠고 깔끔한 디자인이 예쁨. KOMONO보다는 더 여자여자하고 아기자기한 디자인이 좀 많은듯. 가격대는 싼 건 5만원 정도에서 좀 괜찮다 싶은건 10만원대 중반 정도? 5. TISELL 드레스워치를 찾는다면 TISELL도 추천! 10만원 초반의 블루 핸즈를 가진 드레스 워치라니. 그저 감사. 더 싼 모델은 6만원대부터 40만원 정도의 스켈레톤까지 다양한 라인업이 있지만, 우리는 10만원대 가성비를 추구하니까 TISELL 157 모델을 기억하자구. 6. PARNIS 해외 직구도 상관 없다면 PARNIS의 모델들은 어떨까? 뭐 중국산 무브먼트라는 소리가 있긴 한데 솔직히 10만원대 시계를 찾는 사람들이 너무 많이 바라면 안 되는 건 알지? 정확한 시간은 핸드폰으로 체크하라구ㅋㅋㅋㅋ 10만원 초반대에 이런 디자인이면 그저 땡큐지! 이보소, 여기까지 읽었는데 좋아요도 안 누르고 댓글도 안 남기고 가려는 건 아니지? 내 패션 정보 관련 글을 꾸준히 받아보고 싶다면 댓글을 남겨줘. 태그를 해줄테니! 점프온형이 이렇게 하니까 댓글 많이 달더라. @jumpon 그런 의미에서 점프온형 강제 태그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