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자동차 뉴스 카랩 CARLAB
by
Carlab
https://media.vingle.net/images/co_m/otbq2l25s4.jpg
재미있는 자동차 뉴스 카랩 CARLAB
1,033 Followers
닷지 픽업트럭, 뉘르부르크링 떼빙하고 기네스 신기록!
뉘르부르크링이 인기다. 우리나라 청년이 혼다 슈퍼컵 오토바이로, 중국인은 한쪽 바퀴만으로 완주했다. 느리게 가기로 이름을 올린 이도 있다. 이번에는 '뉘르부르크링 떼빙'이 등장했다. 지난 5일(현지시간), 픽업트럭 운전자와 동승자 1,317명이 '뉘르부르크링 픽업트럭 퍼레이드'로 기네스 세계 신기록을 작성했다. 여기에 동원된 자동차는 1981~93년에 생산된 1세대와 2세대 닷지 램 픽업트럭 1,152대. 사람들은 10명 모이라고 해도 잘 안 모이는데 1,000명 넘는 이들이 모였으니 이 모임의 회장이 고생 좀 했을 것 같다. 루마니아 자동차 전문매체 인오토뉴스(Inautonews)에 따르면, 이번 퍼레이드는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도 가장 긴 자동차 퍼레이드 일 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가장 긴 자동차 퍼레이드로 기록됐다. 이 행사는 유럽 자동차 수출입 중개업체 오토글로벌트레이드(AutoGlobalTrade AG)가 주최했다. 이 업체는 유럽지역 닷지 램 공식 공급업체이기도 하다. 이전 기네스 기록은 2015년 7월 멕시코에서 작성한 638대다. 닷지 램 픽업트럭은 3.6리터 V6 펜타스타 가솔린 엔진, 5.7리터 V8 헤미(HEMI) 가솔린 엔진, 그리고 3.0리터 에코 디젤엔진을 선택할 수 있다. 후륜구동을 기본으로 사륜구동이 적용된다. 포드 F시리즈, 쉐보레 실버라도 와 함께 북미 픽업트럭 3대장을 맡고 있다. 앞으로 뉘르부르크링에서 어떤 이색 자동차 도전이 이뤄질지 기대된다. 아래 영상(유튜브:뉘르부르크링&랠리 채널)으로 '세계에서 가장 긴 픽업트럭 퍼레이드'를 확인해보자. 황병우 eva2014az@carlab.co.kr [네이버 포스트 이벤트 게시글] 바로가기!!!!!! http://post.naver.com/my.nhn?memberNo=2632984
마쓰다 "RX-9은 로터리엔진 전용 모델"
뭇 자동차 덕후들의 심장을 벌렁거리게 했던 마쓰다 RX 시리즈. 그 후손들의 개발이 한창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새 RX는 로터리 엔진 전용 모델로 등장한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마쓰다 북미 법인에서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러셀 왜거(Russel Wager) 부사장은 "새 RX는 로터리 엔진이 아니면 등장하지 않을 것"라고 미국 워즈오토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독일 펠릭스 반켈 박사가 고안한 로터리 엔진은 마쓰다 츠네치 사장이 도입해 1967년 코스모라는 차에 처음 장착했다. 같은 배기량의 피스톤형 엔진보다 최고출력이 두 배 가량 높은 것이 큰 장점으로 부각됐다. 좋은 점만 있을 수는 없는 법. 분당엔진회전수 9,000rpm을 넘는 고회전 엔진이다보니 연비 또한 두 배로 나빴다. 여기에 날이 갈수록 엄격해지는 환경규제를 충족시키지 못했고, 고질적인 내구성 문제가 도마에 오르기 시작했다. 결국, 로터리엔진은 2012년 출시된 RX-8을 끝으로 역사책 속으로 사라졌다. 전 세계의 많은 로터리엔진 팬들이 RX-8의 단종을 아쉬워 했다. 그러나 마쓰다가 지난 해 깜짝 공개한 RX-비전 컨셉트를 통해 그 부활의 신호탄은 발사됐다. 마쓰다는 RX-비전 공개 당시, '로터리엔진 전용 컨셉트카'임을 전면에 내세웠다. 그들의 새 디자인 언어 '코도(KODO)'를 입은 멋진 차체는 로터리 갈증에 시달리던 팬들에게 포카리 한모금과 같았다. 애초, RX-비전의 양산형은 피스톤식 가솔린 엔진과 디젤 엔진 그리고 로터리엔진까지 세가지 파워트레인을 얹을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왜거 부사장의 이번 발언으로 새 RX는 로터리 엔진의 계보를 제대로 이을 수 있게 됐다. 새 RX의 이름은 'RX-9'으로 잠정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예상데뷔 시점은 2020년. 이미지:마쓰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 [네이버 포스트 이벤트 게시글] 바로가기!!!!!! http://post.naver.com/my.nhn?memberNo=2632984 [두 바퀴로 자동차 멀리 가기, 뉘르부르크링에서 신기록을?] 이제 뉘르부르크링이 식상해져서일까? 네바퀴 대신 두바퀴로 뉘르부르크링을 달린 드라이버가... [아무리 과속해봐야 내 손바닥 안, 미국에서 가장 빠른 경찰차] 라스베이거스에서는 매년 11월 초, 세계 최대 자동차 튜닝 전시회 세마쇼를 개최한다. 세마쇼에는 입이 떡 벌어지는 무시무시한 튜닝차들이 공개된다. 더 놀라운 점은 거의 모든 차들이 일반 도로에서 운전이... ['대한민국? 그게 어디야?' 한국 땅 밟지 않은 베스트셀러 - 유럽편] 국내 수입차 시장이 날로 규모가 커지고 있다. 점점 많은 수입차들이 대한민국 영토를 넘보고 있지만 아직 우리 땅에 발도 디디지 않은 숨은 고수들도 많다. 그들의 입에서는 아직도 이런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