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dnlqor91's Collection
by
newdnlqor91
n
newdnlqor91's Collection
2 Followers
'엄마가 뭐길래' 강주은을 통해 배우는 자녀와의 대화
몇 주전에 <엄마가 뭐길래>에서 최민수, 강주은의 아들 유성이가 캐나다 명문대인 토론토대학을 휴학하겠다고 폭탄선언을 했던 부분에서 엄마 강주은씨와 아들 유성이의 대화 모습이 너무도 인상적이었어요. 방송이라서 의식해서 표현했다라고 보기 힘든 몸에 배어있는 자연스러운 집안의 분위기. 정말 감탄스럽고 배울 점이 많은 모습이었어요. (이게 가능한 일이구나!!) 1년동안 휴학하겠다고 말하는 유성이 엄마는 일단 통보인지를 확인하고.. 급하게 결정하지않고 잠시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이야기합니다. 저런이야기를 들었을때 스스로도 저렇게 차분하게 대처할 수 있을지 다시한번 생각해 보았어요. 유성이를 다시 불러 말없이 일단 손부터 잡는 엄마. "만약 휴학하지 말자고 하면?" "그럼 당연히 안하죠! 엄마, 아빠를 믿어요." . "그래서 허락 안해줄까봐 겁이나요" 자신의 감정을 정확히 표현하면서 상대에 대한 존중을 담고 있는 대화였어요. "그럼 당연히 안하죠! 엄마, 아빠를 믿어요." 라는 말의 힘! 그 안에 가족간의 신뢰가 보이는 말이었어요. "엄마아빠의 의견이나 지도를 들어줄 마음의 여유가 있다는 것은엄마와 아빠에게 그것보다 더 큰 선물은 없어." "자녀는 부모에게 존경심을, 부모는 자녀에게 배려심을 갖는 것이 중요해" 서로의 의견을 들어줄 마음의 공간이 가족들에게 중요하다는 강주은의 생각 너무 멋져요.>_< 저에게 한 말도 아닌데 막 가슴이 열리는 것 같아요. "네가 무슨 일을 하더라도 엄마는 널 품을 수 있어." "그런데 네 마음안에도 엄마아빠가 있을 수 있어서 고마워." 정말 행복한 말이었어요. 그리고 유성이를 향한 한 마디, "유성아, 정말 축하한다" 이런 상황에서 축하한다는 표현은 조금 생소했지만 정말 멋진 표현아닌가요?! 하나의 인격체로 건강하게 성장해준 아들에게 이 보다 더 멋진 말이 또 어디 있을까요! 유성이를 꼭 안아주며, "엄마아빠가 반대할까봐 무서웠겠다. 그렇지?" 아들의 감정을 공감하고 수용하는 단계까지.. 나라면 어땠을까? 자꾸 생각해보며 많이 생각하고 많이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어요. 불량엄마의 좋은 엄마가 되기 위한 준비~ <불량엄마 나쁜육아>콜렉션에 있어요. https://www.vingle.net/collections/2039838 이게 현실에서 이런 모습으로 다가갈 수 있구나 라는 것을 보여준 가장 좋은 모습인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엄마가 뭐길래 강주은씨 팬이 될 것 같아요. 공감/ 댓글/ 클립/ 팔로우는 항상 감사합니다.
여행하기 안전한 나라 TOP10
여행지를 선택할 때 염두에 두어야 하는 중에 하나가 안전이다. 아무리 수려한 자연경관이나 쇼핑할 아이템이 가득한 곳일지라도 위험하다면 여행을 망치기 쉽기 때문. 그렇다면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여행지는 어디일까? 다음은 세계 최대 도시ㆍ국가 비교 통계 사이트인 넘베오에서 시행한 조사다. www.numbeo.com 1위. 한국 120개국 중 가장 안전한 나라로 꼽힌 곳은 바로 한국이다. 테러 단체에 공격을 받은 적도 없고 총기 소지를 금지하고 있어 가장 안전한 나라로 선정된 것이라 생각해 볼 수 있다. 게다가 치안도 잘 되어 있어 여행하기 좋다. 하지만 아무리 안전한 나라를 여행한다고 하더라도 밤늦게까지 돌아다니거나, 낯선 사람을 따라가는 등의 행동은 위험하다는 것은 꼭 기억하자. 안전은 스스로 지키는 것부터 시작되니 말이다. 2위. 싱가포르 그렇다면 해외의 안전한 나라는 어디일까? 싱가포르가 한국을 이어 2위로 뽑혔다. 공권력이 강한 나라이기 때문에 그만큼 치안이 안전하기 때문. 혼자 다니는 여행객도 비교적 안전하게 돌아다닐 수 있는 곳이다. 하지레인, 클락키, 센토사, 홀랜드빌리지 등 놀만 한 곳이 풍성하며 동남아시아의 진미가 모여있는 싱가포르에서 안전한 여행을 계획해보자. 3위. 카타르 범죄율이 낮은 카타르는 안전한 나라 순위 3위에 올랐다. 삼면이 바다라 해수욕을 즐길 수도 있고, 사막 관광이나 골프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또한, 진주 모양의 인공 섬 더 펄(The Pearl)에 가면 하늘을 찌르듯 높게 솟아 있는 빌딩들에 입이 떡 벌어질 것이다. 양고기가 유명한 곳이니 한번 시도해보는 것도 좋다. 유럽이나 아프리카, 남미로 향하는 비행기가 카타르에서 경유하는 경우가 많으니 시간을 내어 둘러보자. 카타르항공을 이용하고, 경유 대기시간이 5시간 이상이라면 무료 도하 시티 투어에 참여할 수 있다. 4위. 일본 4위로 꼽힌 곳은 일본이다. 친절한 사람들과 안전한 치안을 자랑하는 일본은 여성 혼자 여행하기에도 위험이 없는 곳이기도 하다. 게다가 우리나라와 가까운 지리적 이점으로 짧은 기간 방문하기에 부담이 없어 바쁜 직장인도 선호하는 여행지이다. 아름다운 자연을 느끼고 싶다면 오키나와, 미식여행 떠나고 싶다면 오사카, 쇼핑을 좋아한다면 도쿄를 추천한다. 5위. 대만 그다음 순위에 오른 곳은 대만이다. 저렴한 물가로 부담 없이 여행하기 좋은 곳인데 게다가 안전하기까지 하다니. 이곳으로 떠나지 않을 이유가 없다. 타이페이를 여행한다면 근교 단수이, 신베이터우를 가보는 것을 추천하며 그 외에도 타이중이나 가오슝 등으로 여행을 가는 것도 고려해보자. 어디를 가든 친절한 대만 사람들이 반겨줄 것이다. 또한, 시끌벅적한 야시장을 구경해보는 것도 대만에서 빼놓을 수 없는 여행 코스이다. 6위. 홍콩 6위를 차지한 여행지는 바로 홍콩이다. 쇼핑 아이템과 맛집이 가득해 특히 여성들에게 사랑받는 홍콩은 안전한 곳으로 꼽히기도 하니 어서 모험을 떠나기에 부족함이 없다. 센트럴 주변 쇼핑센터들은 여행객들의 지갑을 절로 열게 하고 침사추이나 빅토리아 피크에서 보는 야경은 매우 화려하다. 또한, 골목골목 둘러보다 보면 소박하고 아담한 곳들이 많아 홍콩이 다양한 매력을 가진 곳임을 알 수 있다. 가족여행객이라면 디즈니랜드나 오션랜드를 빼놓을 수 없고, 부모님과 함께 여행을 계획한다면 옹핑빌리지도 들러보자. 7위. 조지아 유럽과 아시아 사이에 있는 조지아는 다소 생소한 여행지일 수도 있지만, 그만큼 숨어있는 스팟이 많다는 뜻이니 모험을 좋아하는 여행객이라면 이곳으로 떠나보자. 여행하기 안전한 나라 7위에 꼽혔으니 안심하고 떠나도 된다. 수도인 트빌리시는 구시가지가 아름답고 카즈베기, 우쉬굴리, 메스티아 등은 트래킹을 하기에 좋으며 관광을 원한다면 바투미를 추천한다. 8위. 아랍에미리트 8위에 오른 곳은 아랍에미리트. 아랍에미리트는 전통과 최첨단이 섞여 있는 아주 매력적인 나라이다. 부르즈 할리파와 같은 초고층빌딩, 7성급 호텔 에미레이츠 팔래스 호텔은 눈을 휘둥그레 만들기도 하고 새하얀 모스크와 쏟아질 듯 많은 별을 감상할 수 있는 사막은 중동의 아름다움을 가득 담고 있다. 단, 노출이 심한 옷을 입거나 음주를 하는 것, 그리고 왼손으로 돈을 건네거나 받는 것 등은 삼가도록 하자. 그리고 라마단 기간을 피해 여행하는 것을 권한다. 금식 기간이기 때문에 낮에는 많은 식당과 카페가 문을 닫기도 하니 말이다. 9위. 덴마크 북유럽의 덴마크는 여행하기 안전한 나라 9위에 꼽혔다. 국민의 행복 지수가 가장 높은 나라 중 한 곳으로도 꼽히는 덴마크로 즐거운 여행을 계획해보자. 뉘하운 항구, 로센보륵 궁전이 있는 코펜하겐, 안데르센의 도시 오덴세, 레고랜드가 있는 빌룬트 등 관광을 즐기기 좋은 도시들이 많다. 자전거를 대여하여 둘러보도록 하자. 또한, 맥주와 치즈, 그리고 납작 복숭아는 꼭 맛봐야 하는 별미이다. 10위. 몰타 몰타공화국은 이탈리아 남쪽 지중해에 위치한 섬나라로, 따뜻하고 온화한 기후와 자연경관을 갖추고 있는 곳이다. 여행하기 안전한 나라 10위에 꼽힐 만큼 치안과 위생, 국민성이 높은 나라로 유럽에서도 인기 있는 관광지이자 신혼 여행지이다. 제주도의 1/6 크기이지만 볼거리는 알차다. 수도인 발레타는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으로 등재되었는데, 중세 도시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다. 일 년 중 화창한 날이 300일 이상일 만큼 날씨가 좋아 수영을 즐기기에 적합하며, 보트 투어나 스킨스쿠버를 해보는 것을 추천한다. 혹은 노천 카페에 앉아 책을 읽거나 수다를 떠는 달콤한 게으름을 부리는 것도 좋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