ㅇㅇ
by
ans8181
ㅇㅇ
0 Followers
해외직구 필수사이트 한꺼번에 모아보기
해외직구 인기 쇼핑사이트 <종합쇼핑몰> 아마존 http://www.amazon.com 이베이 http://www.ebay.com 독일아마존 http://www.amazon.de 일본아마존 http://www.amazon.co.jp 일본 라쿠텐 http://www.rakuten.co.jp 중국 알리익스프레스 http://www.aliexpress.com 중국 타오바오 http://www.taobao.com <패션> 노드스트롬(직배송가능) http://www.nordstrom.com 길트(직배송가능) http://www.gilt.com 육스(직배송가능) http://www.yoox.com 6pm http://www.6pm.com 블루밍데일즈(직배송가능) http://bloomingdales.com 샵밥(직배송가능) http://shopbop.com 아소스(직배송가능) http://asos.com 마이하빗 http://myhabit.com 리볼브클로딩(직배송가능) http://revolveclothing.com 랄프로렌 http://ralphlauren.com 갭(직배송가능) http://www.gap.com 쥴리닷컴 http://www.zulily.com Source : http://m.blog.naver.com/h333j333/220029799088 해외직구 결제 피해 6.5배 급증.."카드승인 꼭 확인" 외국 온라인 쇼핑몰 이용 때 중복 결제되거나 자세한 안내 없이 결제되는 등 결제관련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20일 소비자 통합 상담처리시스템인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상반기(1∼6월) 해외직구 관련 불만 접수 중 결제관련 불만이 26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5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쇼핑몰 접속 불안정으로 인한 중복결제나 결제오류, 안내 또는 공지 없는 결제 진행 등이 주요 사례였다.어뮤즈 암스테르담(amuse amsterdam), 슈세일아웃렛(Shoesaleoutlet) 등 일부 쇼핑몰처럼 판매자가 연락을 두절하거나 갑자기 쇼핑몰 운영을 중지한 사례도 신고됐다 결제관련 불만과 사이트 운영자의 연락 두절 및 운영중지는 26건과 25건으로 해외직구 관련 전체 불만 신고 226건의 11%씩을 차지했다.사이트별 불만 접수는 아마존 24건, 아이허브 9건, 이베이 7건으로 집계됐다.아마존과 이베이에 대한 불만 사례는 대부분 이들 사이트에 입점한 개인 판매자와 관련된 것으로 드러났다.소비자원은 "구입 전 이용 후기 및 판매자 연락처, 신용도 등을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면서 "중복결제나 결제오류가 의심되면 카드승인내역을 확인해 신속히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상반기 해외직구 관련 불만 신고(226건)는 지난해 같은 기간(112건)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상담건수는 2013년 149건에서 지난해 271건으로 해마다 늘어나는 추세다.상반기에 접수된 불만을 유형별로 보면 배송 지연이나 잘못된 배송 또는 분실과 관련한 사례가 62건으로 전체의 27.4%를 차지했다.제품 불량이나 파손 또는 사후서비스와 관련한 불만은 43건으로 19.0%, 구매 취소·교환 및 환불 지연·거부는 33건으로 14.6%를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