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un09's Collection
by
yongun09
y
yongun09's Collection
0 Followers
김성근은 일본 군국주의자다?
<군국주의> 국가의 가장 중요한 목적을 군사력에 의한 대외적 발전에 두고, 전쟁과 그 준비를 위한 정책이나 제도를 국민 생활 속에서 최상위에 두려는 이념. 우연히 페이스북을 돌다가 어떤 페이스북 유저가 김성근 감독을 두고 "일본 군국주의자" 라고 표현한 글을 읽었습니다. 이에 대해 김성근 감독의 아들인 한화 이글스의 김정준 코치가 반박글을 올려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일단 문제의 장면 보시죠. 이 페이스북 유저는 김성근 감독이 "리더는 바람과 맞서야 한다" 라는 주제로 한화 임원들에게 강연을 한 기사의 링크를 올린 후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이따위 유사 파시즘적 사고가 설득력을 얻는 현실이 개탄스럽다. 야신은 얼토당토않은 소리고 그저 조금 유능한 야구감독에 불과한 한 일본 국군주의자의 헛소리가 시대정신처럼 번저나간다. 그저 시절이 병들어서라고밖에는 할 말이 없다." 여기서 이미 논란이 커졌는데...다름아닌 김성근 감독의 아들 김정준 코치가 댓글을 달았습니다. 김정준 코치는 그 포스팅에 이러한 답글을 달았습니다. "미안합니다. 어떤 분인줄 모르고 제가 친구 관계를 맺었나 봅니다. 그래서 불가피, 쓴 글을 보고 말았습니다. '일본 군국주의자의 헛소리'라는 표현은 조금 지나치시군요. 병들은 시대를 만드는 불편한 많은 이들과 그다지 다른게 없어 보이십니다." 여기서 끝나지 않았습니다. 그 글쓴이는 바로 밑에 김정준 코치의 글에 답변했습니다. "면전에 대고 심한 말을 내뱉은 것 같아 마음이 불편하지만 뭐, 내 생각을 솔직히 밝히는 것도 중요하니까" 김정준 코치는 캡처한 내용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리면서 이러한 상태글을 올렸습니다: "'일본 군국주의자의 헛소리' ... 라고 결국 이 사람이 하고픈 얘기는 뭘까. 일본에서 태어나서 자랄 수 밖에 없었던게 무슨 죄지. 그것 조차도 나라의 아픔이건데. 아직도 재일동포에 대한 편견과 차별은 이처럼 이 사회의 깊숙히 남아 있구나. 배울만큼 배웠다는 사람의 생각 속에 깊이. 다행(?)스럽게 한국에서 태어난 내가 이 사실보다 더 한탄스러운건 이 사람이 사람을 가르치는게 업이란거. 재일동포를 일컫는 '반쪽빠리' 라는 비속어를 솔직히 쓰지 않아줘서 머리 숙여서 감사해야 하는건가. 참고 견뎌온 지난 날도 슬펐지만 지금도 슬프고 앞으로 가야할 날은 더 슬프다..." 많이들 아시다 시피 김성근 감독은 제일교포 2세로 일본 교토 부에서 태어났습니다. 하지만 그는 조국에서 자신이 사랑하던 야구로 꿈을 조국에서 펼치기 위해 일본국적과 가족을 포기하면서 까지 한국에서 야구를 해왔습니다. 그가 한국으로 날아가던 비행기 안에서 어머니 생각에 가슴을 치며 울었던 일화는 이미 매우 유명하죠. 하지만 야구만을 생각하면서 힘든 시련을 이기고 조국에서 야구를 할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그는 자신의 선택에 후회가 없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그가 조국으로 돌아왔다고 환영받은것은 아니였습니다. 계속해서 '반쪽빠리' 등 입에 차마 담지못하는 말들을 들으면서 계속되는 차별속에 지금까지 버텨왔습니다. 그런데 김성근 감독은 도대체 왜 이러한 대접을 받고 살아야 하는것일까요? 일구일생(一球一生) 일구일사(一球一死) 공하나에 살고 공하나에 죽는다. 그는 이를 완벽하게 보여주는 야구인 인것 같습니다. 과연 그가 재일동포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저런 대접을 받는게 맞는것일까요? 저런 글을 올려서 김성근 감독뿐만 아니라 김정준 코치에게 까지 상처를 줘야 하는것일까요? 저런 글을 개인 SNS에다 올린 저 유저는 꼭 반성하시길 바라고 다시는 저런 말이 그 누구의 입에서도 나오지 않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