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rakyoon's Collection
by
sarakyoon
s
sarakyoon's Collection
0 Followers
본격 파우치 공개
안녕하세요! 요즘 바빠서 빙글에 자주 못 들렀다가 파우치라도 올리자! 해서 가져왔어요 제품의 질보다는 제가 좋아하는, 혹은 새로 산 제품들이에요 신상 나왔어 헠헠 써봐야지ㅜㅜ하는 스타일은 아니라서 왠만하면 좀 되고, 후기가 많은 제품으로 사는데요 비슷한 제품군끼리 묶어서 분류했어요 먼저 아이메이크업 제품과 그 발색이에요 제품샷 기준 왼쪽부터 설명할게요. 맨 왼쪽은 에뛰드 투명마스카라인데, 저는 눈썹(속눈썹 말고 눈썹) 결 정리용으로 사용해서 발색을 따로 찍지 않았어요. 그 옆에는 이니스프리 꼼꼼카라 브라운 컬러. 오른쪽 사진 하단에서 보시듯 액이 소량만 묻어 나오고 촘촘하게 발리기 때문에 깔끔한 마스카라를 좋아하시는 분들께 추천드려요. 꼼꼼카라 옆에는 더페이스샵의 아이브로우 펜슬인데..까먹고 발색을 빼먹었네요ㅠㅠㅠ싼 맛에 쓰기 좋은 제품이에요. 너무 밝지 않은 갈색으로 염색했는데 돈이 없어서 사봤어요. 생각보다 괜찮더라구요! 그리고 모두가 잘 알고 계실 삐아의 라스트 펜슬 아이라이너. 오토인데 샤프너도 달려 있고, 무엇보다 펜슬답지 않은 지속력! 요건 바로 아래에서 제가 테스트해봤어요. 저는 재즈, 초코무스, 로즈골드 색상 세 가지를 순서대로 발색했는데 재즈는 사진보다 짙은 느낌의 딥 브라운 컬러, 초코무스는 제가 보통 눈 앞머리나 눈꼬리를 자연스럽게 빼줄 때 애용하는 적당한 브라운(?)컬러에요. 로즈골드는 너무 밝지 않은 느낌의 로즈골드인데 펄감이 크지 않아서 제 취향.. 옆은 이번에 세일도 했죠? 아리따움 마이크로 붓펜 라이너에요. 써본 결과 무난무난한 제품. 자연스러운 발색과 이지워셔블이라는 게 마음에 들어요. 다만 발색사진에서는 펜을 눕혀서 그렸더니 굉장히 진해보이게 나왔어요..블랙이긴 한데 옅게 발색되어요. 마지막은 에뛰드의 블링블링 아이스틱. 아이보리 무슨 별..아기별인가..? 밝은 베이지 색상인데 삐아의 로즈골드보다 좀 더 펄이 커서 블링블링한 메이크업 하고 싶을 때 사용해요. 참고로 전 큰 펄땡이를 굉장히 싫어해서 요 정도면 큰 편..ㅠㅠ 요건 섀도우! 근데 사실 파우치엔 잘 안 넣게 되긴 해요 자주 쓰지도 않는데 부셔져서..모노아이즈 왼쪽 위에 더러운 거 보이시나요? 한 번 박살나서 복구했는데 뚜껑 제대로 안 닦았더니 저러네요 하하하하하하 왼쪽은 삐아의 모태시리즈 중 모태매력이에요. 붉은기도는 어둡지 않은 브라운인데 눈에 바르면 진짜 매력터짐. 단독 사용해도 여리여리하니 예쁜데 전 눈두덩 살이 많기 때문에 꼭 음영을 넣어줍니당... 근데 이거 발색사진 자르다가 까먹었는데 모태매력은 위에 아리따움 라이너 옆에 발색해놨어요 기억력이.. 전 에뛰드보다 모노아이즈 좋아하는데 이유는 에뛰드 케이스가 싼티(제기준)나기 때문이에요. 저번에 8구 공용기 사서 꽉 채워놨는데 들고 다니긴 싫은..하...에뛰드... 색은 왼쪽 위부터 글래디글램, 브라운스톤, 마젠타, 플레이풀 글래디글램은 잔잔한 펄감인데 거의 펄 위주로 발색되구요 브라운스톤은 딥한 회갈색 느낌인데 머리 검정일 때 브로우로도 애용하던..ㅎㅎㅎ마젠타는 붉은기있는 음영용 브라운. 아주 미세한 펄이 있어서 고급스러운 광택이 나요. 플레이풀은 핑크색인데 요즘 저런 핑크빛이 좋네요 베이스 섀도우는 에뛰드 허니밀크 쓰는데 집에서 한 번 바르고 밖에선 거의 바를 일이 없어서 두고다녀요 이건 아이메이크업 제품들 지속력 테스트인데 초점 다 어디로..저 왜이럴까요.. 첫번째 사진은 흐르는 물에 10초간 방치해봤어요 아직은 멀쩡하죠? 그다음 사진은 그대로 열 번 문지른 건데 삐아 라이너 빼곤 전부 깨끗해져서 멈췄어요 근데 이지워셔블인 아리따움 라이너가 제대로 지워지진 않았더라구요 찬물이라 그런가봐요.. 그 옆은 오일에 스무 번 문질렀는데 다른 제품들은 애초부터 다 지워져 있었고 삐아만 멀쩡하죠? 결론은 삐아를 사세요 아르바이트생 아닙니다 오해말아주세요 이건 립제품들과 치크인데 까먹고 발색사진에 이름 안썼네요 한심.. 넘기시면 흐르는 물에 투하+문지른 사진도 있어요 ㄹ그리고 전 블러셔 거의 안 써서 하나밖에 없어요..아래에서 말씀드리겠지만 베이스를 정말정말 소량만 하기 때문에 굳이 블러셔를 쓸 필요가 없더라구요 원래 하나도 없었는데 삐아 아이라이너 사다가 심심해서 한번 사 봤어요ㅋㅋㅋㅋㅋㅋ 딱 봐도 아시겠지만 맨 왼쪽이 삐아의 다우니 치크 2호인데 파인 건 많이 쓴 게 아니라 뚜껑열다 실수해서 푹 파낸거에요ㅎㅎㅎㅎㅎ색은 오른쪽 발색사진으로 넘겨보시면 아시겠지만 흰빛도는 코랄인데..코랄인데 왜 핑크로 나올까요 코랄빛핑크아니고 누가봐도 코랄이에요ㅠㅠㅠ 그 옆에 이니스프리 틴트 오렌지 색상. 레드빛도는 오렌지라 무난하게 쓰기 좋아요 발색사진 오른쪽 하단의 액체틴트인데 이거쓰고 허니멜팅틴트 피치크럼블(발색샷 위에서 가운데) 사용하면 완전 예쁜 오렌지립이 되어요ㅎㅎㅎㅎㅎ그렇다고 굳이 사라고 권해드리고 싶진 않구요 피치크럼블이 너무 싫어서 대체 이걸 어따 써야 이쁠까 고민하다가 이렇게 섞어쓰니 괜찮더라구요 사진이 이상해서 피치크럼블도 핑크빛으로 나왔는데 흰빛도는 형광 오렌지코랄이에요 이니스프리 립스틱 저건 컬러글로우 라인의 10호 데이지 코랄인가..인데요 원래는 이니스프리 크림멜로우 립스틱의 4호가 제 인생템인데 맨날 들고다니다가 잊어버렸어요ㅠㅠㅠㅠㅠㅠ컬러글로우는 아주 예쁘게 발리진 않고 제 입술처럼 적당히 윤광만 도는데 그냥 무난무난..톡톡 발라주면 자연스러워서 쌩얼에 가끔 발라요 그 옆은 아리따움 컬러래스팅 틴트. 말이 필요한가요? 전 2호 쓰는데 걍 존좋템. 참고로 제가 손등에서 안 지워질까봐 무서워서 맨 마지막에 발랐는데 물에 문지르고도 남아있는 거 보이시죠? 지금도 있네요ㅎ..ㅎㅎ...지워졌음 좋겠다 그리고 마지막은 이글립스의 립 트리트먼트인데 전 다른 립글로즈보다 이게 더 입술에 좋을 것 같아서..원래는 트리트먼트니까요..그리고 아주 달달한 향이 나기 때문에 제 취향이에요 하지만 굳이 꼭꼭 이걸 쓰라고 추천드릴 만한 제품은 아니에요 마지막 베이스 제품들! 이니스프리 노세범 팩트는 발색이고 뭐고 생략했어요 말이 필요한가요?22 핵유명템 아리따움 포어컨트롤 팩트가 좋대서 한번 써보려 했는데 귀찮아서 계속 쓰고 있어요..이니스프리 로고 다지워짐... 왼쪽의 존예 분홍 케이스는 미샤의 시그니쳐 비비케잌인데요 손예진 썼다고 유명한 제품이였는데 전 그냥 케이스가 예뻐서+색상이 제 취향이라 사 봤어요. 겨울에는 좀 건조해서 여름되면 쓰려고 방치해놨다가 이제 와서 써 보니 좀 두껍게 발리는 감이 있어서 제 취향은 아니네요..물론 저는 여기에 아주 묽은 크림을 섞어서 브러쉬로 얇게얇게 발라요ㅎㅎㅎㅎㅎ쌩얼인가?싶게 살짝 톤업만해주는 게 제가 선호하는 베이스 중간에 있는 건 투쿨포스쿨 섀딩인데요 제가 모공이 좀 쩔어서 하이라이터는 안 쓰고 섀딩만 해 줘요 세 칸으로 나뉘어져 있는데 색은 살짝 노란기도는 애쉬브라운이라 매우매우 잘뽑았고 다만 제일 밝은 색상은 쓸 데가 없다는 게..음영용 베이스 섀도우인가..?음... 해서 오른쪽에 발색컷 왼쪽의 섀도우같은것이 이 아트클래스 바이 로댕의 가장 어두운색/중간색이에요 이거 매우매우매우좋아요 씬님 유튜브에서 보고 매장갔다가 유레카를 외쳤어요 이건 꼭 사셔야해..! 옆에는 더페이스샵 컨실런데 제가 트러블+모공쩌는 피부라서 사실 평소에는 베이스를 거의 안 써요 그냥 그 즉시미백크림 하나 바르고 컨실러로 다크써클 가리는데 더페 정도면 괜찮더라구요 스틱은 거의 쓸 일 없지만 더샘꺼 사려다가 귀찮아서..온라인으로 사긴 싫고 매장은 없어요 더샘 매장 어딨나요 맞당 메이블린 봉 컨실러 샀었는데 너무 밝아서 다크써클 회색됬어요ㅎㅎ친구줘버림 프라이머 찍었어야 되는데 파우치에 들어있지 않아서 까먹었네요 아리따움 포어컨트롤 프라이머 써보다가 친구 주고 로레알파리에 단지형 프라이머 이름이 뭐였죠ㅠㅠㅠ그거쓰고있어요 그리고 저게 다 들어가냐는 분이 계실 것 같아서 찍어봤어요ㅎㅎㅎㅎ 위에서 말씀드린 화장품들에 로션 샘플까지 하나 넣고다녀요 이렇게 잘 끼워넣으면 닫히기도 잘 닫혀요 모양이 조금 뭉뚱해지지만.. 여기까지 파우치 공개였습니다! 지금은 피부톤에 맞는 립 제품 고르는 팁 준비중이에요 웜톤쿨톤에 잘못된 지식을 갖고 계시는 분들이 많으셔서..ㅠㅠㅠㅠㅠㅠ 시간나는대로 준비해올게요!
아이폰6s 사도 괜찮을까?
아이폰6s, 역대 판매 기록도 갈아 치우면서 승승장구 하는 것 같은데... 남 모를 속사정이 있다고 한다. 아이폰6의 밴드 게이트(구부려짐 문제)를 뛰어넘는 각종 게이트가 기다리고 있었는데... 일단은 크게 두 가지인 듯. 1. 사운드 노이즈 게이트 아이폰6s의 음질이 문제가 있다는 게 주된 내용인데, 모든 상황에서 문제가 되는 것은 아니고 흔히 비싼 이어폰에서 쓰인다는 고감도 이어폰을 연결하면 노이즈가 들린다는 문제다. 사실 아이폰은 음향 마니아들 사이에서도 널리 쓰이는 기기인데, 이런 노이즈 논란은 확실히 문제가 있는 것으로 보여짐. 더 큰 문제는 흔히 노이즈 문제라는 건 하드웨어적으로 발생하는 경우가 많아서 문제가 생기는 기기에 한해, 리콜이 들어갈 수도 있지 않을까 싶기도... 사용기를 보면 잡음이 있기는 하지만, 사용상에는 큰 문제가 없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어떤 사람은 잡음 때문에 리퍼를 신청하려고 한다는 얘기까지 있어서 개인차가 있는 듯 싶다. 개인적으론 구매 전에 본인이 사용하는 이어폰을 꽂아보고 문제 여부를 살펴 보는 게 좋지 않을까? 노이즈가 얼마나 심각한지는 영상을 살펴보자! 2. 부품 뽑기(?) 게이트 이 부분은 사실 흔히 geek 들한테는 굉장히 중요하게 다가오는 문제인데, 눈에 보이는 아이폰은 하나지만, 사실 내부에 들어간 주요 부품 세 가지가 조금씩 달라서 생긴 문제다. 두뇌라고 할 수 있는 AP, 그리고 램, 마지막으로 디스플레이가 회사별로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항간에는 '보이는 아이폰은 하나지만 사실은 16가지 아이폰이 존재한다'라고 얘기가 나올 정도. AP는 삼성과 대만의 TSMC라는 회사 두 군데에서 공급하는데, 당연히 삼성에서 공급한 게 더 좋다는 평이고, 램은 삼성과 하이닉스, 디스플레이는 LG와 샤프에서 공급한다. 가장 양품이라고 불리는 아이폰은 AP와 램은 삼성, 디스플레이는 LG라는 게 대부분의 이야기. 특히 AP는 공정 자체가 완전히 달라서 삼성 것이 (상식적으론)더 우월하다고 하는데, 실제 벤치마크 상에는 큰 차이가 없다고 한다. 그래도 사람 마음이란 게.... 찝찝하니까... 구매 후에 벤치마크 툴을 돌려서 내부에 어떤 부품이 쓰였는지 확인하는 사람들이 줄을 잇는 모양. * 추가 메모리도 차이가 있음. MLC랑 TLC랑 두 개가 혼용해서 들어가는데, 일반적으로 MLC가 더 좋음. @bottleneck 님 제보 감사함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