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jung15's Collection
by
chanjung15
c
chanjung15's Collection
0 Followers
홈트 한달 루틴, 헬스장 머신활용 전신 및 분할 루틴 (feat.핏블리)
핏블리가 올려준 운동 루틴인데 원덬이가 보고싶어서 모아옴 [홈트 한달 루틴] 매주 일요일 '웨이홈트' 영상 올리고 있으니 매일매일 따라해 주세요🙂 초보자는 맨몸으로, 초중급자 부터는 2~3kg 덤벨을 들고 따라해 주세요!! [핏블리 웨이홈트] - 근손실 없는 전신 덤벨운동 끝판왕 리얼타임 홈트 루틴 https://youtu.be/i3iqW5Lf8i0 - 상체 다이어트+근 성장 덤벨운동 프로그램 4가지 https://youtu.be/o-9ZuMtC8MA - 집에서 근육을 만들려면 따라해야하는 엉덩이 덤벨 운동루틴 4가지 https://youtu.be/YnT9O3NaJbc [헬스장 루틴] <주 2회> - 근력 운동을 처음 시작했다면 처음 1~2개월 동안은  운동하는 습관이 몸에 베일 수 있도록 주 2회로 운동하는 것을 추천드려요 - 초보 단계에서는 여러 관절과 근육을 동시에 사용하는 다관절 운동을 통해  기초적인 운동능력을 기르고 운동과 다음 운동 사이의 간격은 여유롭게 잡는 것이 좋아요 - 초보자용 루틴표를 확인해 보세요. <주 3회> - 조금 더 시간적 여유가 생기고 체력이 길러지신 분, 중급자 이상은 횟수를 늘려 주 3회로 운동을 해보세요. - 운동 목적에 따라 루틴을 구성하시는 것이 좋은데  근육의 부피를 키우고 싶다면 분할 방법을 활용해 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 중급자용 루틴 표를 확인해 보세요. 👇아래 영상에 자세히 정리해 뒀으니 꼭! 시청해 주세요🙂 출처 - 더쿠
시간 날 때 꼭 봐야되는 명품 다큐멘터리
살아있는 지구 (총 11부작) 여러나라에서 자연 다큐멘터리 최고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우고, 100만장 이상의 DVD가 판매된 다큐멘터리의 절대강자. 일명 <사야하는 지구> 다큐 매니아라면 놓칠 수 없는 명작 중의 명작이다. 우리 눈이 볼 수 없는 세계 (총 3부작) 분명히 존재하지만 인간의 눈으로는 볼 수 없는 자연 현상들을 최첨단 특수 장비로 촬영해낸 자연 다큐멘터리 초고속의 세계, 빛 너머의 세계, 나노의 세계 등 우리의 눈이 얼마나 많은 것을 놓치고 있었는지 알 수 있다. 코스모스 (총 13부작) 우주 다큐의 끝판왕, 칼 세이건의 <코스모스>가 다시 부활했다. 상상의 우주선을 타고 우주의 시공간을 여행하는 독특한 컨셉과 세계적인 천문학자 닐 타이슨의 쫄깃쫄깃한 진행 덕에 보고 있으면 시간 가는 줄 모르게 되는 우주 다큐의 신세계 우주의 구조 (총 3부작) 물리학, 우주 이론에 대해 관심 1도 없는 사람들을 위한 다큐 알아듣기 힘든 우주의 과학적 사실을 너무나도 쉽게 풀어냈다 특히 평행세계, 다중 우주에 대해 관심이 있다면 꼭 보기를 추천! 과학이 얼마나 낭만적일 수 있는지를 알 수 있음 뇌 이야기 (총 3부작) 인체에서 가장 미지의 영역인 뇌에 대한 다큐멘터리 우리 몸에서 뇌의 각 영역이 담당하는 기능과 그 기능이 손상된 환자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인격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만드는 다큐 차마고도 (총 6부작) 한국 최초로 에미상 국제 다큐멘터리 후보에 오른 명품 다큐 인류 역사에서 가장 오래된 문명교역로 ‘차마고도’를 최초로 촬영 중국, 티벳, 인도를 잇는 광활한 지역의 역사와 현재 그곳에 살고 있는 사람들의 삶을 함께 보여준다. 문명과 수학 (충 5부작) 이 시리즈를 보고 나면 왠지 수학 천재가 된 것만 같은 느낌이 듬.. 고대의 애굽에서 현재의 강대국에 이르기까지 이집트와 그리스, 인도 등 문명을 이룬 여러 국가들의 ‘수학의 역사’를 추적하는 다큐멘터리 인간의 두 얼굴 (총 6부작) ‘인간은 상황에 지배당한다’는 명제를 여러 심리학적 실험을 통해 재미있게 풀어낸 다큐멘터리 특히 사람들에게 황당한 상황을 주고 어떻게 행동하는지 보는 실험들이 최강 꿀잼! 마치 몰래카메라를 보는 것처럼 재미나다 명작의 사생활 (총 9부작) 클림트의 <키스>, <진주귀걸이를 한 소녀> 등 세계적인 예술 작품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낸 다큐멘터리 어려운 역사나 미술 이론이 아닌 작품의 뒷이야기를 담고 있어서 미술에 전혀 관심없는 사람들도 재밌게 볼 수 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