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ion99's Collection
by
staion99
s
staion99's Collection
0 Followers
| '우리 고양이가 토를 했어요' 고양이 구토 색깔로 알 수 있는 건강 상태
구토 색깔로 보는 고양이 건강상태 ‘집에서 다음 상황을 지켜봐도 되는 구토색’ 단, 횟수가 잦아지면 즉시 병원으로 가는 것을 추천. 1. 투명색 원인: 물 또는 위액이 역류했을 때 2. 노란색 원인: 공복상태가 길어져 위액이 넘어왔을 때 * 자기 전 소량의 사료를 주기 3. 분홍색 원인: 식도, 입 안, 위장 등에 소량의 출혈이 있을 때 4. 기타 ①사료 및 음식: 급하게 먹어서 소화가 안 됐을 때 ②잎사귀: 위장이 안 좋을 때, 잎을 먹고 게워내기도 함 ‘지금 당장 병원으로 가야되는 구토색’ 단, 먹은 음식물에 따라 구토색이 영향을 받을 수도 있음. 1. 붉은색 원인: 식도, 입 안, 위장 등에 다량의 출혈이 있을 때 2. 짙은 갈색 원인: 만성 위 출혈, 소화기관의 아래쪽인 소장 또는 대장에 출혈이나 질환이 있을 때 3. 녹색 원인: 이물질을 먹었거나 췌장에 문제가 있을 때 4. 기타 ①이물질: 단단한 이물질을 토하면서 위나 식도에 상처를 입힐 수 있음 고양이가 토했을 때 유용한 팁 1. 구토 흔적을 사진으로 남긴다. 2. 구토 시간 및 횟수, 양 기록한다. 3. 구토 전 먹었던 음식물 체크한다. 4. 구토와 함께 다른 증상이 있는지 확인한다. (식욕저하, 활동성 저하, 설사, 혈뇨, 고열, 경련 등) 수의사 Tip) 구토를 하면 2~3시간 정도 금식을 한 후, 물 또는 사료를 재급여해 구토 여부를 확인한다. ※ 주의 위의 내용은 건강한 고양이가 기준이며, 너무 어리거나 노묘의 경우에는 구토를 하면 바로 병원으로 가야합니다. 당신의 신속하고 정확한 대처는 큰 병으로 커지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반려동물과의 라이프스타일을 연구합니다. '펫슬랩(PETXLAB)'
자세만 바로 잡아도 살이 빠진다! 척추운동법!
척추 바로 잡고 자세만 바로 잡아도 살을빼는데 도움을 준다는 이야기 많이 들어보셨을거에요!  만물상에서 방송되었던 척추 건강 챙기는 운동법 두가지 알아볼께요! 첫번째 동작은 10초 만에 척추 힘 기르는 운동방법입니다~ 체중이 뒤로 실리게 하는 동작으로 잘 쓰지 않는 근육들을 쓰게 만들어 전신운동 효과까지 준다고 하는데요 이 방법을 10초유지 1개로 다섯 세트 해주시면 됩니다~ 익숙해지시면 시간을 조금씩 늘려가며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이 동작은 골반도 바로 잡아주고 척추 측만증이나 허리통증,어깨통증에 효과적인 운동방법이라고 합니다! 그럼 다음 동작으로 넘어가 볼께요! 두번째 척추건강법은 어깨 통증에 효과적이며 다이어트 효과까지 주는 동작이라고 하는데요! 이 동작은 쿠션이나 베게 등을 준비 해주세요! 이 상태에서 깊게 복식호흡을 해주시고 옆에 사람이 있다면 무릎을 눌러 달라고 하세요~ 처음에 이 동작이 힘드시면 쿠션 높이를 올려서 하셔도 되고 편해지면 쿠션을 빼고 해주셔도 됩니다~ 구리고 주의! 갑자기 일어나시려고 하면 허리를 다치실 수 있으니 옆으로 살짝 굴러서 일어나 주세요~ 여기까지 척추건강을 지키는 운동방법 두가지 알아보았는데요~ 이 동작들은 장시간 고개를 숙이고 있는 학생들이나 직장인들 주부들에게 좋은 운동법이라고 합니다! 자세도 바로 잡아주고 다이어트에도 도움 주는 척추건강법으로 건강해지시기 바랄께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27 인어가 식용으로 쓰이는 세계
‘인어’가 식용으로 쓰이는 세계. 가혹한 현실, 매혹적인 상상력이 돋보이는 이 세계는 조각가이자 펜화 작가인 ‘이보름’씨의 손 끝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이 세계에서 인어는 현존하는 흔한 동물이며 지능이 인간보다 현저히 낮아 식용으로 쓰이는 것마저 합법화되었습니다. 식용으로 쓸 수 없는 상체는 특수 처리되어 장식물이 되고, 희귀한 인어 종은 수조에 갇혀 애완동물로 취급 받기도 합니다. 이보름 작가는 인간의 본능적 에너지를 윤리나 도덕에 의해 억압받지 않고 표현하는 마르쿠제의 ‘억압적 탈승화’ 이론을 기반으로 본인만의 작품을 탄생시켰습니다. 공포심을 유발하는 괴담적 서사와 이를 나타내는 그로테스크한 이미지들을 통해서, 작가는 자신의 탈승화를 미학적으로 표현한 것입니다. 문화적 차이에서 오는 충격처럼 작가의 작품 속 일상과, 우리가 살고 있는 일상 사이의 간극에서 거부감이 들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매혹적인 잔혹동화 같은 묘사를 곱씹을수록, 그 세계와의 관계는 더욱 깊어집니다. 두려움으로 가득했던 첫인상이 어느새 아름답고 황홀한 감각으로 채워지네요. 글_ 이현진 *아래의 이미지를 무단으로 사용할 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보름 작가의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2257673137&fref=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