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
Following
49
Follower
9
Boost

어제부터 코로나19 카페 조건부 이용

어제부터 카페 및 음식점 등 시간 제한이거나 조건부 영업을 한다. 그런데 어의없는 것은 메이저급 또는 체인점 카페만 실내에서 먹고 마실수 없다. 오직 체인점 카페만 해당된다. 커피는 패스트푸드 및 빵집에서도 커피 와 음료를 판매한다. 너무 불공평하고 웃긴 정책이다. 현재는 개인카페와 패스푸드, 빵집에 몰리고 있다. 커피를 팔아도 어디는 되고 어디는 안된다는 것이 나는 이해하기 힘들다. 집합금지를 위함이라면 균등하고 획일적으로 시행하지 않은가? 상식적으로 이해 할수 없다. 어느 카페의 실내 전경이다.아예 의자를 치워 버렸다. Since yesterday, cafes and restaurants have been operating with limited or conditional hours. However, the meaningless thing is that only major or chain cafes cannot be eaten and drink indoors. This applies only to chain cafes. Coffee also sells coffee and beverages in fast food and bakeries. It's too unfair and funny. Currently, it is concentrated in private cafes, fast food, and bakeries. It's hard for me to understand that even if I sell coffee, it's going to be and not. If it is for prohibiting gathering, is it not enforced uniformly and uniformly? I can't understand it in common sense. This is an interior view of a cafe, and the chairs have been remo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