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10
Follower
0
Boost
Oops, there is no card…
Bio
시인이 되고 싶었고, 헤비메탈 밴드 멤버가 되고 싶었습니다. 지금은 그 경계와 어스럼에서 서성이고 있습니다. 시집 <위로를 위한 슬픔들>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