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팁

ko
37 Members

Cards

Updated

정말로 천식, 알레르기, 아토피 , 피부질환 원인이 같을까?
우리 몸이 탈수 때문에 수분대사와 배급의 조절인자인 신경전달물질, 즉 히스타민의 생산을 증가시킨다는 것을 보여주는 단서가 바로 천식과 알레르기이다. 천식환자들의 폐 조직에는 히스타민이 많이 포함되어 있고, 기관지근육을 수축시키는 물질이 히스타민이라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폐에서 물은 수증기의 상태로 체외로 빠져나간다. 그러므로 히스타민이 폐에서 기관지를 수축시키면, 호흡중에 빠져나가는 수증기의 양이 줄어든다. 이런 현상은 우리 몸이 물을 빼앗기지 않으려는 자연적인 방어기전이다. 히스타민은 물을 조절하는 기능 외에 세균, 바이러스, 이물질(화학물질과 단백질)로부터우리 몸을 보호하는 기능도 하고 있다. 우리 몸에 물이 충분히 있으면,히스타민이 정상적으로 이런 기능을 해도 우리는 알아차리지 못한다. 그러나 탈수상태에서는 히스타민이 물 조절에 전력을 다해 소진되기 때문에, 히스타민 분비세포는 몸을 방어하기 위해 히스타민을 과도하게 생산하게 된다. 동물실험에서 히스타민 분비세포는 물 섭취가 증가하면 히스타민 생산을 줄인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따라서 천식과 알레르기는 모두 물에 대한 바른 인식과 물 섭취의 증가로 해결해야 한다. 평균적으로 이 두 질병은 물 섭취 증가 후 1∼4주 후면 반응이 나타난다. 농축된 혈액이 폐에 도달하면 자연스럽고 필연적인 반응으로 폐 내의 히스타민 생산이 증가한다는 사실을 잊지 말자. 히스타민이 과도하게 생산되면 기관지가 수축한다. 그러므로 천식과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매일 마시는 물의 양을 늘려야 한다. 그렇다고 몇 달, 몇 년에 걸쳐 입은 손상을 단기간에 회복하려고, 물을 과도하게 마시라는 것이 아니다. 매일 충분한 적당량의 물을 우리 몸의 탈수가 완전히 해결될 때까지 장기간 꾸준히 마셔야 한다. 뱃맨겔리지(F. Batmanghelidj, M.D.) / 의학박사 워터맥스 문의: 1588-2270 카카오톡 신청 : @ 워터힐러 친구추가 ( https://pf.kakao.com/_sxlmfl ) 앞으로 꾸준하게 주로 주시는 답변들에 답을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아토피 , #천식 , #알레르기 , #히스타민 , #항히스타민
왜? 임신하면 아토피나 피부 질환이 더 심해지나요?
임신 중 양수의 생산을 위해 몸은 더욱 수분의 부족을 경험합니다. 양수를 유지하고 만들기 위해 피부 , 혈액 , 장기의 수분을 모두 끌어모아 사용합니다. 몸안에 충분한 물이 없으면 엄마의 몸은 새생명을 위한 상태에 집중하며 엄마의 몸은 지속적인 손상을 입게됩니다. 임신 중 이런 현상이 지속화되면 모든 기능들의 손상도는 계속 높아지며 아토피나 피부질환이 급히 나빠지기도 하여 지속적인 아토피나 피부질환이 있을 수 있습니다. 아이와 엄마를 위해 평소 물을 나누어 충분하게 음용하여야 새생명과 엄마의 건강 관리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정자가 여성의 난자에 수정하여 새로운 생명체가 형성되기 시작하면, 이 생명체는 히스타민의 능력을 빌리게 됩니다. 히스타민은 그 생명체에 대한 여러 ‘양육’ 의 의무를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자라나는 세포를 돌보는 물에 젖은 유모라고 할 수 있습니다. 히스타민은 혈액과 혈청의 순환을 늘리는 직접적인 영향력을 통해 새로운 세포에게 물과 영양분을 가져다 주게 됩니다. 새 세포에게 율동적으로 칼륨을 ‘펌프질 해 급식’하는 일도 하게 됩니다. 이러한 급식 프로그램 덕분에 새로운 세포가 분열에 분열을 거듭하며 자라나, 태아 형태의 새로운 생명체로 존재하게 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히스타민은 우리 몸의 가장 고귀한 요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히스타민은 체내의 항균과 항바이러스, 외부 병원체에 대한 방어 체계 등도 관장하고 있습니다. 체내 수분 함량이 정상 수준일 경우에는 이러한 활동이 감지되지 않거나 과장되지 않은 상태로 유지됩니다. 그러나 몸이 탈수될 경우에는 많은 히스타민이 생성되게 됩니다. 면역체계의 활성화로 인해 히스타민 생성 세포로부터 과도한 양이 방출되기 때문입니다. 과도한 히스타민에 대한 천식과 알레르기 반응을 막아주는 천연물질로는 아드레날린이나 그것의 화학 대체물질이 있습니다. 천식 발작이나 알레르기 반응을 피하기 위한 천연의 예방 절차는 말할 필요도 없이 오랜 기간에 걸쳐 몸을 충분히 수화시키는 것입니다. 물을 충분히 섭취하게 되면 히스타민의 과다 생성이 줄어들게 됩니다. 한두 잔의 물로 최소한 90분 동안 아드레날린을 분비하는 교감 신경계를 자극할 수 있게 됩니다. 이것이 바로 물이 히스타민의 과잉활동에 즉각적으로 대응하는 방법입니다. 또 하나의 해결 방법은 운동을 통해 아드레날린의 자연스러운 활동을 다시 강화시키는 것입니다. 아드레날린은 과도한 히스타민 생성과 대응하는 천연 해독제이기 때문입니다. F. 뱃맨겔리지(F. Batmanghelidj, M.D.) / 의학박사 워터맥스 문의: 1588-2270 카카오톡 신청 : @ 워터힐러 친구추가 ( https://pf.kakao.com/_sxlmfl ) 앞으로 꾸준하게 주로 주시는 답변들에 답을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아토피 , #알레르기 , #아토피에좋은 , #알레르기에좋은 , #항히스타민 , #천식
물을 먹으면서 함께 먹어야하는 것이 있을까요?
천일염 또는 소금의 별도 섭취를 물으시는 경우가 있습니다. 물을 마시면서 소실될 수 있는 수용성 비타민에 대한 보충으로 소금을 별도로 먹는 경우가 있고 이 경우를 모두 동일하게 적용하거나 또는 소금의 섭취를 우선시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소금의 섭취에 대한 사항은 일부 저염식 상태로 음식을 꾸준하게 섭취하거나 물의 음용량이 너무 높을 경우에 국한됩니다. 뱃맨겔리지 박사도 소금의 별도 섭취에 대해 제외 국가로 한국 , 중국, 일본을 말하며 뱃맨겔리지 박사의 부인의 인터뷰에도 소금의 부족이 인체의 우선이 아닌 물 부족이 우선이며 그나마 중국 , 한국 , 미국 음식은 충분한 소금을 보충하므로 별도 섭취를 권장하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물과 함께 섭취하는 것으로 과일 , 채소와 같은 수용성 비타민을 가진 식품을 챙겨 드시는 것은 바람직하고 특히 한국에는 김치 , 된장 , 고추장등의 나트륨이나 수용성 비타민의 소실을 방지하는 전통 음식이 다양하므로 한국 가정식을 골고루 잘 먹는 것만으로도 충분합니다. 워터맥스 문의: 1588-2270 카카오톡 신청 : @ 워터힐러 친구추가 ( https://pf.kakao.com/_sxlmfl ) 앞으로 꾸준하게 주로 주시는 답변들에 답을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아토피 , #좋은물 , #알레르기 , #알레르기에좋은 , #아토피에좋은 , #면역
내가 마시는 물의 양을 어떻게 정할까요?
오늘의 질문 : 내가 마시는 물의 양을 어떻게 정할까요? 물을 음용하는 양에 대한 질문이 많습니다. 각자의 음용량을 임의로 정할 수 없으나 평균적인 음용량은 키나 몸무게에 대비하는 것이 통상적입니다. 몸무게 × 40= ( )ml 이 음용량은 최소한의 필수 음용량으로 보시면 되겠습니다. 각자의 물이 필요한 상태가 다를 수 있습니다. 질환의 경도나 , 신체의 내부 열처리 상태 또는 은 체내 보유 수분양에 따라 나의 필요 음용량은 달라지며 이것은 물을 음용하며 찾아가야합니다. 체내의 물이 충분하지 못하면 적정한 체내 환경을 만들지 못해 인체내에서 여러 혼선이 유발되고 그로 인해 여러 질환들이 발생합니다. 또, 운동을 하거나 음식을 먹는 양에 따라 집중력을 요하는 활동이나 스트레스의 강도에 따라 우리 인체에서 요구하는 물의 양도 달라집니다. 물을 많이 먹었다고 생각함에도 소변색이 노랗다면 인체에서는 급속도의 탈수가 유도되고 그로 인체는 여러 질환의 위험에 노출됩니다. 그러므로 물을 음용하는 양은 정해지는 것이 아닌 인체 스스로 요구하는 정도에 맞춰 충분하게 음용하는 습관을 만드는 것이 필요합니다. [ 언제나 당신 옆에 물병을 보관하십시오. 생수 또는 수돗물을 사용하고 어디서나 체육관, 자동차, 사무실에 가지고 다니십시오. 운동 전, 운동 중 및 운동 후에 물이 흐르도록하십시오. 물 섭취량과 미네랄 섭취량의 균형을 유지하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운동 60 분마다 적어도 1 리터의 물을 마셔야합니다. 뜨거운 경우 더 마셔. 더운 여름날에 운동을하는 동안 시간당 최대 2 리터의 체액을 잃을 수 있습니다. 물과 균형에 맞는 미네랄은 건강하고 수분을 유지하는 최선의 방법입니다. 운동 중에 적어도 20 분마다 물을 보충하는 것이 좋습니다. F. 뱃맨겔리지(F. Batmanghelidj, M.D.) / 의학박사 ] #좋은물, #물음용량, #물마시기, #워터맥스, #아토피 , #워터힐러 , #waterhealer , #waterma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