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투게임

ko
6 Members
워킹데드 네간과 줄리아가 왔다! 철권7, 신규 캐릭터 4명 공개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 4인, 기존 캐릭터 머독, 아머킹부터 컬레보레이션 캐릭터 네간까지 <철권 7> 신규 캐릭터로 크레이그 머독, 아머 킹, 줄리아 창, 그리고 ‘워킹데드’ 캐릭터 네간이 추가된다. 반다이 남코 엔터테인먼트는 오늘(3일), 공식 트위터와 유튜브를 통해 <철권 7>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들을 공개했다. 반다이 남코 측은 앞서 8월,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가 6명이라고 밝혔으며, 이중 ‘안나 윌리엄스’와 ‘레이 우롱’을 우선 공개하기도 했다. 이번에 발표된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 중, 가장 먼저 공개된 선수는 ‘크레이그 머독’이었다. 트레일러에서 자동차를 집어던지며 강렬하게 등장하는 크레이그 머독은 <철권 4>에서 처음 등장한 잡기 공격에 특화된 캐릭터다. 크레이그 머독의 참전은 <철권> 시리즈 팬들에게 나름 '깜짝 출연'인데, 스토리 설정상 크레이그 머독과 아머킹은 <철권 7>에서 혼수상태에 빠져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기 때문이다. 다만, 트레일러에서 크레이그 머독이 어떤 경과로 '철권' 대회에 참전하게 됐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https://youtu.be/SDBv4Qn3_l4 다음으로 참전을 알린 캐릭터는 '아머 킹'이었다. 아머 킹은 작중 동료 '킹'과 마찬가지로 프로레슬링 기술을 주로 사용하는 캐릭터다. 트레일러에서 크레이그 머독의 대전 상대로 등장한 아머 킹은 고유 기술 중 하나인 공중 잡기 '러닝 파워밤'을 비롯해, 레이지 드라이브 '독무'를 사용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아머킹 역시 설정상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어야 하지만, 크레이그 머독과 함께 '철권' 대회에 참전한 것으로 보아 이들과 관련된 별도 스토리가 전개될 것으로 보인다. 아머킹 트레일러 말미,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 '줄리아 창'이 공개됐다. 줄리아 창은 <철권 3>에서 처음 등장한 고고학자이자 산림 재생 연구원이다. 약 10초 간 등장한 줄리아 창은 태블릿 PC를 들고 "스트림 라이브! 준비됐어?"라고 외치는 것으로 보아 이번 작품 설정으로 유튜버나 스트리머가 된 듯했다. 다만, 이외 줄리아 창의 기술이나 구체적인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https://youtu.be/tqYS43chjVU 시즌 패스 2에 참전한 마지막 캐릭터는, '워킹데드' 캐릭터 '네간'이다. 네간은 <킹 오브 파이터즈> ‘기스 하워드’, <파이널 판타지 15> ‘녹티스’에 이은 <철권 7> 세 번째 컬레보레이션 캐릭터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에서 네간은 드라마 '워킹 데드' 속 모습으로 등장했으며, 원장에서 사용하는 무기 '루실'을 이용한 여러 기술들을 선보였다. <철권 7>은 지난 2017년 6월 PS4, Xbox One, PC로 발매된 격투 게임이다. 신규 캐릭터가 추가되는 DLC '시즌 패스 2'는 현재 2만 6,800원에 판매되고 있으며, 개별 캐릭터는 5,400원에 판매중이다. https://twitter.com/WalkingDead_AMC/status/1069312747861491712
DOA 6, 한국인 캐릭터 등장할까? "한국팬 기대치 높다면 참고하겠다"
격투 게임하면 보통 <스트리트파이터>, <버추얼 파이터> 그리고 <철권> 시리즈를 떠올리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꾸준히 팬을 모으면서 이제 6번째 작품을 선보이는 <데드 오어 얼라이브(DEAD OR ALIVE. 이하 DOA)> 시리즈도 어느덧 비주류에서 주류 격투게임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시작은 <버추얼 파이터>의 뒤를 따라가는 게임이었다. 하지만, 지금은 독자적인 콘셉트와 시스템으로 인기를 얻었다. 특히 전작 <DOA5: 라스트 라운드>의 무료버전은 전세계에서 누적 1,0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할 만큼 유저들의 사랑을 받았다. 물론 여성 캐릭터 중심의 섹시함을 유난히 강조한 '야한 격투게임'이라는 선입관을 가진 사람도 있을 터. 하지만 신작 <DOA 6>는 섹시함을 시리즈의 특징으로 받아들일뿐더러 리얼함도 함께 추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TGS 2018 현장에서 <DOA 6>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코에이테크모 팀 닌자의 신보리 요헤이 프로듀서를 만나 직접 이야기를 들어봤다. 지금까지 서브 캐릭터였던 아야네가 <DOA 6>에서는 스토리 중심에 선다. 그 이유가 궁금하다. 신보리 요헤이 PD: 발표한 대로 아야네는 이번 시리즈에선 매우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된다. 그렇다고 주인공으로 나서는 건 아니다. 일종의 히로인 역할이라고 보면 된다.  다만 여기서 그 이유를 다 설명하면 스토리를 밝히는 게 되기 때문에 자세한 이야기를 하기 힘들다. 힌트를 주면 홍보 영상에서 아야네의 비중이 높은데 이를 통해 유추해보는 것도 재밌을 것이다. 전작까지 닌자 캐릭터 중심으로만 스토리가 진행돼 타 캐릭터들의 비중을 높여달라는 이야기도 있다. (웃음) 우리가 팀 닌자이기 때문에 닌자에 대한 각별한 애정이 있다. 전작에 이어서 이번에도 그들이 메인 스토리를 이끌어 나간다. 하지만 이외에도 다양한 시스템과 캐릭터들의 이야기가 새롭게 진행될 예정이니 기대해주면 좋겠다. <DOA 5>는 세 번 업그레이드를 진행했음에도 신규 캐릭터의 스토리 개입이 없었다. <DOA 6>에서는 신규 캐릭터의 스토리가 등장할까? 전작의 신규 캐릭터는 대표적으로 마리와 호노카를 들 수 있는데, 이번에는 이 둘이 꽤 활약하는 작품이 될 듯하다. 참고로 이번에 처음으로 말하는 건데 '뇨텐구'도 스토리에서 어느 정도 비중을 차지한다.  전작에 있던 '사이드 스텝' 등 기존 시스템이 다수 없어지고 '브레이크 게이지'라는 새로운 시스템이 추가됐다. 이유가 뭔가? 가장 큰 이유는 <DOA 6>와 <DOA 5>는 같은 게임이 아니기 때문이다. 새로운 게임을 만들면 전작과 다른 요소가 있어야 한다. 대표적으로 초보자도 쉽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게이지 시스템을 추가했다. 격투 게임은 기술도 많은 만큼 조작이 힘든 부분이 있는데. 이런 부분을 쉽게 조작할 수 있도록 하고자 했다. 초보자도 접근하기 쉽도록 허들을 낮춘 편이다. 필살기 타이밍도 쉽게 포착할 수 있다.  * 브레이크 게이지: 상대를 타격하거나 피격당하면 쌓이는 게이지로, 일정량 쌓이면 '브레이크 블로우'나 '브레이크 홀드' 등의 기술을 사용할 수 있다. 반격기 '브레이크 홀드'도 초보자를 위한 요소인가. 어려운 질문이다. 시스템적으로 봤을 때는 초보자를 위한 요소지만 완전히 초보자만을 위한 건 아니다. '격투 게임은 해 봤지만, <DOA>는 처음 접한 유저'를 위한 것이라 보면 된다.  적절히 활용하면 상급자들이 사용하기 좋은 시스템이기도 하다. 브레이크 홀드는 일반 홀드와 달리 상중하 모든 속성을 반격할 수 있지만, 사용 타이밍이 숙련자와 초보를 가르는 기준이 될 것이다.  실제 써봤는데 대미지가 적더라. 의도한 부분인가? 의도한 부분이다. 브레이크 홀드는 위급한 상황에서 긴급히 탈출할 수 있는 기술이다. 생존을 목적으로 하는 것이지, 상대방을 쓰러뜨리기 위한 기술이 아니기 때문에 대미지가 적을 수밖에 없다. 전작에는 <버추어 파이터>의 아키라와 사라가 참전했는데 이번 작품에도 콜라보 캐릭터가 들어가나?  아직 말하기 힘들다. 확실한 것은 초판에는 들어가지 않는다. 브레이크 블로우 피격 시 일그러지는 얼굴을 클로즈업하는 연출이 나온다. 어떤 의도로 들어갔나? <DOA 6>는 전작보다 표정 연출에 힘을 줬다. 그동안 캐릭터의 움직임이 부드럽다는 이야기는 들어왔지만, 표정은 딱딱하다는 평이 많았다. 귀여운 표정이 아닌 다양한 표정을 보여주고 싶었다. 한국에서는 시리즈 최초로 한국인 캐릭터가 등장하지 않을까 하는 기대가 있다. 지금은 신규 캐릭터와 관련된 이야기는 아무것도 할 수 없다. 말하면 회사에서 혼난다(웃음). 혹시 한국에서 한국인 캐릭터가 나오길 기대하는 사람이 많은가? 기대치가 높다면 개발에 참고하도록 하겠다.  <DOA 5>에서는 옷이 지저분해지고 땀이 흐르는 표현이 있었는데 이런 부분도 강화됐나? 물론이다. 게임 엔진이 업그레이드되면서 땀이나 더러워지는 부분은 더 세밀해졌다. 더불어 전작에서 볼 수 없었던 피격 부위에 상처를 입는 연출도 추가되었다.  처음 발표할 땐 섹시보단 리얼함을 중심으로 간다고 했는데, 그 이후 유저 불만이 있자 섹시함을 보완하겠다고 했다. 사실 톤을 다운한 감이 있긴 하다. 기존 <DOA> 시리즈의 섹시함이 100이라 봤을 때 <DOA 6>는 70~85 정도라고 보면 된다.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섹시보단 격투에 치중한 게임이 되고 싶다. 리얼한 상황에서의 섹시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하면 좋겠다. 마지막으로 한국 팬들에게 하고픈 말은? 한국 유저분들 모두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들고 있다. 아쉽게도 유저분들이 TGS에서 게임을 체험해 볼 기회는 없지만, <DOA 6>는 모든 유저가 만족스러워 할 작품이라고 본다. 기자분들은 시연대에 가서 직접 게임을 해보고 느껴보고 많이 알려주면 좋겠다. 이제는 한국에서의 반응을 우리에게 전달해주는 사람들이 있기에, 여러분이 많은 메시지를 우리에게 전달해주면 좋겠다. 
신규 캐릭터와 밸런스 패치 포함한 '철권7' 시즌 패스2, 9월 6일 발매
대전격투게임 <철권7>의 시즌 패스2 발매일이 9월 6일로 밝혀졌다. 이번 시즌 패스2에는 ‘안나 윌리엄스’ ‘레이 우롱’ ‘네간’ 등의 신규 캐릭터와 ‘어시스트 시스템’ 추가, 기타 변경점이 포함된다.  반다이남코엔터테인먼트는 지난 8월 19일 열린 ‘테켄(철권) 월드 투어 2018: 도쿄 테켄 마스터즈’ 현장에서 시즌 패스2의 자세한 내용을 공개했다.  시즌 패스2는 6개의 DLC(DLC4~DCL9)로 구성돼 있다. DLC4에는 캐릭터 ‘안나 윌리엄스’가, DLC5에는 ‘레이 우롱’이 포함돼 있다. 각 DLC의 가격은 500엔(한화 약 5,000원) 으로 책정됐으며 6개의 DLC를 한번에 구매할 수 있는 시즌 패스2의 가격은 2,800엔(한화 약 28,000원) 이다. 시즌 패스2 정보와 함께 공개된 두 캐릭터의 프로모션 PV를 확인해 보자. 안나 윌리엄스와 레이 우롱은 9월 6일부터 사용할 수 있으며, 이외에도 <워킹 데드>의 ‘네간’과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캐릭터 3명도 <철권7>에 참전할 예정이다. 안나와 레이 외 네 캐릭터의 출시일과 가격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이번 시즌 패스2에는 신규 캐릭터 뿐 아니라 초보자를 위한 ‘어시스트 시스템’이 추가된다. 이는 종류가 많고 복잡한 <철권7>의 기술 커맨드에 적응하지 못한 초보자를 위한 시스템이다. 공개된 스크린샷에 의하면 하나의 버튼을 연속 세 번 누르는 것으로 ‘콤보1’ ‘콤보2’를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어시스트 시스템은 ‘대회 모드’를 제외한 모든 모드에서 사용 가능하다. 또한 기존 <철권7>에는 없었던 시스템인 ‘월 바운드’ 시스템이 추가된다. 월 바운드 시스템은 피격당한 캐릭터가 벽에 부딪혔을 때 한번 더 튕겨 오르는 시스템으로, 이를 이용하면 피격당한 캐릭터가 공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기 때문에 더 많은 콤보를 넣을 수 있다.  이외에도 이번 시즌 패스2를 맞이해 캐릭터 밸런스 조정이 이뤄진다. 캐릭터들의 기술 판정이 조정되고, 캐릭터에 따라서는 새로운 기술이 추가되기도 했다. 자세한 변경점은 다음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영상) 철권 7, 신규 캐릭터 줄리아∙워킹데드 네간 2월 28일 정식 출시
시즌 패스 2 추가 캐릭터 6명 중 마지막 2인, 네간 더빙에 원작 배우 참여 <철권 7> 신규 캐릭터 줄리아 창과 ‘워킹데드’ 네간의 정식 출시일이 공개됐다. 반다이 남코 엔터테인먼트는 17일, 격투 게임 대회 'EVO 재팬 2019' 행사 중 <철권 7> DLC 캐릭터 '줄리아 창'과 '네간'이 2월 28일 출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철권 7> 캐릭터 추가 DLC '시즌 패스 2'에 포함된 인물이기도 하며, 시즌 패스 2 구매시 유저는 ▲ 안나 윌리엄스 ▲ 레이 우롱 ▲ 크레이그 머독 ▲ 아머킹 ▲ 줄리아 창 ▲ 네간 등 6명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추가되는 줄리아 창은 <철권 3>에서 처음 등장한 고고학자이자 산림 재생 연구원이다. 줄리아 창은 과거 작품에서 아메리카 원주민 느낌의 복장을 하고 있었지만, 이번 작품에서는 현대 복장으로 등장한다. 여기에 태블릿 PC를 들고 "스트림 라이브! 준비됐어?"라고 말하는 것으로 보아 이번 작품 설정상 유튜버나 스트리머가 된 듯하다. 시즌 패스 2 마지막 캐릭터 네간은 '워킹데드' 시리즈에 등장하는 인물로 <킹 오브 파이터즈> 시리즈 ‘기스 하워드’, <파이널 판타지 15> ‘녹티스’에 이은 <철권 7> 세 번째 컬레보레이션 캐릭터다. 게임 속 네간은 자신의 시그네처 무기 '루실'을 이용해 다양한 기술을 선보이며, 이를 활용한 특수 기술이나 레이지 아츠도 구현되어 있다. <철권 7> 컬래보레이션 캐릭터 네간은 드라마 '워킹 데드' 시리즈에서 네간을 연기한 제프리 딘 모건(Jeffrey Dean Morgan)을 모델로 제작됐다. 여기에, 게임 속 네간 목소리는 제프리 딘 모건이 직접 더빙해 원작 특유 느낌을 살렸다. <철권 7>은 2017년 6월 PS4, Xbox One, PC로 발매된 격투 게임이다. 신규 캐릭터가 추가되는 DLC '시즌 패스 2'는 2만 6,800원에 판매되고 있으며, 개별 캐릭터 구매 시 줄리아 4.99 달러(약 5,600원), 네간 7.99 달러(약 9,000원)다.
스트리트파이터 5 AE! 첫 캐릭터는 사쿠라
스파씬 연말 가장 큰 행사인 캡콤컵이 끝났습니다. 메나가 버디로 EVO우승자인 토키도의 아쿠마를 꺾고 엄청난 액수의 상금을 차지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모든 스파씬 유저들이 기대하는 스파 AE의 정보가 공개되었는데요. 제 눈길을 사로잡았던 것은 스파 주인공 류의 사생팬이자 덕후이고 나름 광팬들을 보유한 사쿠라의 정보가 나왔다는 겁니다. 시즌3의 처음을 책임질 사쿠라는 확실히 그 모델링이 괜찮아져 이쁘게 나왔는데요. 스토리 코스튬에서 특이한 것을 발견했습니다. 영원한 고등학생 일 줄 알았던 사쿠라가 현재 졸업 후 게임 센터에서 아르바이트를 뛰고 있다고 하는 설정의 코스튬인데요. 게임센터에 저런 미소녀 아르바이트가 있다면 전 매일 갈 수 있을 거 같네요. 또한 사쿠라 이외에 시즌3에 새로 공개될 캐릭터가 공개되어 유저들의 관심이 높은데요. 나름 전통의 인기 캐릭터와 신캐릭터들을 잘 조합한 리스트가 아닐 수 없습니다. 사쿠라와 더불어 가장 기대하고 있는 캐릭터는 코디인데요. 파이널 파이트 시리즈에서 와리가리로 유명한 캐릭터죠. 아마 사가트, 사쿠라와 더불어 가장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캐릭터라 생각됩니다. 스파 시즌3의 사쿠라와 시즌3 신규캐릭터 패스는 오는 2018년 1월 16일부터 구매가 가능하다 하는데요. 저도 빨리 사서 새로운 캐릭터들을 연구해보고 싶네요. 물론 기존 캐릭터들이 새로 받게 되는 트리거들도 연구해보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