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
7 Members

Cards

Recommended

호박고지찰떡 만들기
재료 : 찹쌀가루700g, 불린호박고지400g, 대추12개, 서리태150g, 건크랜베리 한웅큼, 물5ml, 설탕15g, 소금 한꼬집(1~2g) 만드는 법 1. 찹쌀을 씻어서 물에 5시간을 불리고 30분 동안 물기를 빼준다음 가루로 빻아 굵은체에 내린다.(방앗간에서 가루로 빻을때 소금 넣어달라 요청) 2. 서리태를 잘 씻어서 물에 5시간가량 충분히 불려서 건져 설탕10g과 물을 넣고 졸여준다. 3. 호박고지를 물에 1~2시간 불려 4cm길이로 썰어서 설탕을 넣고 버무려 준다. 4. 대추는 물로 한번 씻어서 물기를 닦고 씨를 빼서 돌려깍기를 한 후 채 썰어준다. 5. 체친 찹쌀가루에 서리태, 호박고지, 대추,건크랜베리를 넣고 고루 섞이게 잘 버무려준다. 6. 시루에 베보자기를 깔고 설탕을 조금 뿌린 후 잘 버무린 찹쌀가루를 안친다. 7. 김이 오른 찜기에 시루를 올리고 30분가량 찐 후 젓가락으로 찔러서 흰가루가 뭍지 않으면 5분간 뜸을 드린 후 한 김 식혀서 적당히 썰어놓으면 된다.(식히는동안은 식용유를 조금 뭍힌 비닐에 찰떡을 놓은 후 네모난 모양을 만들어서 식히면 훨씬 깔끔하게 자를 수 있다) ※ 이렇게 색이 하얀 떡이 아닌경우 황설탕을 넣어서 사용하면 고급스런 맛을 낼수 있다. (덜 달면서 먹을수 있는 맛!!)찰떡위에 윤기가 날수 있도록 향이 약한 참기름+식용유를 뭍혀줘도 좋다.(마르는거 방지 및 산화방지역활) 저는....찹쌀가루를 좀 적게하여 떡이 질어졌습니다~ㅠㅅ ㅠ(찹쌀가루 600g) ★독학으로 하는것이니 만큼 틀린부분이 있으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no title)
어젯밤 진한 대추고를 잔뜩 넣고 정성을 다하여 만든 대추 찰떡! 굽는 내내 집안 가득 대추 향이 가득했습니다.  밤새 굳도록 두었다가 아침밥 지으며 바로 포장! 허술하기 이를 데가 없지만 그래도 정성껏 쌌습니다.    먼저 한번 떡을 싸서 다시 넣어 실링기로 밀봉하고 꼭 그리하지 않아도 괜찮을 스티커도 붙였어요~  만들기가 너무 쉬우니 가르쳐 드릴게 꼭 만들어보세요~ 재료: 찹쌀가루 500, 대추고 200, 졸인 대추 취향껏, 대추씨 끓인 물 1컵 모두 섞어 틀을 오일로 닦아 낸뒤 반죽을 부어요~ 170도 오븐에서 1시간 구워 주세요~ 틀어서 빼내어 식힘망에 올려 두고 겉면이 마르도록 두었다가 원하는 크기로 썰어 내면 됩니다~ 너무 쉽죠?~^^ 설탕을 넣지 않아도 대추고가 이미 달고 졸인 대추 역시 설탕이 들어가 있으므로 당도가 충분합니다~ 대추 조림은 대추씨를 먼저 뺀 다음 물과 설탕을 취향껏 넣고 졸여 주시면 되는데 물을 넣지 않고 졸이면 너무 딱딱해지니 꼭 물을 조금 넣어주세요~ 사진 속의 찰떡은 대추고랑 대추씨 물을 조금 많이 넣어 질어진 듯하여 다시 레시피 수정한 것을 올렸으니 위에 알려드린 방법대로 만들면 잘 되실 거예요~ 대추에 퐁당 빠진 것처럼 대추 향이 엄청 진한데 대추고를 만들 때는 얼마나 당도가 높은 좋은 대추를 재료로 쓰느냐가 아주 중요해요~ 차와 함께 먹는 음식으로 엄지 척이니 이웃님들 꼭 만들어보세요~ 소풍 갈 때도 차를 우려 가져가 먹으면 촉촉, 쪽득 대추향 솔솔~ 완전 굿일 거라고 생각되어요~♡ 저는 손으로 덥석 집어먹으면 왠지 더 맛있게 느껴지니 왜 그런지 모르겠습니다~ 적당한 크기로 잘라 비닐로 먼저 찰떡을 싸 준 뒤에 저렇게 비닐봉지에 하나씩 넣고 스티커로 멋을 좀 부리면 왠지 근사해 보이는 떡이 됩니다~ 이렇게 포장하며 냉동고에 두었다가 꽝꽝 언 것을 꺼내 놓으면 10분 후 야들야들한 처음 느낌의 떡으로 되돌아온답니다~ 마침 사다 둔 박스가 있어 종이를 깔고 나란히 담아 봤는데 제 눈에는 꼭 전문점에서 산 것 같은 느낌이 들더라고요~^^~ 이 상태로 냉장고에 몇 개 넣어 두었는데 하루쯤 지나면 더 쫀득하고 맛이 있습니다~  이웃님들 모두 편안한 밤 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