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영화

ko
180 Members

Cards

Updated

로맨틱 코미디의 원조,로마의 휴일(1953)
*본 영화리뷰는 영화의 내용을 일부 담고 있습니다* *본 리뷰는 로마의 휴일,오늘의 연애,궁합의 스포일러로 느껴질 수 있습니다.로마의 휴일은 재밌는 영화니까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으시다면 영화를 감상 후 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제가 오늘 본 영화는 로마의 휴일입니다.로맨틱 코미디의 시초라는 이름에 걸맞게 로맨틱 코미디의 정석에 가까운 영화죠. 제멋대로인 성격에,자기 뜻대로 할 수 있는 일이 하나도 없는 왕족의 삶이 싫증나서 일탈을 결심한 오드리 헵번과 평범한 신문기사인 그레고리 펙이 사랑설레 어머심쿵 하는 이야기입니다. 일탈을 결심하고 왕실을 뛰쳐나온 오드리 헵번. 그러니까 앤 공주는,자신의 불만을 히스테리로 생각한 박사가 놔버린 수면제 주사때문에 잠에 취해 벤치에서 뻗어버립니다.그리고 이것을 발견한 그레고리 펙에 의해 그의 집에서 함께 하룻밤을 보내게 되면서 영화가 시작되는데요. 다음날 그레고리 펙은 오드리 헵번이 사실은 앤 공주라는 것을 알게되고 그녀와의 인터뷰를 가지고 특종을 쓰기 위해 데이트를 하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처음의 목적과는 다르게 오드리 헵번과 그레고리 펙은 결국 사랑에 빠지게 되는데요.뭐,당연한 겁니다.오드리 헵번은 눈부시게 이쁘고 그레고리 펙은 잘생긴 얼굴과 젠틀함을 가지고 있거든요. 앤 공주는 애초에 자신은 한 나라의 공주이고.그레고리 펙을 위험에 빠뜨릴 수 없었기 때문에 왕실로 돌아가야 했습니다.그레고리 펙은 그런 그녀를 붙잡을 수 없었죠.그래서 이 둘은 포옹도 하고 키스도 한 후 헤어지게 됩니다. 다음날 그들은 공주와 신문기자의 신분으로 돌아가 각자 갈 길을 걸어가면서 영화는 끝을 맺게 되죠.(전 솔직히 이장면에서 사랑의 도피라도 하는 줄 알았습니다...) 이 영화의 재미 포인트는 소소한 개그씬과 이둘의 티키타카 입니다.남녀의 입장이 동등한 상황에서 발생하는 티키타카가 바로 로맨틱코미디의 생명이라고 저는 생각하거든요. 예를들어 심은경 이승기 주연의 궁합(2018)이나,이승기 문채원 주연의 오늘의 연애(2015)라는 영화를 보면.한쪽이 끌려다니기만 하니 티키타카가 발생하지 않거나 발생하더라도 와닿지 않습니다.(둘다 이승기가 나오고 둘다 망한 영화네요..) 티키타카가 발생해야 몰입이 되고 재미가 생깁니다.그래야 이둘이 스킨십할때 관객도 같이 설레고 이둘이 이별을 할땐 관객도 같이 슬퍼지는 거죠. 이런 로맨틱 코미디로서의 재미를 따져보면 이영화는 괜찮은 영화입니다.세대가 꽤 지난만큼,이해가 안되는 부분이 있을 수 있고 늘어지는 느낌이 없다곤 못하기 때문에 이를 감안해서 10점 만점에 7점을 주고싶습니다.흑백 영화만의 감성도 제겐 괜찮았습니다. 다음 리뷰는 타워 하이스트(2011)입니다.저는 일요일에 돌아올 수 있을까요?최대한 노력 해보겠습니다.팔로우 많이 부탁드립니다.
흥행에 성공한 최근 할리우드 하이틴 영화들 🎬
애프터 신입생 ‘테사’는 진실게임을 하던 중 키스 벌칙에 걸리고 만다. 상대는 학교에서 유명한 반항아 ‘하딘’. 키스를 앞둔 0.1초 전, 모두가 주목하는 그 순간 ‘테사’는 ‘하딘’의 입술을 거절하고 만다. 강렬했던 첫 만남 이후, 마치 새로운 세상을 발견한 듯 한번도 경험한 적 없던 감정에 눈을 뜨게 된 두 사람. ‘하딘’은 자신의 비밀 장소로 ‘테사’를 초대하고 이제 두 사람은 서로를 모르기 전으로 절대 되돌아 갈 수 없음을 알게 되는데…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지금까지 다섯 명. 짝사랑만 고수해온 라라 진. 그런데 어느 날, 그들에게 쓴 비밀 러브레터가 발송됐다. 어떻게? 그건 중요하지 않다. 어제의 라라 진은 사라졌으니까. 퍼펙트 데이트 야심 찬 고등학생, 대학 학비를 벌기 위해 맞춤형 데이팅 사업에 뛰어든다. 고객이 원하는 모든 이상형으로 단숨에 변신하는 브룩스. 그런데 가만있어 봐. 내가 누구더라? 키싱 부스 첫 키스를 해버린 엘, 그것도 학교의 인기 넘버원하고! 하지만 그는 넘봐선 안 될 사람. 그와 사랑에 빠지면 평생의 단짝을 잃게 된다. 새가슴 엘의 선택은? 톨 걸 언제부턴가 구부정한 자세와 움츠러든 마음으로 살아온 소녀. 16살에 185cm를 넘긴 조디는 보통의 소녀처럼 살고 싶어진다. 그런데 갑자기 삼각관계? 무슨 전개가 이래! 시에라 연애 대작전 똑똑하지만 인기 없는 여고생 시에라에게 찾아온 뜻밖의 로맨스! 매력적인 소년 제이미와 달콤한 문자를 주고받는다. 이게 꿈이야 생시야? 아, 전화번호가 바뀌었구나! 레이디 버드 반항기 가득한 새크라멘토의 여고생. 부모님이 지어준 이름도, 잔소리쟁이 엄마도, 구질구질한 집구석도 다 맘에 안 든다. 소원이 있다면 이곳을 떠나 동부의 대학으로 진학하는 것. 이 당찬 소녀는 언제쯤 최고의 모습을 찾을 수 있을까. 에브리씽, 에브리씽 17년 동안 집 밖으로 한 번도 나간 적 없는 소녀는 모든 것이 완벽하게 무균 처리된 집 안에서 오직 상상을 통해서만 세상을 만난다. 그러던 어느 날, 옆집으로 이사 온 매력적인 소년을 만나고, 소녀는 평범한 삶, 자유, 그리고 첫사랑, 그 눈부신 시작을 위해 위험천만한 세상 밖으로 첫걸음을 내딛는데… 러브, 사이먼 사이먼은 평범한 삶을 사는 고등학생이다. 사랑하는 가족이 있고 친구들이 있다. 다만, 자신이 게이인 걸 아무도 모른다는 것뿐. 남들과 다를 바가 없지만 게이라는 이유로 남들이 자신을 다르게 볼까 마음 한 켠에 고민을 안고 다닌다. 게이임을 숨기고 학교 생활을 이어가던 사이먼은 교내 학교 게시판을 통해 학교에 커밍아웃하지 않은 게이가 또 있음을 알게 된다. 사이먼은 익명의 학생 블루에게 메일을 보내 자신도 게이임을 처음으로 밝힌다. 사이먼은 블루와 메일을 주고 받으며 가까워 진다. 교내 수 많은 남학생 중 블루는 누구일까? 파이브 피트 접촉도 해선 안되는 CF(낭포성 섬유증)를 가진 ‘스텔라’와 ‘윌’ 첫눈에 반한 두 사람은 서로를 위해 안전거리를 유지하려고 하지만 그럴수록 더욱 빠져든다. 손을 잡을 수도 키스를 할 수도 없는 그들은 병 때문에 지켜야 했던 6피트에서 1피트 더 가까워지는 걸 선택하고 처음으로 용기를 내 병원 밖 데이트를 결심한다. 그러나 갑자기 숨을 쉬지 못하는 ‘스텔라’. ‘윌’은 그녀를 살리기 위해 안전거리를 어기게 되는데… 안녕, 헤이즐 다른 십 대와 달리 화장품 대신 산소탱크를 상비해야 하지만 매순간 유머를 잃지 않는 근사한 소녀. 암 환우 모임에서 만난 어거스터스와 헤이즐이 첫눈에 드라마틱하게 빠져든 건 어쩌면 당연한 일이었다. 또래에 비해 한없이 죽음에 가까운 두 사람은, 지구에서 가장 보편적인 질문에 관한 답을 함께 풀어간다. “사람들은 나를 기억해 줄까? 우린 이 세계에 어떤 흔적을 남길 수 있을까?” 지랄발광 17세 자식보다 본인 인생이 더 중요한 엄마, 공부 잘하고 잘 생기고 인기 많은 엄마아들, 이런 엄마아들과 눈 맞은 10년 넘은 베프, 내 존재조차 모르는 짝사랑남, 고민을 상담해도 전혀 도움도, 위로도 안되는 돌직구 선생님까지, 내 주변은 무식하고 이기적인 인간들 투성이다. 그보다 더 끔찍한 사실은 지금 이 얼굴로 평생을 살아야 한다는 것… 망했다… 이번 생은 완전히 망했다! 미드나잇 선 XP(색소성건피증)라는 희귀병으로 태양을 피해야만 하는 케이티. 오직 밤에만 외출이 허락된 그녀에게는 어머니가 남겨준 기타와 창문 너머로 10년째 짝사랑해온 ‘찰리’가 세상의 빛이다. 어느 날 작은 기차역에서 한밤의 버스킹을 하던 ‘케이티’의 앞에 ‘찰리’가 나타나고, 두 사람은 매일 밤마다 모두가 부러워하는 완벽한 데이트를 이어간다. 처음으로 함께 여행을 떠난 날, 꿈 같은 시간을 보내던 ‘케이티’는 그만 지켜야만 하는 규칙을 어기게 되고 결국 피할 수 없는 선택을 해야만 하는데… 너에게 하고 싶은 진짜 사랑 고백 태양이 뜬 뒤에도 내 곁에 있어줄래? 출처 : 쭉빵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