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과연애
ko
2,296K Members
Commons
Cards
Talks
Q&A
Members
Popular
Updated
이별 했을 때, 이 영화
이별로 생긴 상처가 극복이 안될 때 세상에 나혼자뿐인 것 같은 공허함이 밀려올 때 생각만해도 눈물이 멈추지 않을 때 이 영화 한편 어떠세요? <라이크 크레이지> 사랑하고, 이별하고, 다시 돌아오다 영국 여자 '애나'와 미국 남자 '제이콥'은 LA에서 첫눈에 반한다.  서로에 대한 사랑을 쌓아가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중,  애나의 학생 비자가 만료돼 영국으로 다시 돌아가야 하는 상황이 발생한다.  의도치 않게 장거리 연애를 시작한 둘은 점점 서로가 없는 삶에 익숙해지고 새로운 사람이 눈에 들어온다.  몇 개월 간의 갈등 끝에 애나는 중대한 결심을 하고 제이콥에게 전화를 건다. 한줄평 "난 너를 사랑하는 걸까, 너와의 시간을 사랑했던 걸까" <먼 훗날 우리> 넷플릭스 오리지널 고향 가는 기차에서 만난 두 청춘. 낯선 도시 베이징으로 돌아와 서로에게 의지한다. 10년 뒤, 다시 찾아온 우연. 그리운 사랑이 부르면, 이번엔 함께 뒤돌아볼까. 한줄평 "소중한 이를 잃기 전에 미안하다고 말하세요. 더 늦기 전에 사랑한다고 말하세요." <라라랜드> 황홀한 사랑, 순수한 희망, 격렬한 열정… 이 곳에서 모든 감정이 폭발한다! 꿈을 꾸는 사람들을 위한 별들의 도시 ‘라라랜드’.  재즈 피아니스트 ‘세바스찬’(라이언 고슬링)과 배우 지망생 ‘미아’(엠마 스톤),  인생에서 가장 빛나는 순간 만난 두 사람은  미완성인 서로의 무대를 만들어가기 시작한다. 한줄평 "처음 들을때는 몰랐다 이 음악이 슬퍼질거란걸" <이터널 선샤인> 사랑은 그렇게 다시 기억된다.. 조엘은 아픈 기억만을 지워준다는 라쿠나사를 찾아가 헤어진 연인 클레멘타인의 기억을 지우기로 결심한다. 기억이 사라져 갈수록 조엘은 사랑이 시작되던 순간, 행복한 기억들, 가슴 속에 각인된 추억들을 지우기 싫어지기만 하는데... 당신을 지우면 이 아픔도 사라질까요? 사랑은 그렇게 다시 기억된다. 한줄평 "니가 봤으면 좋겠어 그리고 다시 시작했으면 좋겠어" <연애의 온도> 헤어져, 라고 말하고 모든 것이 더 뜨거워졌다. 직장동료 동희와 영은 3년차 비밀연애커플.  남들 눈을 피해 짜릿하게 사랑했지만 오늘, 헤어졌다. 한줄평 "헤어지는게 잘하는 것인지는 헤어져봐야 안다. 그게 문제다." <500일의 썸머>  “저기… 우리는 무슨 관계야?”  ‘썸머’를 평생 함께 할 천생연분이라 확신하는 ‘톰’.  하지만 어딘지 어긋나고 삐걱대는 두 사람  이제 둘 관계의 변화를 위한 선택이 필요한 순간이 다가오는데… 한줄평 "이렇게 여름(summer)이 끝나고 가을(autumn)이 온다" <클로저> “Hello, Stranger!”  런던의 도심 한복판, 부고 기사를 쓰고 있지만 소설가가 꿈인 ‘댄’(주드로)은 출근길에 눈이 마주친 뉴욕출신 스트립댄서 ‘앨리스’(나탈리 포트만)와 운명적인 사랑에 빠진다.  그녀의 삶을 소재로 글을 써서 드디어 소설가로 데뷔하게 된 ‘댄’은 책 표지 사진을 찍기 위해 만난 사진작가 ‘안나’(줄리아 로버츠)에게 ‘앨리스’와는 또 다른 강렬한 느낌을 받는다. 한줄평 "상처를 위로해 줄 사람이 내 가슴에 칼 꽂은 그 사람 뿐이라는 건 얼마나 잔인한지"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이름이 뭐야?"  "조제."  심야 아르바이트를 하던 대학생 츠네오는 손님들로부터 할머니가 끌고 다니는 수상한 유모차에 대해 듣게 된다.  어느 날, 소문으로만 듣던 그 유모차와 우연히 마주치게 되고 조제라는 이름의 한 여자를 알게 된다.  "좋아하는 남자가 생기면 보고 싶었어."  강렬했던 첫 만남 이후,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호랑이, 물고기 그리고 바다를 보고 싶었다던 조제.  그런 그녀의 순수함에 끌린 츠네오의 마음에는 특별한 감정이 피어난다.  “언젠가는 나도 당신을 사랑하지 않겠지. 우린 또다시 고독해지고.. 모든 게 다 그래.”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뜨거운 감정을 나누는 날들도 잠시,  츠네오와 조제는 이 사랑의 끝을 예감하게 되는데... 한줄평 "이별의 이유는 여러가지였다. 아니, 사실은 하나다. 내가 도망친 것이다." 출처 네이버영화, 왓챠 한주가 끝나는 금요일입니다 모두들 따뜻한 주말 보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