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여행
ko
659.1K Members
Commons
Cards
Talks
Q&A
Members
Popular
Updated
유네스코(UNESCO) 세계문화유산이 가장 많은 도시는 어디일까?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은 1972년부터 인류 전체를 위해 보호해야 할 현저한 보편적인 가치가 있다고 생인정한 유산을 말합니다. 우리나라에도 유네스코가 지정한 세계 문화유산 12곳이 있는데요. 최근에는 국보 제285호인 반구대 암각화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치 있는 세계문화유산을 가장 많이 보유한 도시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로마? 파리? 세계에서 유네스코 세계 유산이 가장 많은 도시는 어디일까요? 어떤 사람들은 이탈리아의 로마를 가장 먼저 떠올릴 수도 있고, 또 다른 사람들은 프랑스 파리를 떠올릴 수도 있지만, 이 두 도시는 정답이 아닙니다. 세계에서 유네스코 세계 유산이 가장 많은 도시는 바로 스페인의 '코르도바'라는 도시입니다. 2. 1000년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도시 코르도바는 현재 32만 명의 사람들이 거주하고 있으며 천 년 전에는 현재 인구의 세 배 정도가 거주했던 세계에서 가장 큰 도시였습니다. 현재는 스페인에서도 22번째로 큰 도시인 이곳에는 총 4개의 세계 유산이 있으며 이는 세계에서 유네스코 세계 유산의 숫자가 가장 많은 것입니다. 3. 코르도바 모스크(메스키타) 코르도바 모스크는 코르도바에서 첫 번째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곳입니다. 이곳은 원래 6세기에 교회로 지어졌지만 100년 뒤에 모스크로 바뀌었습니다. 현재 이곳은 로마 가톨릭교회인 '성모 마리아 승천 대성당'이 되었습니다. 이 건물은 아랍계 이슬람교도인 무어인들이 만드는 건축의 전형적인 모습을 지니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 https://redfriday.co.kr/178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세계의 대학도서관 디자인 끝판왕 BEST 5
여행을 가면 그 나라의 대학과 대학도서관을 탐방함으로써 젊은이들의 분위기와 치열한 학구열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 공부하면 나도 A+!! 오늘 RedFriday에서는 세계 최고의 대학 도서관 다섯 군데를 소개합니다. 1. Joe and Rika Mansueto Library, 시카고 대학교 시카고대학에 있는 조&리카 만수에토 도서관은 유리로 만들어진 돔 형식의 천장으로 유명한 곳입니다. 도서관의 천장은 700개의 유리 패널로 이루어져 있어 자연 채광을 그대로 흡수하고 외부의 상황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비가 올 때는 빗물이, 눈이 올 때는 눈송이가 보여 운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합니다. 2. Uris Library, 코넬 대학교 코넬 대학교의 유리스 도서관은 1861년에 지어진 매우 유서 깊은 도서관입니다. 높은 천정에 서가는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곳곳에 빽빽하게 들어선 책으로 학구적인 분위기를 더하는 곳입니다. 3. Reading Room Saint-Jacques, 파리 소르본느 대학교 소르본느대학교의 생 쟈끄 열람실은 1328년에 처음 만들어졌으며 1885년과 1901년 사이에 다시 복원되었습니다. 노란색의 개인 독서등이 책상마다 설치되어있으며 곡선과 직선이 조화롭고 대칭적으로 사용된 열람실은 특유의 면학 분위기로 대학생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 https://redfriday.co.kr/177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최고의 뷰를 자랑하는 헬리콥터 투어 장소 BEST 5
여행을 가면 그 지역의 가장 높은 건물에 가서 도시의 전경을 바라보거나 야경을 즐기는 것이 여행 코스 중의 하나입니다. 앞으로 여행을 간다면 높은 건물 대신에 헬리콥터를 타고 전경을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요? 오늘 RedFriday에서는 전 세계에서 최고의 뷰를 자랑하는 헬리콥터 투어 장소 다섯 군데를 소개합니다. 1. 뉴욕 뉴욕의 맨해튼에는 유명한 많은 루프탑바가 있습니다. 그러나 헬리콥터에서 보는 뉴욕 마천루의 풍경은 고층 건물에서 보는 것에는 비할 수 없을 만큼 황홀한 경험을 선사할 것입니다. 2. 에베레스트산 에베레스트 산을 오를 자신이 없다면 헬리콥터 투어라는 옵션이 있습니다. 일생에 한 번 있을 이 투어를 통해 해발 8,848m의 신비의 섬을 둘러보세요. 3. 비룽가 국립공원 비룽가 국립공원은 콩고에 있습니다. 이곳에는 빙하, 사바나, 열대우림, 습지대 등 다양한 풍경이 존재하고 있으며 다양한 하마, 마운틴 고릴라, 임팔라 영양, 가젤 등 많은 종류의 동물들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 국립공원에는 두 개의 활화산이 있어 이를 내려다보는 것이 매우 장관이라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 https://redfriday.co.kr/176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마음을 움직이는 건축의 힘, 세계의 추모기념관 BEST 5
건축을 통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지금, 건축의 감정적인 힘은 매우 큽니다. 한 공간에서 느낄 수 있는 희로애락은 다른 어떤 경험들보다 인간에게 큰 영향을 미칩니다. 어떤 사건의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공간의 경우 건축의 힘을 더 느낄 수 있지요. 오늘 RedFriday에서는 최고의 건축 디자인을 가지고 있으면서 세계 곳곳의 희생자들을 기리는 기념관(추모관) 5개를 소개합니다. 1. 베트남전쟁재향군인기념관 (Vietnam Veterans Memorial) 베트남전쟁재향군인기념관은 미국 워싱턴 D.C.에 있으며, 베트남 전쟁 때 복무 중 사망한 모든 미국 군인을 위해 지어진 기념관입니다. 이 기념관은 관람객들이 검은색 화강암 벽에 쓰인 사망자들과 실종자들의 이름을 읽으며 점점 지상에서 지하로 내려가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21살의 예일대 학생이었던 마야 린(Maya Lin)의 이 단순한 디자인이 채택되었을 때 이 디자인이 너무 단순하다는 이유로 재향 군인에 대한 '모욕'이라는 비판을 들었으나, 이 기념관이 개장된 이후에는 모든 비평가와 관람객들의 극찬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2. 베를린 유대인 박물관 (Jewish Museum Berlin) 세계 곳곳에 유대인 박물관이 있고, 이 박물관들은 단지 '전시'를 하는 공간이 아닙니다. 베를린에 위치한 이 유대인 박물관도 마찬가지입니다. 이 박물관은 독일에 거주했던 유대인들을 추모하는 공간이자 이들의 역사와 문화를 소개하는 곳입니다. 특히 구관과 신관을 잇는 지하 통로 중간에 '홀로코스트 타워'가 있는데 이곳은 유대인들이 당한 아픔의 역사를 물리적으로, 그리고 정신적으로 재현해냈다는 평가를 받습니다. 또한 이 건물은 지그재그 형태를 통해 의도적으로 관람객들이 방향감각을 상실하게 만드는데 이는 그 당시 유대인들이 처했던 상황을 관림객이 체험할 수 있게 합니다. 이외에도 방문객들의 가슴을 울리는 여러가지 건축 경험에 의해 저절로 숙연해질 수밖에 없는 공간입니다. 3. 스타일네셋 기념관 (Steilneset Memorial to Victims of Withch Trials) 노르웨이 북동부의 아름다운 해안도로에 세워진 이 기념관은 16세기에서 18세기까지 마녀재판을 당한 희생양을 추모하고 이에 대한 잘못을 뉘우치기 위해 만들어진 조형물입니다. 이 조형물은 프리츠커상 수상자인 페터 춤토르(Peter Zumthor)와 거대한 거미 형상인 '마망'으로 유명한 루이스 부르주아의 협업입니다. 이 기념관은 두 개의 공간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하나는 긴 보트를 눕힌 듯한 구조물로, 내부에는 91개의 창이 있으며 이는 91명의 희생자를 뜻합니다. 또 하나의 공간은 불타는 의자와 이를 위에서 바라보고 있는 거울인데, 이는 마녀사냥으로 희생된 사람들과 그것을 지켜보는 시선을 뜻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 https://redfriday.co.kr/171 # 많이 본 컨텐츠 https://redfriday.co.kr/168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2019년을 기다려왔다! 올해 완공되는 화제의 건축물 BEST 5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는 건축물이 올라가고 있고 그 중 몇몇은 2019년에 완공됩니다. 오늘 RedFriday에서는 2019년에 완공되는 건물 중 건축 애호가뿐만이 아니라 행인들의 관심도 끌만한 화제의 건축 5개를 소개합니다. 1. 르 몽드 본사 in 파리 1944년에 시작된 신문사 르 몽드(Le Monde)의 새로운 본사가 2019년에 새롭게 지어집니다. 새롭게 문을 열 이 건축은 다리(bridge)의 형상을 하고 있으며 이 형상은 언론사와 독자 사이를 이어준다는 상징성을 지닙니다. 실제로도 이 다리는 르 몽드 부서들 사이를 이어주게 됩니다. 다리 모양의 구조물 아래에는 물이 흐르는 것이 아니라 공개된 공간이 시민들에게 제공됩니다. 르 몽드의 새로운 본사는 파리의 스카이라인에 활기를 더해줄 것입니다. 2. 더 쉐드(The Shed) in 뉴욕 2019년 봄에 완공되는 더 쉐드는 건축 애호가들 사이에서 가장 화제인 건물로써 미국 민간 부동산 개발 사상 최대 프로젝트인 '허드슨 야드'의 수많은 건축물 중 하나입니다. 이 건물은 문화복합공간으로 다양한 규모의 공연, 전시가 이뤄질 수 있습니다. 이 건물의 특별한 또 한 가지 이유는 건물이 움직이고, 변형가능하다는 점 입니다. 건물의 겉 부분이 트랙을 따라 움직이며 또 다른 공간을 만들어내며 두 개의 연결된 공간을 만들어냅니다. 3. 베이징 다싱 국제공항 in 베이징 2019년 가을에 베이징 신공항인 베이징 다싱 국제공항이 완공됩니다. 완공 후에는 이 공항이 이스탄불의 공항을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큰 공항'이라는 타이틀을 얻게 됩니다. 세계적인 건축가이자 서울 동대문의 DDP를 설계한 것으로도 잘 알려진 자하 하디드(Zaha Hadid, 1950~2016)에 의해 설계된 이 공항은 불가사리의 형상을 하고 있으며 승객들이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움직일 수 있게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 https://redfriday.co.kr/168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