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요
ko
1,026.3K Members
Commons
Cards
Talks
Q&A
Members
Popular
Updated
오늘의 ㅍㅍㅌㅅ #1 작별을 고하며
삐걱거리며 늘 함께 해준 낡은 자전거야 안녕 아침마다 서둘러 달렸던 좁은 골목길도 안녕 가을이면 맑은 햇살 아래 하얗게 흔들리던 키가 높은 버드나무와 그 아래서 나눴던 얘기들도 항상 달리고 있었던 듯 한 나의 어린시절과 어느 뜨겁던 여름 날 함께 떠났던 짧은 모험도 차창 너머 어느 새 이렇게 기적소리 울리면 눈 감은 채로도 떠오르는 익숙한 풍경과 흘러간 날 멀어지는 플랫폼 위에는 어느새 아련한 우리의 날들 웃으며 손을 흔들어 준 너에게 고마워 다시 돌아본다 good bye everyone 많이 정들었지 한 없이 푸르던 저 하늘도 이제 모두 다 안녕이야 good bye everyone 보고 싶을 거야 하지 못한 얘기들이 끝내 입안에서 맴돈다 애써 웃으며 손 흔들어 준 너의 마음을 알아 가슴 깊은 곳 감추고 있는 작은 떨림도 알아 밤새도록 같이 바라보던 반짝이던 별처럼 영원히 간직할 수 있을까 함께 나누던 너와 나의 꿈들 빗속에서 흠뻑 젖은 채 서로에게 달려가던 날들과 가슴시린 날들 함께 한 너에게 고마워 다시 돌아본다 good bye everyone 많이 정들었지 한 없이 푸르던 저 하늘도 이제 모두다 안녕이야 good bye everyone 보고 싶을 거야 하지 못한 얘기들이 끝내 입안에서 맴돈다 <페퍼톤스 - 작별을 고하며> 가사 때문에 졸업 시즌에 특히 많이들 찾는 노래죠. 그래서 누군가 이런 영상도 만들었나 봅니다. 페퍼톤스에게 많은 변화가 있던 시절의 노래예요. 처음 둥지를 틀었던 홍대 인디 레이블인 카바레 사운드를 떠나 유희열이 있는 안테나 뮤직으로 옮기던 시절, 졸업을 하고 증권사에 취직을 한 이장원이 두마리 토끼를 다 잡겠다며 결의를 다짐하던 시절(결국 입사 포기를 하게 되었지만)... 모든 것이 음악을 더 오래 하고자 내린 결정이었다고 하죠. 이 노래는 2004년부터 2009년까지 몸 담았던 '카바레 사운드'를 떠나며 하는 인사예요. 가사 내용 그대로 웃으며 작별했지만 애틋하고 뭉클한 마음에 울면서 가사를 썼다는 신재평의 말 때문인지 나도 들을 때마다 울컥하는 노래. 내게도 카바레 사운드는 많은 추억이 있는 레이블이어서 그런지 언제 들어도 마음 한구석이 자꾸 찌릿 찌릿 하더라고요. 그 때 페퍼톤스가 카바레를 떠난다고 해서 사실 서운한 마음도 있었고 ㅜ.ㅜ 게다가 신재평이 부르기엔 키도 조금 높아서 매번 위태위태하게 느껴지는 게 괜히 목이 메는 걸 숨기기 위해 그런 게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든다니까요. 매번 울면서 부르는 것 같은 느낌이야. 20141225 페퍼톤스 10주년 기념 공연 PEPPER10NES 내가 찍어 놓은 영상들이 어디로 갔는지 알 수가 없어서 -_- 유튜브에서 검색해서 가져 오는데, 불과 4년 전인데 지금 보니 신재평 우째 이리 뽀송한지 모르겠네. 정작 실제로는 그 때도 말랐다고 생각했었는데... 우로빠 보약 좀 지어 드려야 쓰겄다
존재자체로 영향력인 우리의 침침💜
정말 오늘은 타니들에 대해서 좋은 뉴스만 들리는지라 너무나 행복합니다 ㅠㅠ 폭풍 업로드가 이어질수도 있으니 여러분 양해부탁드려요!! ( 여러분 눈팅하고 있지만 은근히 내 포스트 기다리고 잇는거 내가 알..퍼퍽 산뜻하게 지민이에 관련된 소식으로 먼저 시작해볼게요:) 지민이는 최근에 담이 심하게 걸려서 그레이엄 노튼쇼에 불참하면서 많은 팬들이 걱정했는데요! 이번에 열린 한국 음악의 울림 - 한불 우정의 콘서트 에는 참가하게 되어 빵딴도 기뻤었답니다! 우리 지민이 담이랑 담쌓고 즐기면 나는 그걸로 됐더 ㅠㅠㅠ 이렇게 무대에 서게된 지민이. 이날은 문재인 대통령께서도 참가하신 중요한 행사였고 타니들의 어깨에도 책임이 더더욱 올려져있었을텐데요!! DNA공연 중 이런 멤버들의 고충을 드러내는듯 센스있는 지민이의 대처가 보여졌다고 합니다! 원래 안무에서 즉각 수정하여 대통령 내외분과 참가하신 모든분들께 예의를 표하는 지미니 ㅠㅠㅠㅠ 너무나 센스있는것 ㅠㅠ 원래는 이렇게 깜찍하게 어필하는 안무인데 중요 공식 석상인만큼 모든 행동에 조심해야하는 상황에서 지민이의 이런 대처가 훌륭하다는 평이 많이 나왔습니다! 이렇게 내가수가 훌륭한 대처를 하는 동시에 팬들의 선행도 같이 주목받는! 정말 자랑스러운 뉴스가 또 하나 나왔습니다. 지민이의 생일인 10월 13일을 기념해서 총 585명의 팬들이 지민이의 이름으로 지난 9월 14일부터 한달간 헌혈을 했고 그 선행을 인정받아 대한적십지사에서 지민이에게 지민이의 팬들을 대표해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렇게 존재만으로도 영향력이 되고 본보기가 되는 지민이. 어떻게 사랑하지 않을수 있을까요? 오늘 하루도 이들에게 많은 것을 배워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