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해지는글

ko
488 Members

Cards

Updated

[경북] 예천 용궁 \ 일상
내가 태어난 곳 4학년1학기때까지 살고 엄빠손을 잡고 기차타고 청량리역에 내렸었다 난 그날이 아직도 생생하다 맥도날드를 처음 접한날 ㅎㅎ 치즈버거 먹고 그땐 휘시버거를 판매했는데 휘시버거 주문해서 또 먹었다 ㅎㅎㅎ 지금은 청량리엔 맥도날드가 없어 짐 휘시버거 먹고싶다 ㅜㅜㅜㅜㅜㅜ 100주년이.넘었구나 저 동상은 내가 학교 다닐때도 있었다 얼마나 학교가 아담해졌는지 ㅎㅎㅎ 한바퀴 도는데 금방 다 돌아봤다 이 쓰레기통..... 위치는 좀 바뀌었지만 내가 학교 다닐때도 있었던것 같다 이제 2개.남아있더라 쪼기 저 낙타 ㅎㅎ 위치가 바뀌듯 아주 어릴때 옛날 사진 찍은거에 있던건게 기억남 운동회날 친할머니가.내 남동생을 안고 앉아서 사진찍던 그곳 그대로있었다 추억은 참 따뜻한것이다 이곳도 그대로 있어서 너무 반가움 내가 어릴때 기억은 숲이 우거져 여름에 시원하고 앉을 곳이 많았다 해지는.하늘 어플별로 하나씩 찍어 봄 ^^v 이제 오징어볶음이랑 순대국 포장하러 갈 타임~~~ 언덕 올라가는 길 오른쪽 조각상이.없어진거구나 혼혈아님 ㅎㅎ 아직도 가끔 외국인으로 오해 받지만 내 인생 최고의 사진이다 아빠가 니콘으로 이때 사진 15첩 이상 찍어주심 ㅎㅎㅎ 첫째 사랑 알 수 있음 내 남동생이 서운한것 중에 하나임 어릴때 사진 10장도 없어서 ㅎㅎ(농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