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11
Follower
0
Boost

스윙스, 故최진실 딸 준희에게 사과했지만..

과거 발표한 곡의 가사로 논란에 휩싸인 래퍼 스윙스가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에게 사과 메시지를 보낸 사실이 알려졌다. 그러나 상처 입은 준희 양의 마음을 녹이기엔 너무 늦은 사과였다. 준희 양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과 받아줘야 하는 건가요”라는 글과 함께 스윙스가 자신에게 보낸 쪽지를 공개했다. 쪽지에서 스윙스는 “직접 사과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생각되어 인스타그램으로 쪽지를 보낸다”며 “7년 전에 제가 저지른 일 때문에 가족분들과 준희 학생 그리고 너무나 많은 분이 상처받았고 그래서 사과를 직접 하고 싶었다. 하지만 당시에 준희 씨, 환희 씨가 너무 나이가 어려 찾아가서 사과하는 게 오히려 큰 상처일 것 같았다”고 7년 전 직접 사과가 아닌 사과문을 게재한 이유를 설명했다. 최근 준희 양은 SNS에 “예전의 일을 들추는 게 잘못된 건 알지만, 상처를 짊어지고 가야 하는 것은 저와 오빠인데요? 스윙스 때문에 ‘고등래퍼’도 안 보고 웬만한 랩 분야는 잘 안 봐요. 예전 일이라도 화나는 건 여전하고 상처받는 건 여전합니다”는 글을 남겨 가사 논란이 재점화됐다. 출처: 서울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