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난 어떻게 해야될까요....?

1달전 헤어진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헤어지고나서 얼마 되지 않아 남자가 생겻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그래서 힘들지만 저도 맘을 접기 시작하고있었죠 헤어지고 나서 제가 아직 미련이 남았었는지
isreogy비슷한 사연이 많아요 말씀드리지만 누군가 날 좋아해주면 사랑하고 연인이 안좋아해주면 사랑 안하죠 또 자신이 놓는게 아니라 연인에게 남자가 생기면 마음 접는다하구요 사랑의 시작부터 사랑할때 이별할때까지도 자신의 선택과 결정을 자신이 안해요 연인이 사랑하면 사랑하고 이별하면 이별하고 남자 생기면 마음 접으며 끌려다니다가 전여친이 다른 남자와 잘 안되서 나를 찾으면 또 흔들리고 받아주죠 스스로 잡지도 놓지도 않아요 자기 욕망대로 뜻대로 되는 남자 이기적인 여자에게 너무 좋죠 쉽구요 그러니 돌아설땐 돌아서고 다른 사람과 잘 남되니 또 찾죠 받아주거든요 내가 호락호락하지 않는 사람이라면 후회가 두려워서라도 목숨걸고 돌아서요 그리곤 못 찾죠 어딜 찾아요 내가 그리 만만한 사람이 아닌데요 이게 그래서 전여친이 무슨 마음인지 무슨 생각으로 연락했는지 아무 의미가 없는게 내가 사랑을 하고 내가 이별을 하면 선택과 결정이 스스로에게 있으면 전여친이 무슨 맘이던 무슨 상관이예요 상관없죠 내 행복과 불행이 중요하죠 계속 님 스스로 선택과 결정을 안하시다보니 지금도 전여친이 혹시나 하시잖아요 다른 남자 만나보니 내 소중함을 아는 건 아닐까 날 진심으로 사랑했다는 걸 이제야 깨달은 건 아닐까하구요 아니죠 무겁고 깊게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이방 저번 메뚜기라듯 그리 가볍지 않죠 새로운 남자를 만나다 안됐더라도 혼자의 시간을 갖으며 숙고할 시간을 갖겠죠 새로운 남자랑 헤어지니 전 남친에게 사실 어머 널 사랑해 하겠어요 마음은 이해해요 전 여친의 지금 마음과 생각이 궁금하시죠 나를 사랑했음을 깨닫고 다시 좋아해줬으면 하니까요 하지만 또 똑같죠 여친이 좋아해주면 사랑하고 아니면 사랑하지 않고 우리가 찰흙이나 돌맹이가 아니잖아요 누가 찌그러트리면 찌그러지고 굴리면 데굴데굴 굴러가는 찰흙 돌맹이요 이래야죠 누가 날 찌그러트리려 하고 굴리려하면 내가 찰흙이나 돌맹이로 보이니? 만만해? 니가 뭔데? 사람 잘못봤다 번지수 제대로 틀렸으니까 딴데 가서 알아봐 당장 꺼져 하세요 정신이 번쩍 들껄요 그리고도 날 잡으려한다면 사랑하는 거죠 떠난다면 그정도 인거예요 그 여자에게 사랑이란 그리 가볍고 싸구려인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