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Following
2
Follower
0
Boost

말이 되네요

박찬종 “반기문과 그 측근에 전한다. 대통령 후보 자격 없다” “국내 5년 거주 불충족‧유엔 결의안 위반‧도덕성 문제‧후손들의 기회 박탈” [폴리뉴스 안병용 기자] 5선 국회의원을 지낸 박찬종 변호사는 28일 대선 출마가 유력시되고 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에 대해 “대통령 후보 자격이 없다”며 대선 불출마를 촉구했다. 반기문 총장은 올해 12월31일 지난 10년간의 유엔 사무총장 임기를 마친다. 내달 초 귀국을 선언한 상태다. 현재 유력 대선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대선 여론조사에서 야권 유력 주자인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함께 수위를 지키고 있다. 가장 강력한 대권주자 중 한 사람이다. 그러나 박 변호사는 이날 기자와의 통화에서 반 총장이 대통령 당선 여부를 떠나 출마 자격이 조건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강력 비판했다. 박 변호사는 ‘반기문 대선 출마 자격 미달’ 근거로 ▲<헌법 제67조> 선거일 현재 5년 이상 국내에 거주하는 만 40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만 가능 ▲1946년 유엔총회 결의안 11호 위반 ▲유엔 결의안 위반 대통령의 유엔 결의 강조는 도덕적 기반 없어지는 것 ▲대선출마는 유엔의 값 떨어트리는 행동, 후손들에 대한 기회 박탈 등을 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