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Following
1,769
Follower
14
Boost

[뉴스쏙:속 주요뉴스모음] 대리급 퇴직금? 화천대유 50억, 곽상도 아들에 꽂혔다

필요한 뉴스만 '쏙' 뽑아 '속'도감 있게 전달해드리는 [뉴스쏙:속]입니다. ■ 방송 : CBS 김덕기의아침뉴스 (9월27일) ■ 채널 : 표준 FM 98.1 (07:00~07:17)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이재명 경기도지사 대장동게이트 진상조사 TF'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박종민 기자 1. 퇴직금? 배당금? 대리급 곽상도 아들 50억 수령 이재명 경기지사를 둘러싸고 제기됐던 대장동 특혜 의혹이 CBS노컷뉴스의 '곽상도 아들 50억 퇴직금' 보도 이후 곽상도 의원과 국민의힘 쪽으로 옮겨가는 모습입니다. 곽 의원의 아들 병채씨는 6년 근무기간 동안 평균 348만원의 월급을 받았는데, 퇴직금 명목으로 50억원을 받은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곽 의원은 "화천대유에 절대 투자한 적이 없다", "회사와 아들의 일일 뿐 관여한 적이 없다"고 해명하고 병채씨 또한 입장문을 통해 "본인은 치밀하게 설계된 오징어 게임 속 말일 뿐"이라며 "시키는대로 열심히 일했고 그에 따른 성과금일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논란은 일파만파, 결국 곽 의원은 국민의힘을 탈당했습니다. 그런데, CBS노컷뉴스 취재결과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어제 보도 2주 전, 추석 연휴 전에 이미 50억원 퇴직금 수령 사실을 알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 원내대표 등 당 핵심 관계자가 사안을 미리 파악하고 있던 만큼 당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했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뉴스쏙:속 주요뉴스모음] 멀어지는 일상회복…오늘 확진자 2400명대 예상

필요한 뉴스만 '쏙' 뽑아 '속'도감 있게 전달해드리는 [뉴스쏙:속] 입니다. ■ 방송 : CBS 김덕기의아침뉴스 (9월24일) ■ 채널 : 표준 FM 98.1 (07:00~07:17)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이한형 기자 1. 멀어지는 일상회복…오늘 확진자 사상최다 2400명 예상 우려가 현실화 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발표될 코로나 19신규 확진자수가 2400명대까지 치솟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어제 0시부터 저녁 9시까지 집계된 확진자수가  2133명으로 이미 2천명을 훌쩍 넘어선 것뿐 아니라 동시간대 최다 확진자수입니다. 자정까지 집계해 발표될 확진자 수는 2300명대를 넘어 2400명을 넘어설 가능성이 큽니다. 역대 최다 확진자가 지난 8월 11일 2221명인데 이를 뛰어넘는 겁니다. 방역 당국은 추석연휴 대규모 이동으로 인한 확산세는 다음 주부터 본격화할 것이라고 예상했는데,연휴 뒤 처음 맞이한 평일 확진자부터 급증세를 나타내면서 다음주 확산세는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입니다. 더 이상 올릴 방역 수칙도 없는 상황에서 가장 현실적 방법은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 겁니다. 오늘부터 접종 완료자는 특별한 증상이 없다면 밀접 접촉자라도 자가격리가 면제됩니다.

[뉴스쏙:속 주요뉴스모음] 수박=일베용어?…호남경선 코앞 '수박' 논쟁

핵심요약■ 방송 : CBS 김덕기의아침뉴스 (9월23일) ■ 채널 : 표준 FM 98.1 (07:00~07:17) 1. "수박=일베용어?" 호남경선 코앞에 '수박' 논쟁 황진환 기자 추석연휴 말미에 민주당에서는 난데없이 '수박' 논쟁이 벌어졌습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자신의 SNS를 통해 성남 대장동 개발 특혜의혹을 해명하면서 '공영개발을 포기하라고 넌지시 압력을 가하던 우리 안의 수박들'이 있었다고 썼는데, 이낙연 전 대표 측에서 '수박'이라는 용어가 5.18 희생자를 비하하는 '일베 용어'라고 공세에 나섰기 때문입니다. 당장 이번 주말 최대 승부처인 호남경선을 앞두고 있는 상황이라 이재명 지사는 그런 뜻이 아니라고 펄쩍 뛰었습니다. 이 지사는 "겉과 속이 다르다는 걸 표현한 것으로 문맥만 봐도 알 수 있는 것"이라고 항변했습니다. 공영개발을 포기하고 민영으로 돌리라고 압력 넣는 사람들을 지칭해 겉과 속이 다른 수박이라고 표현했을 뿐 5.18과는 관계없다는 겁니다. 이재명 캠프의 박주민 선대본부장도 "일베 생활 12년에 처음 들어본다는 댓글이 있다"며 일베 용어는 아니라고 반박에 나섰습니다. 이렇게 난데없는 수박 논란이 벌어진 이유는 이번주말 호남 경선 때문입니다. 호남 지역 선거인단은 모두 20만3천여명으로 민주당 권리당원의 약 30%를 차지합니다. 호남 민심이 다음달 2차 슈퍼위크는 물론, 수도권 경선에도 영향을 미치는 만큼 후보들 모두 이번 주말 호남 경선에 사활을 걸 수밖에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