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to123
10,000+ Views

여러분의 팬심을 보여주세요! 이벤트 결과 발표!!!

안녕하세요!!!!!!!!!!!!!!!!!!!!
어제부로 여러분의 팬심을 보여주세요! 라는 댓글이벤트가 끝이났습니다+_+
어떤 팀의 팬인지, 좋아하는 선수, 감동적이었던 순간 등등을 길고 길게 달아주신 분들이 많으셔서 완전 감동 받았어요ㅠㅠㅠㅠㅠㅠ 흑흑.....
댓글들 다 읽어봤는데... 아직 대댓글을 다 못달았어요.....ㅜㅜ 어느 날 갑자기 대댓글 알림 떠도 놀라지 마세요+_+ 그리고 저 남자인줄 아셨던 분들ㅋㅋㅋㅋㅋ 이유가 뭐죠? 왜죠?? 궁금쓰.....
두산이 지난주에 한 번 우천취소가 되고, 3번 이기면서 총 3분을 추첨하였습니다!!!!!!!!!!
이번에도 역시 사심 같은 건 안들어갔구요!!!!!!!!!!!
프로그램을 이용해서 3분을 추첨하였습니다.
저에게 개인 메시지로 성함, 휴대폰 번호 알려주시면 기프티콘 보내드릴게요+_+
아 그리고 이런 여러분들의 얘기들을 혼자 알고 있긴 아쉬워서,
또 댓글 달아주시고 나서 잠수타신 많은 분들과ㅠㅠㅠㅠ 더 친해지고 싶어서 마지막으로 이벤트 하나 더 생각하고 있는데요!!!!!!!!!!!!!
그것도 기대해주세요 >.<
7 Comments
Suggested
Recent
우아ㅋㅋㅋ축하드려용!! 수고하셨습니다~_~
흑ㅠㅜ축하드려용ㅎ
으힝♡♡♡ 두팬 자동 걸림 시스템!@ 당첨!!감사합니다~
야덕 여성은 사랑입니닷
우와 대박.....! 진짜 감사합니다!!!!잘먹을께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제부로 팬들이 일제히 등돌린 선수
어제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 팬페스트 행사가 있었습니다. 경기장 이외에 팬들이 선수들과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행사 중 하나죠. 워낙 만날 기회가 적다보니 팬페스트 행사를 기다린 팬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줄서기를 자진한 팬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법이었을까요? 두산 팬페스트에 다녀온 팬들의 후기가 심상치 않았습니다. 특히 그 중에서 두산의 투수 '이용찬'선수는 팬들의 강한 질타를 받았습니다. 아래는 팬들의 이용찬 선수의 팬서비스 후기들입니다. 마법의 단어 '훠이훠이' 특히 아이팬들에게 귀찮다는듯 손짓한건 꽤 여러 사람들이 본 모양입니다. 각자 다른 곳에서 하나씩 올라온거 보면,, 다른 누구보다 이용찬 선수에 대한 후기들이 유독 많더군요. 이번 팬페스트 행사 당시 이용찬 선수의 후기들과 함께 올라온 표정 사진입니다. 사실 사진이라는것 자체가 순간을 잡아내는 것이기에 이 사진 하나로만 판단할 순 없지만 위의 후기들과 합쳐보니 '진짜 귀찮다'라는 표정 같아 보이긴 합니다. 이미 몇몇팬들은 이용찬 선수의 이런 팬서비스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행사에 팬들이 얼마나 큰 기대를 했느냐는 중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그 기대가 크든 작든 많은 팬들이 실망했다는 점입니다. '팬 없이는 선수도 구단도 존재할 수 없다' 많은 프로 스포츠 관계자들이 공감할 만한 이야기입니다. 심지어는 선수들도 인터뷰에서 심심찮게 이 인용구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몇몇 선수들의 오만한 팬서비스 때문에 잘해주는 선수들마저 싸잡아 묻히는게 안타까울 뿐입니다.
롯데 자이언츠 이종운 경질... 감독 교체!!.gisa
이종운 감독이 1년만에 물러나게 되었습니다. 롯데 자이언츠는 이종운 감독을 경질하고 조원우 SK와이번스 전 수석코치를 제17대 감독으로 선임했습니다. 조원우 감독은 부산고와 고려대 출신며 프로에서는 0.282, 68홈런, 443타점, 123도루를 기록했습니다. 또한 은퇴 후에는 한화이글스, 롯데자이언츠, 두산베어스 등 다양한 팀을 거치며 풍부한 지도자 경험을 쌓았습니다. 특히 2011년에는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프로코치상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롯데 자이언츠 구단은 "조원우 신임감독이 과거 롯데에서의 코치생활을 비롯 다양한 코치경험을 통해 지도력은 물론 선수단과의 소통 능력을 보였으며, 일체감이 부족한 현재 팀 분위기를 변화시키고 선수단이 목표의식을 갖게 하는 리더십을 가진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조원우 감독은 "롯데자이언츠 선수단 내에 우수한 기량을 가진 선수들이 많이 있다. 팀을 우선 생각하는 플레이를 펼칠 수 있도록 팀웍을 회생시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 또한 열성적인 팬들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포기하지 않는 경기, 근성 있는 경기를 꼭 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로이스터라는 검증된 감독이 있는데 조원우... 조금 아쉽네요ㅠ 그래도 능력 좋았던 코치라니 한번 믿어보아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