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keYuMiKim
10,000+ Views

스탬프투어 제주!!

오로지 스탬프를위한 여름휴가! 제주도다녀왔어요~ 일때문에 말고는 제주도에 놀러가본적은 처음이었네요~ 이런 기회를 만들어준 스타벅스다이어리에게 참 고맙네요 ㅎㅎ 다이어리를 핑계삼아 여름휴가 잘 다녀왔어요
아침먹고 바로 출발해서 스타벅스송악산점으로 갔어요! 하루일정의 시작을 스벅과함께!ㅎㅎ 저멀리 송악산이보이고 날씨도 너무뜨겁고좋고.... 산은 눈으로만보고 바로 스타벅스로 들어갔네요 추천메뉴로나와있던 그린티라떼로 초이스!! 저는 그리고 샷을추가했어요 경치때문인지 기분탓인지 그동안 먹었던 그린티라떼중에서 제일 맛있더라구요~ 맛있게먹고 스탬프예쁘게찍고서 다음 목적지로 즐겁게 이동했답니다!! 이날은 중문해수욕장 근처로 돌았어요~ 외돌개도보고 쇠소깍도가보고 ㅎㅎ
다음날의 시작도 역시 스타벅스에서!!! 둘째날은 스타벅스성산일출봉점에서 시작했어요 오늘의커피와 아침을 못먹어서 크렌베리스콘도 같이주문했어요 스탬프색이 너무 예쁜거같아요!! 귤귤한색감:) 성산일출봉을 바라보며 스콘과맛있게 커피를 호로록 크렌베리스콘 처음먹어봤는데 와우.... 계속 땡기는 맛이네요 또 먹고싶어요..!!!!ㅎㅎㅎ 맛있게먹고 성산항으로가서 우도관광을했어요 우도 진짜 사진으로만보다가 직접가보니 더 멋지더라구요!! 우도를보고 다시 성산항으로 나와서는 아쿠아플라넷에서 아쿠아리움도보고 공연도보고 ㅎㅎㅎ 즐거운하루였어요 지금 휴가다녀오고 후유증이 아직도 남아있네요 벌써2주전인데 ㅎㅎㅎ 빨리 또 여행가고싶네요 이제 다음 목적지는 서울입니다!!!
22 comments
Suggested
Recent
@nicecool1230 우리는 근성이 부족한가봐요ㅜㅠㅠㅠㅠㅠㅠㅠ
@uruniverse 저도 같은 생각했는데 이분 대단하심 ㅋㅋㅋㅋㅋㅋㅋㅋ
오 멋있어요 3군데라니!!!!!!!!!!!!!!!!!!!!!!! *_* 저는 당연히 안될 일이라 생각했는데 세상에!
@HyunJinOh55 ㅎㅎㅎ 제주 또 가고싶어요~ 가을에 한번더가볼 생각입니다!
요즘 이런분들 때문에 제주앓이 중입니다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남해: 당일여행
남해 독일마을 오래 전 기억을 더듬어 다시 찾은 남해 독일마을은 기억 속 모습과는 꽤 달라져 있었지만 여전히 좋았다. 예전엔 독일 사람들이 사는 조용한 마을 느낌이었다면 요즘엔 좀 더 상업화 되어간다고 할까.. 그래도 여유 넘치고 평화로운 분위기는 여전했다. 쿤스트라운지 독일마을 안에 있는 카페/펍 쿤스트라운지에서 간단하게 점심을 먹었다. 독일식 소세지라고 해서 짤까봐 걱정했는데, 담백하고 카레소스와도 잘 어울려서 맛있게 다 먹었다! 마을이 내려다보이는 탁 트인 뷰도 굳✨ 원예예술촌 좋아하는 꽃을 보러 독일마을 바로 옆 원예예술촌에 갔다. 입장료는 5,000원 아쉽게도 꽃이 많이 피는 시기가 아니라 수선화, 러넌큘러스, 양귀비만 실컷 보고 왔지만 나무냄새 맡으며 걷는 것만으로도 좋았다. 여름에 가면 더 다양한 꽃을 볼 수 있을 것! 사진열쩡🤣 사진을 찍고 있는 내 모습을 담은 사진을 보면 대부분 자세가 굉장히 코믹한 경우가 많다;; 카페로 향하는 길에 너무 멋진 반영을 발견해서 차를 세우고 한참을 바라보고 찍어댔다. 그림 같기도 하고 가만히 보고 있으면 빨려들어갈 것 같아. +새소리 돌창고프로젝트 검색 끝에 찾아간 돌창고프로젝트. 마감시간인 6시가 지나 결국 헛걸음으로 돌아와야해 너무너무너무 아쉬웠다.. 어쩐지 죄다 햇살 가득한 사진들 뿐이라 했더니만😭 남해에 또 가게 된다면 꼭 다시 가보고 싶다!
한일포차 ; 우이천 포장마차
포차의 계절이 왔어요-! 사실 날이 따뜻해지면 운동을 시작해야 하는데 운동하러 왔다가 우이천 포장마차로 향하게 되더라구요 한일포차를 주로 가는데 항상 사람이 참 많아요 일반 포장마차에서는 볼 수 없는 깔끔한 메뉴판을 가진 한일포차는 가독성이 참 좋아요 메뉴가 많은데도 카테고리 분류도 잘 되어있어요 사실 어렸을때는 포차를 싫어했어요 불친절하고 메뉴가 뭔지도 모르는데 빨리 안시킨다고 눈치주고 물도 잘 안주고 화장실도 없고 더럽고- 근데 한일포차는 요리하면서도 계속 정리하시고 그릇도 고추가루하나 없어요 저는 주로 요리가 되는 바 자리에 거의 앉았어요 사실 사람이 많아서 테이블은 자리가 거의 없기도 하고 여기가 제일 밝아서 좋더라구요 운동 핑계로 나오는 거라서 술 안마실려고 해도 결국엔 술을 시키게 되요 한일포차가 깨끗하다는건 기본찬에서도 보이는데 오이랑 오뎅국이 나오는데 그릇도 내용물도 다 깨끗, 깔끔 그자체에요 4,000원짜리 잔치국수가 그릇가득 담겨있어요 오뎅국물과 같은 베이스인데 고추가 조금 더 들어가고 김가루와 고춧가루가 들어가서 더 감칠맛이 나요 소면 자체를 잘 안좋아하는데 한일국수에서 먹고 반했어요 우이천 포장마차 가자고 먼저 말 할 정도로 반했다니깐요 가끔 딴 게 먹고싶을때 하나 더 시키는데 그 때 시키는게 껍데기에요 딴 것도 좋지만 내 몸이 콜라겐을 원해-! 흐물거리지 않고 쎈불에 빠르게 볶아서 쫀득 그자체인 껍데기는 살짝 식어도 그 식감이 유지되요 매콤하기때문에 매운거 좋아하는 사람한테는 좋은 안주가 될 것 같아요 한일포차오면 항상 초토화되는 테이블- 진짜 싹싹 긁어먹게 되더라구요 딱 한잔 하기 참 좋은 곳이에요 한일포차 ; 우이천 포장마차 http://alvinstyle.com/221542443096
8
22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