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ovekara
1,000+ Views

[2015-056] 엄마휴업

제목 : 엄마휴업
저자 : 권미정
옮긴이 :
출판사 : 무한
읽은날 : 2015/08/14 - 2015/08/18
일하는 엄마는 정말 힘들다..
회사에서 결코 봐주지 않는다. 똑같이 일하고 고민하고 혼난다.
그리고, 집에 와서는 다시 육아가 시작된다.
모성애 때문일까? 아이를 돌보는 일을 포기하지 않는다.
몸과 마음이 모두 지칠수 밖에 없다. 일도 아이도 결코 엄마를 봐주지 않으니까..
저자인 권미정씨도 그런 때가 오게 된 것이다.
그는 과감하게 6개월 육아휴직을 선택했다.
육아휴직동안 그는 3아이를 키우고, 전업주부로서의 삶을 살아본다.
무엇보다 지친 스스로를 충전한다. 아무리 초인같은 사람이라도 쉬지않고 살아갈 수 없다.
자기를 닥달하며 보내왔던 시간에서 빠져나와 여유를 부리며 스스로를 충전한다.
엄마와 함께하며 딸로서의 역할도 해보게 된다.
스스로 여유가 생기니 자녀들에게도 여유가 생긴다.
책을 읽어주고 함께 공부할 수 있는 여유가 생긴 것이다.
그리고 그는 큰 결심을 하게 되는데 온가족이 유럽으로 여행을 가게 되는 것이다.
그 후 그는 다시 직장으로 복귀하여 워킹 맘의 생활을 열심히 걷는다.
광복절 연휴동안 읽으려고 빌렸는데 생각보다 읽는데 오래 걸렸다.
항상 느끼는 거지만 여자들은 남자보다 강한거 같다.
워킹맘들 정말 존경한다. 난 그렇게 못산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성공하는 메모의 기술 7가지 [부자습관]
★성공하는 메모의 기술 7가지★ 1. 언제 어디서든 메모하라. 머릿속에 떠오른 생각은 그 자리에서 바로 기록하는 것이 메모의 법칙이다. 목욕할 때, 산책할 때, 잠들기 전 등 언제 어디서든 메모한다. 늘 지니고 다니는 것, 늘 보이는 곳에 메모한다. 2. 주위 사람들을 관찰하라. 독자적인 방법을 고안할 능력이 있다면 자신만의 방법을 터득하면 되지만 그럴 능력이 없다면 우선 눈에 보이는 것부터 시작하는 것이 최우선이다. 즉, 일을 잘하는 사람의 방법을 보고 배우는 것이다. 일을 잘하는 사람을 관찰하고 따라한다. 일을 잘하는 사람과 자신을 비교할 수 있는 일람표를 만들어 본다. 회의 내용이 지루하면 다른 사람들을 관찰한다. 3. 기호와 암호를 활용하라. 메모할 때 반드시 '글자'만 쓰란 법은 없다. 자신이 보고 무슨 내용인지 알 수 있으면 된다. 중요한 것은 자신만의 메모 흐름을 만드는 것이다. 4. 중요 사항은 한 눈에 띄게 하라. 메모하는 방법에는 정답이 없다. 시간이 지난 후 다시 검토했을 때 중요한 부분이 한눈에 들어오는 것이 좋은 메모다. 중요한 사항에는 밑줄을 긋는다. 좀더 중요한 사항은 동그라미로 표시한다. 삼색 볼펜을 사용해 내용과 중요도를 구분한다. 중요한 내용은 별도로 요약한다. 5. 메모하는 시간을 따로 마련하라. 하루에 한 번이라도 수첩과 펜을 드는 습관이 생기면 특별히 노력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메모하게 된다. 메모만을 목적으로 하는 시간을 갖는다. 일부러 커피숍을 찾거나 생각을 정리해 주는 여행을 떠난다. 적어도 일주일에 한 번, 한 시간이라도 혼자만의 시간을 갖고 생각나는 것을 메모한다. 6. 메모를 데이타베이스로 구축하라. 메모는 어떤 형태로든 남겨두면 훗날 효력을 발휘한다. 데이터베이스를 만드는 가장 중요한 목적은 '정리한 후 잊어버리자!'이다. 메모는 어떤 형태로든 남겨둔다. 메모를 모아 책 한권으로 만든다. 메모와 자료를 주제별로 문서 보관 상자에 넣어 데이터베이스화한다. 7. 메모를 재활용하라. 예전의 메모를 다시 읽어보는 습관부터 기른다. 메모한 것들은 날짜별 혹은 주제별로 정리한다. 정리된 메모를 문서 보관 상자에 보관한다. 다시 읽을 때는 느낀 점이나 아이디어를 다른 색 펜으로 적어둔다. 아래 동영상을 클릭하면 성우분이 읽어 드립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