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rus
50,000+ Views

남자들의 난제. 박신혜, 박보영, 고아라와 신세경

뭐 다 예쁘고 청순하고 연기 잘하는데다 한명을 선택해서 무엇하겠냐만은,
그래도 상상하는 재미가 있는거 아니겠나요.
세기의 대결, 박신혜 VS 박보영 VS 고아라 VS 신세경 갑니다

박신혜

하얀 셔츠가 잘 어울리는
(사진 여러장)
시선이 아래로 있을 때가 참 좋음.
가지런한 속눈썹이 단아한 인상을 주는듯.
웃는 모습이 예쁘다
(사진 여러장)
이런 강렬한 매력도 있고
이런 아련함 좋다
다음은 박보영 갈게요~

박보영

팬을 지긋이 바라보는 눈빛+귀염상의 얼굴
이 사진 하나로 덕후 마음 평정.
(사진 여러장)
기사 사진이 이정도
오나귀 회견장에서.
완전 꿀떨어지는 피부.
(사진 여러장)
늑대소년때 보여줬던 아련함과 클래식함을 잊을수 없음.
아마 그날로 박보영의 팬이 된것으로 기억함.
이렇게 귀엽고 다소 허당스러운 것도 박보영만의 매력.

고아라

홍채색이 예쁜 연예인.
화관이 고아라 덕을 본 느낌
(사진 여러장)
니트 입은 고아라+나른한 표정의 고아라는 환상.
몽환적인 분위기 굿
(사진 상당히 여러장)
이런 강렬한 색감도 좋네요.
약간 현아 느낌도 나는듯
(사진 여러장)
아역부터 꾸준히 활동한 고아라지만,
연기 자체로 인정받은건 아마 응답하라 1994가 아닐까 싶음.
그전에는 이연희와 함께 지독히도 안 뜨는 연기자 중 하나였던것 같은데..
이건 응사 팬싸인회때 사진.
머리가 짧아서 귀여움.
정말이지 실물 영접하고싶은 연예인.

신세경

청순 글래머의 원조 신세경.
고아라, 박신혜와 마찬가지로 어렸을때부터 연기를 했죠.
(사진 여러장)
몸매가 좋다보니 이렇게 몸매를 강조하는 화보가 많음.
(사진 여러장)
이런 주얼리 화보들을 보고 현실 탄성을 지름.
너무 고급지고 단아하잖아..!
(사진 여러장)
개인적으로 정말 '애정'하는
타짜2 인터뷰 사진들을 마지막으로
턴을 마무리.

박신혜 VS 박보영 VS 고아라 VS 신세경

이라면 빙글러들의 선택은?
57 Comments
Suggested
Recent
여잔데 내가 왜 고민중인지 알려주실분?
난 박보영♥
여자이지만 박보영!!! ㅠㅠ 오나귀를 잊을 수 없엉엉엉ㅠㅠ♥
박.신.혜 ! 뭔가 기품있고 우아해보임 나이들수록 더그럴거같음..~
최근 박신혜가 치고올라와서ㅋㅋ 고를수가 없네. 손 두갠데 그냥 둘다 잡으면 안되요?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지난 5년간 아이유가 쌓아온 개인커리어 수준.jpgif
2016 SBS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주연 2017 정규 4집 발매 팔레트, 밤편지, 사랑이 잘 등 수록 2017 예능 <효리네 민박 시즌1> 출연 2017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둘> 발매 가을 아침,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등 수록 2017 한국갤럽 조사 - 올해를 빛낸 가수 1위 2017 멜론뮤직어워드 올해의 앨범상 수상 (Palette 앨범) 2018 골든디스크 어워즈 디지털 음원부문 대상 (밤편지) 2018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 주연 2018 디지털 싱글 <삐삐> 발매 2018 10주년 콘서트로 체조경기장 입성 2019 넷플릭스 오리지널 단편영화 <페르소나> 주연 2019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 주연 2019 미니 5집 발매 Love poem, Blueming 등 수록 2019 아이유 투어 콘서트 〈LOVE, POEM〉 역대 국내여자가수 최다규모 콘서트 2020 디지털 싱글 <에잇> 발매 2020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아이유 특집 2021 골든디스크 어워즈 디지털 음원부문 대상 (Blueming) 2021 정규 5집 발매 라일락, Coin, Celebrity 등 수록 저 작은 몸으로 모든 에너지가 뿜어져나오는게 너무 신기해욥 ㅠㅜㅜ 대체 우리 지은찡 못하는 게 뭘까여...?????? 노래는 말할것도 없고 연기도 진짜 잘하더라 딕션 발성이 웬만한 배우수준ㅜㅜㅜㅜㅠㅠㅠㅠ 어쩜 하는거마다 다 성공시키나욥...너무 대단하고 멋져 지은쨩!!!!!!!!!!!!!!!! 출처 도탁스
백종원 대표님 정말 이러시면...어쩝니까....제가...눈물이...
아..이거 어디서부터 어떻게 설명을 해야할지... 인터넷에 이렇게 글 올리는 것도 처음이라 떨리기도 하고... 반말로 써야될지 존댓말로 써야 할지... 그냥 저 편한대로 쓰겠습니다... 반말 존댓말 반반 섞어서..ㅋㅋ 저는 한강에서 요트,보트 강사로 사람들 가르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간간히 TV에서만 보던 연예인이나 공인들을 교육생으로 만나고는 있었는데 그 와중에 백종원 대표님께서 교육생으로 오셔서 제가 가르치게 되었습니다. 혼자 오신게 아니고 메니저 분과 함께 교육을 받았습니다. 온화한 미소, 구수한 말씨, 카리스마 있는 눈 빛, TV에서 보던 그대로 이시더라구요. 수업도 열심히 잘 따라오시고, 같이 수업 받던 교육생들 일일히 다 싸인 해주시고, 사진도 찍어 주시고 그런 모습 보면서 참 피곤하겠다 공인들의 삶이 쉽지만은 않구나 라고 느꼈죠. 나름 몇 일 얼굴 텄다고 되게 친하게 느껴지더라고요.ㅋㅋ 저만 그런지 몰라도ㅋㅋ 제 가족들한테도 엄청 자랑을 해댔었죠ㅋㅋ 제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백종원씨는 그냥 성공한 사업가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였지만, 대단하다고 느껴졌던게 예전에 국정감사 나가서 대차게 할 말 하시는 모습 보고  오우~ 쫌 멋진데? 라고 생각했었죠. 골몰식당 중에 강원도 원주..인가? 무튼 거기 시장에 할머니 칼국수집 보면서 개인적으로 감동을 받아 좋은 사람이구나 라는 생각이 든 반면에 방송 설정 일 수도 있겠구나 라는 생각도 사실 했었습니다. 뭐 연예인들 다 그렇지 머..라는 생각이 머릿속에 있었던거 같아요. 근데 살면서 모두가 그렇듯 자기자신에게 일어나는 일들 중에 제일 크게 느껴지는 순간들이 있죠 남의 일이라 생각되었던 그런것들이 나 자신에게 일어나니 이 느낌을 어떻게 표현할 방법이 도무지 생각이 나질 않는겁니다. 참 사람 간사하죠?ㅋㅋ 그런 상황이 저에게 벌어졌습니다. 백종원 대표님에 의해.... 백대표님 교육 수료하시고 얼마 지나지 않아 제 친누나에게 전화 한 통이 왔습니다. 누나 : "야, 너 아직 백대표님 수업하고 있니?" 나    : 아니? 수료 하신지 몇 일 됐는데? 왜? 누나 : 아~아깝네.. 너도 알잖아 우리 도련님(매형친동생) 많이 아픈거.. 나    : 어..알어 근데 왜? 누나 : 아니 누나가 간간히 환자식 해서 반찬 갖다주고 그러는데 김치가 먹고 싶다고 하는거야..          근데 환자라 자극적인 음식 못먹자나.. 그래서 환자가 먹을 수 있는 김치 만드는 방법           알고 계시면 너 통해서 물어보라고 할라 했지.. 나    : 아....그래? 교육 끝나서 연락하기 좀 그런데...          일단 연락은 한 번 해볼께 너무 기대하지는 말고.. 누나 : 그래 알았어... 그래서 백대표님께 전화를 하려다 바쁘실거 같아서 장문의 문자를 드렸었죠ㅋ 죄송한데 여차저차 해서 혹시 환자가 먹는 김치 담그는 방법 좀 알려달라고.. 그런데 문자 보내고 한 30분 정도 지났나? 갑자기 내 핸드폰으로 백대표님이 직접 전화를 주시는게 아닌가~~!!!!! 백쌤 : 강사님 안녕하시쥬~? 나    : 아~!! 네 안녕하세요 백쌤~ 어떻게 저에게 전화를 다....(완전 쫄음ㅋㅋ) 백쌤 : 그거 김치 고추가루 안쓰고 파프리카 가루로 만드는 방법이 있긴한데          일단 저희 개발팀에 얘기 해 놨어요 한 번 만들어 보라고          만들어 보고 맛 보고서 한 3일 정도 테스트 해보고 알려 드릴께유~          환자가 먹을건데 막 만들수 없자나유~~ 나   : 아...아...그렇게 까지... 너무 감사해요 너무 감사해요~ㅠㅠ 백쌤 : 에이~ 너무 감사하지 말아유~ 저희도 테스트 한번 해볼겸 좋죠머..허허허~ 나   : 아...너무 감사해요ㅠㅠ 백쌤 : 그럼 그렇게 알고 계세유~ 연락 드릴께유~~ 이렇게 통화가 끝나고 잠시 멍~~ 해 있었다.ㅋㅋ 이게 꿈이야 생시야... 백종원 대표님께서 나에게 전화를 주시다니... 가문의 영광 아닌가~~ 그렇게 3일정도 지나서 일을 하고 있다가 갑자기 전화 한통이 왔는데 백대표님 메니저분이 연락을 주신게 아닌가.. 백대표님이 개발실에서 만든 김치 갖다 주라고 해서 갖고 왔다고.. 땀을 뻘뻘 흘리시면서 김치 3통을 들고 오시더라구요... 죄송하게시리... 감동의 눈물이 그냥 막 그냥~~~~ㅠㅠ 김치 앞에 두고 큰 절을 올리고 싶었지만... 보는 눈이 많아서...ㅋㅋ 암튼 김치를 받고나서 그 날 저녁때 누나네 집에 가서 김치 전해주고 백대표님에게 감사 하다고 전화를 드렸었죠 그냥 김치 담그는 방법만 알려 주셔도 되는데 직접 담궈서 주시니 이 얼마나 감사한 일인가. 저희 집에서는 난리가 났죠.. 백대표님이 직접 만들어 주신 김치 앞에 놓고 다들 입이 떡~ 벌어져서 할 말을 잃었죠.. 누나는 이걸 어떻게 보답을 해드려야 되나 선물이라도 해야 하는거 아니냐... 난리였죠.. 저도 어떻게 해야 할 지 몰라서 고민하다가 이렇게 백대표님의 선행에 대해 알리는 것이 도리라 생각되어 이렇게 늦게나마 글을 쓰네요.. 저희 식구 모두 백대표님한테 너무 큰 도움을 받았습니다. 저희 어머니, 누나들 입에 침이 마르도록 백대표님 칭찬을 동네방네 하고는 있습니다.ㅋㅋ  요즘 TV에 또 종횡무진 나오시던데 건강 잘 챙기세요... 백대표님.. 제가 연락 드렸을때 본인은 됐다고 했지만...마음이 그렇질 않네요.. 보답 할 기회 주세요.. 마음이 너무 무겁습니다.. 그리고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백종원 뽀레버~~~~^^ 저 김치도 한통한통 다 다른 김치로 담궈주신 겁니다. 제가 이름은 잘 모르겠지만요..깍뚜기 밖에. 살짝 맛을 봤는데 희안하게 그냥 김치에요 김치... 일반 김치 맛이 비스므레 납니다. 제 그지같은 입맛으로는 일반 김치랑 차이가 없더라고요... 진짜 희안해... 백종원 최고~~ ㅊㅊ 네이트판 모야 진심 감동받을듯 ㄷㄷ 백종원씨 정말 좋은 사람이네 내가 저 위치였다면 저럴 수 있을까... 대단하다ㅠ
자연갈색 눈동자가 신비로운 한국 배우들
1. 고아라 반올림으로 데뷔할 시절부터 날아갈 것 같은 귀와 특이한 눈동자 색으로 유명했던 배우 고아라입니다. 안그래도 엘프처럼 생겼는데 자연 녹갈색 눈동자 때문에 더 사람같지 않죠. 요정님. 2. 이성경 새롭게 뜨고 있는 모델 겸 배우 이성경.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죠. 이성경 특유의 독특한 분위기에는 밝은 갈색 눈동자도 한 몫 하는 것 같죠? 아버지의 눈을 닮은 거랍니다. 3. 이영애 자연갈색 눈의 한국 연예인 대표격이죠. 이국적인 이목구비에 연한 갈색 눈동자가 더해지니 고급스러운 아우라 완성. 고아라가 요정님이라면 이영애는 여신님 느낌. 4. 서강준 남배우 중에도 있습니다. 단막극 하늘재 살인사건을 통해 이름을 알린 배우 서강준 역시 갈색 눈동자로 유명합니다. 원체 비쥬얼도 좋지만 눈동자 색이 신비로워서 더 인기가 많은 것 같습니다. 나홀로 연애중에 출연했을 때도 여성 게스트들이 서강준의 눈동자 색에 열광했던. 5. 공승연 MBC 우리 결혼했어요와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에 출연하면서 예쁜 외모와 밝은 갈색 눈동자로 이슈가 되었습니다. 공승연은 걸그룹 데뷔를 위해 SM 연습생 생활을 오랫동안 했습니다만 이제는 완전히 배우로 전향한 듯 하죠? 꽤 오랫동안 20대 여배우 기근인데 배우로서 공승연의 활약이 기대됩니다. @alswjd7707 님의 추천을 받아 공승연을 추가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외에도 한국 연예인 중에 눈동자 색이 독특한 분이 있나요?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추가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