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MiHeo
5,000+ Views

도토리를 보신 분 연락 부탁드려요.

경남 마산회원구 양덕1동 집에 문이 열린 사이 나갔어요. 특징은 오른쪽 뒷다리를 다쳐서 깁스를 했던적이 있어서 구부리지못하고 쭉곧게 뻗어있어요. 서있을땐 티가 안 나고, 위에 첫번째와 두번째 사진처럼 앉으면 티가 납니다. 꼬리가 길지 않고, 3~4센치정도예요. 다리가 불편해서 다른고양이들한테 공격이나 당하지 않을까 너무 걱정입니다. 마산빙글러분들 눈여겨 주변을 살펴봐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전에도 나갔다가 제가 새벽에 찾은 적이 있는데, 이번엔 도통 찾을 수가 없네요ㅠ 아니면 합성동 쪽으로 이동했을지도 모르니 마산에서 혹시 보신 적 있으시거나 보호하고 계신 분 연락 좀 부탁드릴게요. 010-3535-7119 문자주시면 전화드리겠습니다.
밑에 사진들이 9개윌무렵 찍은 사진이예요.
7 Comments
Suggested
Recent
@calmondtang @rlawns1502 감사합니다.
꼭 찾길 바랍니다.
꼭 찾으시길 바랍니다...
@moon12 님 냥이는 외국종인가요?우리애는 흔한 아인데도 닮은 애조차 눈에 안 띄니 원ㅠ 일주일하고 하루 지났네요ㅠ
네 저희도 잠깐 열린문으로 나갔는데 다음날 아침에 집근처에서 발견했는데 다행이 다친데 없이 무사했어요 대부분 키우던 아이들은 멀리 못간다고 전문가분들도 말씀하시던데 문제는 빠른시일내에 못찾으면 어렵다는 차츰 적응하면서 멀리 가기때문에 늦어도 일주일안에 찾아야 할겁니다 아이는 지금 많이 겁먹었을텐데 하루빨리 꼭 찾으시길 바랍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고양이와 남편의 숨막히는 기 싸움ㅋㅋㅋㅋ
몇 년 전, 니콜 씨는 귀여운 당근색 고양이 캐롯을 입양했습니다. 캐롯은 니콜 씨의 사랑을 듬뿍 받으며 빠르게 적응해갔습니다. 하지만 캐롯을 견제하는 존재가 있었으니 바로 니콜 씨의 남편이었습니다. 집안의 2인자 자리를 두고 니콜 씨의 남편과 치열한 기 싸움이 시작되었습니다. 캐롯은 부엌의 창을 모두 연 다음 냉장고에 붙은 자석을 앞발로 휘저어 모두 바닥으로 떨어뜨렸고, 남편은 이를 못마땅하게 여기며 어지렆혀진 현장을 다시 정돈하곤 했습니다. 캐롯은 자신이 어질러놓은 부엌을 부지런하게 정리하는 남편이 마음에 들지 않았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미루고 미뤄왔던 캐롯과 남편의 불꽃 튀는 정면 승부가 펼쳐졌습니다. TV에 환한 햇빛이 반사되자 남편이 블라인드를 내렸습니다. 그러자 캐롯이 블라인드를 다시 올리며 남편을 자극했습니다. 남편도 지지 않고 곧장 블라인드를 다시 내렸습니다. 둘은 블라인드를 두고 한참 동안 실갱이 했습니다. 그러나 역시 캐롯이 한 수 위였습니다. 이대론 싸움이 길어질 것 같다고 생간한 캐롯은 블라인드를 두 개씩 열기 시작한 것이었죠. 두 사람의 기 싸움을 지켜보던 니콜 씨는 이 장면을 목격해 영상으로 촬영해 페이스북에 올렸습니다. "두 어린아이가 서로 싸우고 있네요. 둘 다 사고만 치지 마세요." P.S 남편이 3개씩 열면서 응수하지 않아 다행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