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attis
1,000+ Views

이시영 인천시청 입단. 연기활동과 복싱 병행할 예정.

이시영 정말 인간승리..ㅋㅋㅋ 드라마인가 영화 찍으면서 복싱 배우기 시작해서 국대 선발전 결승까지 올라가다니.. 딱히 이시영 호감은 아니었는데 점점 호감 되네요ㅎㅎ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자기가 진짜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것 같아서 멋져보이는 것 같아용!
이 언니 진짜 멋있는듯!!!!
얼굴걱정되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32명의 '화이 사랑꾼'이 전하는 사랑 그리고 나눔
사랑을 전파하러 온 32명의 사랑 나누미, 화이브라더스 #렛츠쉐어더하트 출처: allets.com 출처: allets.com 유해진, 주원, 황우슬혜, 이시영, 이동휘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바로 화이브라더스 소속 배우라는 거죠. 무려 32명의 화이식구들이 총 출동해 #렛츠쉐어더하트 캠페인 영상 촬영에 참여했는데요. 촬영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풀 버전 영상을 드디어 공개합니다. 출처: allets.com 이번 영상의 메시지는 단순해요. 마음을 표현하기 좋은 연말, 사랑을 숨기거나 간직하지 말고 나눠서 전파하자는 거죠. 출처: allets.com 설레는 만남과 온기로 전해지는 하트! 출처: allets.com 32명의 연예인이 다양한 방법으로 사랑을 표현하고 나누며 정의를 내렸듯 가족, 친구, 애인 등과 각자의 방식으로 하트를 나눠보세요. 곧 크리스마스니까요. 출처: allets.com 이렇게 전해지는 하트는 위로와 관심이 필요한 누군가에게, 그 어떤것보다 큰 힘이 될 거예요. 출처: allets.com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참여해주신 강별, 강지환, 길해연, 김민철, 김상호, 김영웅, 김윤석, 김주현, 민진웅, 박세완, 박혜수, 배민정, 신주환, 유승목, 오연아, 오현경, 유해진, 이동휘, 이문정, 이선호, 이시영, 이 한, 임윤호, 임지연, 임희철, 장명갑, 주진모, 주원, 지윤호, 하연주, 한선화, 황우슬혜 님 모두 감사합니다. 출처: allets.com 이 영상을 보고 마음이 따뜻해졌다면 하트를 꾹 눌러주세요. 이곳 뿐만 아니라 알렛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그리고 네이버 V라이브에서 도 VOD를 볼 수 있답니다. 더불어 해피빈 사이트에서 진행하는 모금에도 참여해주시길 부탁드려요. 여러분의 정성으로 모은 하트와 해피빈 모금액은 생명나눔실천본부에 기부될 예정입니다. 출처: allets.com 출처: allets.com
국가대표 이시영, '마음은 불편했다'
배우 이시영이 최근 국가대표 선발전과 관련해 불편했던 속내를 털어놓았다. 이시영은 11일 밤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무릎팍도사`에 출연해 최근 국가대표 최종선발전에서 빚어진 판정논란에 대해 "내가 아직 그 정도 수준밖에 보여주지 못했나 싶어 많이 속상했다. 그런 생각을 하게끔 한 내 잘못이 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아직까지 굉장히 부족한 실력을 갖고 있다는 것을 안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대표란 타이틀이 부끄럽지 않게, 또 다른 선수에게 미안해하지 않으려고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 더 이상 편파판정 이야기가 없도록 내 자신을 발전시키는 게 목표다"라고 덧붙였다. 이시영은 복싱을 하는 이유에 대해 "복싱이란 운동은 정말 아무것도 없이 정직하게 링위에 올라가 누구의 도움 없이 혼자서 버텨야하는 매력적인 운동이다. 승패에 상관없이 내가 무엇인가를 이룬다는 게 좋다"고 말했다. `성형을 했는데 경기하는 게 부담되지 않느냐`는 진행자 강호동의 질문에 대해선 "아 맞다. 수술한지 10년이 넘어서 잠시 내가 성형수술 한 것을 잊고 살아왔다"면서도 "실제 경기를 하다가 코가 부러진 선수가 많은데, 그들은 그 때마다 손으로 코를 눌러주면 된다고 하더라"라며 웃었다. 이날 이시영은 "올 1월 인천시청에 입단하면서 인천에서 자취생활을 시작했다"고 했다. 그는 "빨래, 청소 등을 스스로 해결해야 돼서 피곤하다. 새벽 5시 반에 일어나 새벽과 오후 그리고 야간 하루 세 번 빡빡한 운동 스케줄을 소화한다"고 말했다.
어른이 되고 나서보니 더 대단하게 느껴지는 드라마 속 여성 캐릭터
거침없이 하이킥 박해미 이&박 여성한방병원을 먹여살리는 능력있는 의사이자 준하의 아내이자 민호. 윤호의 엄마인 해미 사람들을 휘어잡을 수 있는 카리스마를 가졌으며 말도 잘하고 행동도 똑부러져 어딜가든 서열 1위를 먹을 수 있는 그런 사람 얼마나 똑부러지냐면 러시아어를 못하는 해미를 이용해 면전에서 앞담을 까는 신지에게 복수하기 위해 직접 러시아어를 공부하고 독학으로 러시아어를 마스터해서 한의학 협회 대표로 러시아에서 연설까지 함 존멋... 해미를 싫어하는 민용과 신지도 그녀가 능력있고 멋있는 사람이라는 사실은 부정하지 않음 팩트이기 때문에^^ 그리고 갓해미가 가진 반전매력 1.이순재상 시상식 같은 쓰잘데기 없는(?) 가족행사에 그 누구보다 진심임 순재네가 복작복작 재밌는 이유에는 갓해미의 영향이 크다고 생각 2. 이민용 괴롭히는데에는 더욱더 진심임 가끔 이렇게 사이좋게 놉니다 비록 문희 할머니한테 '해미=싹퉁바가지'였지만 정주행 하다보면 박해미가 얼마나 최고의 며느리인지 알 수 있음 진짜 이런 며느리 또 없습니다... 15년이 지난 지금봐도 참 멋있고 닮고 싶은 캐릭터 중 하나임 갓해미 사랑합니다 갓해미 장군님으로 마무리 출처: 쭉빵, 성덕수여이 눈빛으로 무당 때려잡는 에피가 생각나네욥 > < ㅎㅎㅎㅎ 진짜 다시 봐도 넘넘 멋진 캐릭터 아닌가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