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ewankim218
10,000+ Views

망언(?) 시전하는 김선신ㅋㅋ.jpg

참고로 이날 채병용이랑 처음 만난 날ㅋㅋㅋㅋ
근데 감히 문학소녀로 유명한 채병용 앞에서 이런 말을 하다니...
참고로 류현진에게도 이랬다가....
까인적이 있죠ㅋㅋㅋ
3 Comments
Suggested
Recent
근데 솔직히 이뻐요ㅋㅋ
선신갓은 어차피 이뻐서..
유머 컬렉션에 저장해야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야구 팀(한화, 삼성, 두산 등등) 커뮤니티에 가입하세요!
안녕하세요, 야구 커뮤니티 모더레이터 @greenfactory99입니다. 빙글에도 '야구' 말고 팀 별 커뮤니티가 있다는 걸 아시나요?ㅋㅋ 그런데 정말 슬프게도... 가입자가 얼마 없습니다..... ㅠㅠ OTL... '야구' 커뮤니티는 가입자가 15만에 달하는 반면!! 자타 공인 '인기팀'인 LG는 겨우... 제 응원팀인 한화도 겨우ㅠㅠ 그래서 한번 보아보았습니다. 각 팀별 커뮤니티 링크! 그리고 권유 드립니다. 가입!! 가입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우선 링크를 누른다!!(아래에 팀별 커뮤니티 링크를 정리해두었습니다.) 2. Join을 클릭! 이게 Joined로 바뀌면 가입 완료! 팀별 커뮤니티에 가입해서(고고고!!), 타팀 몰래 자팀에 대한 민감한(?) 이야기들도 나누어봅시다...ㅋㅋ 팀별 커뮤니티 링크 (6월 19일자 순위순) 한국프로야구: http://www.vingle.net/community/Korea-Baseball-Championship 두산 베어스(가입자 691명): http://www.vingle.net/community/DOOSAN-Bears NC 다이노스(가입자 242명): http://www.vingle.net/community/NC-Dinos 삼성 라이온즈(가입자 620명): http://www.vingle.net/community/SAMSUNG-Lions 넥센 히어로즈(가입자 390명): http://www.vingle.net/community/Nexen-Heroes 한화 이글스(가입자 596명): http://www.vingle.net/community/HANWHA-Eagles SK 와이번즈(가입자 296명): http://www.vingle.net/community/SK-Wyverns 기아 타이거즈(가입자 690명): http://www.vingle.net/community/KIA-Tigers 롯데 자이언츠(가입자 919명): http://www.vingle.net/community/LOTTE-Giants LG 트윈스(가입자 753명): http://www.vingle.net/community/LG-Twins KT Wiz(가입자 10명): http://www.vingle.net/community/KT-Wiz 그리고 아실 분들은 모두 알겠지만, 현재 Vingle쪽에서 모더레이터(커뮤니티 운영자)를 뽑고 있습니다. 모더레이터를 하면 커뮤니티를 대표해 아이디가 웹사이트 상단에 기재되고, 자신과 함께 커뮤니티를 이끌어나갈 스태프들을 임명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모든 것보다, 커뮤니티를 성장시킨다는 뿌듯함이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즐거움입니다. 여러분도 팀별 모더레이터에 지원해 보세요(야구는 제꺼임ㅋㅋ)!! 이런 감정... 같이 느끼고 싶네요!ㅋㅋ 모더레이터 모집 일정 및 지원은 여기서 확인 가능합니다: http://www.vingle.net/posts/886720
어제부로 팬들이 일제히 등돌린 선수
어제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 팬페스트 행사가 있었습니다. 경기장 이외에 팬들이 선수들과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행사 중 하나죠. 워낙 만날 기회가 적다보니 팬페스트 행사를 기다린 팬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줄서기를 자진한 팬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법이었을까요? 두산 팬페스트에 다녀온 팬들의 후기가 심상치 않았습니다. 특히 그 중에서 두산의 투수 '이용찬'선수는 팬들의 강한 질타를 받았습니다. 아래는 팬들의 이용찬 선수의 팬서비스 후기들입니다. 마법의 단어 '훠이훠이' 특히 아이팬들에게 귀찮다는듯 손짓한건 꽤 여러 사람들이 본 모양입니다. 각자 다른 곳에서 하나씩 올라온거 보면,, 다른 누구보다 이용찬 선수에 대한 후기들이 유독 많더군요. 이번 팬페스트 행사 당시 이용찬 선수의 후기들과 함께 올라온 표정 사진입니다. 사실 사진이라는것 자체가 순간을 잡아내는 것이기에 이 사진 하나로만 판단할 순 없지만 위의 후기들과 합쳐보니 '진짜 귀찮다'라는 표정 같아 보이긴 합니다. 이미 몇몇팬들은 이용찬 선수의 이런 팬서비스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행사에 팬들이 얼마나 큰 기대를 했느냐는 중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그 기대가 크든 작든 많은 팬들이 실망했다는 점입니다. '팬 없이는 선수도 구단도 존재할 수 없다' 많은 프로 스포츠 관계자들이 공감할 만한 이야기입니다. 심지어는 선수들도 인터뷰에서 심심찮게 이 인용구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몇몇 선수들의 오만한 팬서비스 때문에 잘해주는 선수들마저 싸잡아 묻히는게 안타까울 뿐입니다.
14살 여자친구와 키스하다 소아성애 혐의로 체포 됐었던 WWE 빅쇼
14살 때 이미 키가 2m가 넘었던 빅쇼는 큰 체격과 관련된 에피소드도 많다. 특히 12살 때 여자친구와 첫 키스를 한 뒤 경찰에 체포된 사연을 담담히 털어놓기도 했다. 빅쇼는 “12살 때 롤러스케이트장에서 나보다 2살 많은 여자친구와 첫 키스를 했다”며 “그런데 갑자기 경찰들이 왔고 나를 체포했다”고 말했다. 이어 “경찰들이 나를 어른으로 오해해서 신분증을 보여달라고 하더라”며 “너무 무서워서 울면서 ‘저는 도서관 카드밖에 없어요’라고 말했는데 경찰들은 내가 12살이라는 것을 믿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빅쇼는 “그 일로 인해 여자친구가 창피함을 많이 느꼈고 다시는 나랑 얘기를 안했다”며 “너무 슬픈 첫 키스의 추억이었다”고 말한 뒤 활짝 웃었다. https://m.news.nate.com/view/20210102n01113?sect=spo&list=rank&cate=interest 위치타 주립대 농구팀에서 뛰던 빅쇼군 체포당했던 12세때 빅쇼는 이미 188cm에 100kg가 넘는 거한이었다 다행히 부모님이 오셔서 풀려났다고 ㅊㅊ ㄷㅋ 모야 왜 눈물이 나냐 ㅠ 심지어 빅쇼가 연하였음;;;;; ㄷㄷ 저는 도서관 카드밖에 없어욬ㅋㅋㅋㅋㅋㅅㅂ 이게 고등학교 때라고 함 ㅇㅇ 이거 오른쪽 아래부터 반시계 방향으로 초-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