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claire
50,000+ Views

드라마 속 교복이 잘 어울리는 남자 스타 Best 7

안녕하세요 atclaire에요 :-) 제가 개학맞이 드라마 속 여자 교복스타 Best7 https://www.vingle.net/posts/1004320 이 글을 써놓고!!!! 남자 교복스타를 작성하지 않았다는 것을 !! 무려 10월도 훌쩍 지나고 나서야 생각이 난 것입니다...!!!!!!!!!!!!!! 그래서 뭐 더 생각할 것 있나요, 갑니다!!!

드라마 속 남자 교복스타 Best7


1. 여진구(보고싶다, 오렌지 마말레이드)

우리는 '진구 어빠'를 해품달로 알았고 그를 우리 맘 속에 입주 신고하기 시작한게.. 보고싶다 였지요....
몇 년 사이 진짜 리얼 오빠가 되었어요 엉엉 잘생겼당

2. 서강준(수상한 가정부, 하늘재 살인사건)

저는 사실 말이죵... 차이나 카라 교복이 참 예쁘다고 생각해요. 그런 취향을 저격한 것이죠 >_ 데뷔작 수상한 가정부에서도 차이나 카라 입고 나옴ㅋㅋㅋㅋㅋㅋ
오늘은 여기다...!!

나와봐 강준아 나와봐 좀.... !! 내 말 안 들리니?? 쾅쾅쾅쾅 ㅜㅜㅜㅜ

3. 정일우(거침없이 하이킥, 꽃미남 라면가게)

스타덤에 오르게 한 것도 교복이요, 또 다시 포텐을 터트린 것도 교복인 정일우 !
셔츠에 타이만 한 것도 예쁩네다. 역시 패완얼 !

4. 김수현(드림하이)

명실상부 언터쳐블한 김수현도 교복을 입던 시절이 있었죠. '드림하이'!! 삼동이 머리를 하고도 이렇게 곱다니 역시 슈스는 달라.
목도리 귀염귀염 ♥ 이 아이는 3년 후 외계인 도민준이 됩니다 ㅜ.ㅜ

5. 이종석(하이킥-짧은 다리의 역습, 학교 2013,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압도적인 기럭지!!!!!!!!!!!!! 교복을 매우 매우 자주 입은 이종석이 빠질 수 없겠죠 !
소중한 학교 2013......... 이 교복 또한 차이나 카라였다고 합니다. 귀신같은 제작진들 ;Dㅋㅋㅋㅋㅋㅋ

6. 김우빈(학교 2013, 상속자들)

학교 2013에 이종석만 있던거 아니잖아요. 양대산맥이었던거잖아요. 신민아님의 더럽... 또르르.. 김우빈!!! 엄마야 진짜 공룡같애.. 이런 공룡같은 남자 ㅜㅜㅜㅜ

7. 육성재+남주혁(학교 2015-후아유)

이제 말이 필요 없음요.. 학교 시리즈 영원해 ! 포에버 !
여러분 마음에 가장 큰 하트 어택을 준 교복스타는 누구인가욥?투표 갑니당 !!!!!

1. 여진구 2. 서강준 3. 정일우 4. 김수현 5. 이종석 6. 김우빈 7. 육성재+남주혁

(저는 222222222 서강준 포에버에여)

댓글 달면 남순이에 흥수까지 더블 콤보로 꿈에서 만나요 ♥

70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종석이젤어울리는거같네요..
7♡ 성재♡♡♡
@hongly 저두 서강준 이종석이 참 좋은데요..ㅋㅋㅋㅋㅋㅋ 이종석이 교복을 정말 많이 입었더라구요 흥미로웠어요!
저는 3번 정 일우에 한표입니다
ㅜㅜ 어이하여 이원근은 없는 것인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징어게임 '영희'의 원래 이름은 '영이'다!
우리는 오징어게임에서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에 등장한 거대한 인형 캐릭터의 이름을 영희라고 알고 있다. 1970년대와 1980년대 골목길에서 아이들이 하던 같은 이름의 놀이였다는 점에 착안하여 당시 교과서의 영희 일러스트를 참고하여 인형을 제작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원래 이 캐릭터의 이름은 영희가 아니다.  모두들 ‘철수와 영희’의 영희라고 알고 있는데 실제 그 여학생 캐릭터 이름은 ‘영이’ 다. ‘철수와 영이’라는 캐릭터는 일제 강점기 시절이 끝나고 대한민국이 탄생하자 마자 ‘한글학회’ 선생님들이 고심 끝에 만들어낸 우리 나라 남녀 어린이 대표 이름인데, 무심한 후손들이 이걸 어느 순간 스리슬쩍 일본식 명칭인 영희로 잘못 부르고 있는 것이다. 1945년 해방 당시 수년간 일본어만 사용하게 했던 터라 한글을 읽고 쓸 줄 모르는 성인이나 학생이 대다수였다. 그래서 해방된 새 나라에서 자라날 어린이들에게 우리의 민족 혼을 심어주려던 한글학회 분들은, 우리말 사전 발간과 동시에 한글 교과서 발간 작업에도 박차를 가하게 된다. 당시 최현배 선생이 주도한 교과서 편찬위원회는 기본 방향으로 ‘모든 교과서는 한글로 하며, 한자는 필요한 경우에만 괄호 속에 넣으며 가로쓰기를 원칙으로 한다’ 고 정한다. 이에 1948년 《한글 첫 걸음》 등, 초·중등 교과서 50여 종을 집필하게 되는데, 이때 우리나라 대표 어린이 이름을 고심한 끝에 남자 아이는 ‘철수’, 여자 아이는 ‘영이’, 강아지는 ‘바둑이’를 선택하니, 첫 국민학교 1학년 1학기 국어 교과서 이름을 《바둑이와 철수 [국어 1-1]》로 정하여 반려 동물을 사랑하는 어린이들로 꾸민 것이다.  이후 1970년대까지 대한민국 대표 학생 캐릭터로 국어 교과서에 계속 등장했지만, 어느 순간부터 ‘철수와 영희’로 잘못 알려지고 있으니 잊힌 여학생 ‘영이’가 실로 안타까울 따름이다. 원래 우리 조상님들은 여성 이름 끝자로 순이, 영이, 분이, 동이, 향이, 덕이 등‘이(伊)’를 많이 썼다. 요즘은 많이 개선되었다고 하지만 집안 족보에 딸 이름 대신 사위의 이름을 기재했고, 역사서에도 본명 대신 아무개의 부인이라거나 어머니로만 기록 되었기에 여성 이름이 많이 남아 있지 않지만, 여러 기록에 남은 여성 이름 끝자에 ‘희(姬)’를 넣은 경우는 드물었다. 실제로 현재 우리나라 여성 이름 끝자로 여전히 쓰이는 계집 희(姬)와 아들 자(子)는 일제강점기 때의 산물이다. 제국주의가 막바지로 치달아 제2차 세계대전을 앞둔 일본은, 식민지 조선인들에게 강제로 일본식 이름으로 바꾸게 하는 창씨개명과 더불어 일상생활에서도 우리말, 우리글의 사용까지 금지하는 등, 민족정신을 말살하려 들었다. 이는 전쟁에 동원할 일본의 청년들이 부족하다 보니 식민지 조선인들까지 전쟁으로 내몰기 위한 사전 준 비 작업이었다.이 당시 조선인들은 딸의 이름을 등록하면서 과거 조상님들이 쓰시던 ‘이(伊)’가 그저 춘향이, 향단이 등 이름 뒤에 붙이던 호칭형 조사라고 착각해서 비슷한 발음을 가진 ‘계집 희(姬)’ 자를 많이 썼다. 원래 희(姬)라는 글자를 그저 ‘계집’이라고 훈독하는 것 자체가 잘못이다. 희(姬)는 중국 주(周)나라 황제 가문의 성씨였고, 그후 ‘지체 높은 아가씨’라는 의미로 황제의 딸을 제희(帝姬), 왕의 딸을 왕희(王姬)라고 쓰다가 한(漢)나라 시절부터 공주(公主)가 ‘황제의 딸’을 의미하는 존칭으로 자리잡게 된다. 한나라로부터 한자를 전래받은 일본은 자기네 토착 존칭어인 ‘히메(ひめ)’에 원래 공주에 대한 존칭어인 ‘희(姬)’를 대응하여 쇼군이나 귀족 딸에게 쓰는 존칭어로 사용하게 된다. 다만 일왕의 딸은 히메라고 하지 않고 ‘내친왕(內親王)’ 또는 ‘여왕(女王)’이라고 불렀다. 그후 19세기 메이지유신 이후 전 일본인들의 호적을 정리하면서 평민들도 당당히 딸 이름에 이 글자를 넣었던 것이고, 서양 동화 ‘Snow White’를 ‘백설희(白雪姬)’로 번역하는 등, 공주(princess)라는 의미로도 확장되었다. 우리나라에서는 해방 이후 ‘백설희’를 ‘백설공주’로 다시 바꿨는 데, 당시에는 한자어가 많이 쓰이던 때라 ‘백설(白雪)’이 ‘흰눈’이라는 것을 알았겠지만, 요즘 감각으로는 ‘흰눈 공주’로 번역했어야 하지 않나 싶다. 또한 ‘아들 자(子)’를 넣은 순자, 영자 등이 한동안 유행했는데, 다음번에는 아들을 낳자는 의미로 아들 자(子)를 썼다는 속설이 있지만 실은 딸을 지극히 사랑해서 넣은 것이다. 이 역시 일제강점기 때 시작되었다. 원래 자(子)는 중국에서 위인들에게 붙이던 존칭이었다. 그래서 공구(孔丘)가 본명이지만 공자(孔子)라 존칭으로 부르고, 맹자(孟子), 노자(老子), 장자(莊子) 등 여러 제자백가(諸子百家)사상가들을 우러러 모셨다. 그러던 중 춘추전국시대 송나라 무공(武公)이 딸에게 중자(仲子)라고 이름 지으며 금기를 깨자 중국에서 딸 이름으로 유행했다. 이 풍속이 일본 헤이안시대에 전래되는데, 왕족이거나 유력 귀족 가문이 아닌 다음에야 감히 ‘희(姬)’ 자를 쓰기는 어려웠기에 중견 귀족들이 딸 이름에 ‘자(子)’를 넣은 것이 천년 넘게 이어져왔다. 이 역시 1890년대 전 국민을 대상으로 호적을 정리하면서 평민들도 딸에게 자(子)를 넣기 시작했고, 1930년대에는 무려 여성 이름의 85%가 자(子) 자 돌림이었을 정도로 유행했고 이것이 우리나라에도 전파된 것이다.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잘못된 명칭 ‘영희’가 널리 알려지고 있는 상황에서, 일제의 탄압을 극복하고 우리나라 대표 어린이 이름을 ‘영이’로 지으셨던 한글학회 분들의 노고를 생각 한다면, 늦었지만 이제라도 국가 차원에서 마땅히 본래 이름을 되찾아주었으면 한다. 출처.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우리말 우리글 편-
[드라마 개족보] KBS '프로듀사' 공효진 편
탁예진 (35세, KBS 예능국 PD) 뮤직뱅크 피디, 쌈닭피디, 입사 10년차 요즘 우리의 공공재 존잘 신입이 탁피디에게 빠졌다는 소문이 돌길래 그 마음 고이 접도록 쩌는 탁예진 연애사를 풀어봄. 백승찬 보고 있나? 탁피디는 알다시피 걸그룹 원힛원더의 레전설 '국보소녀' 리더 출신임. 한창 잘나갈 때 같은 팀 멤버 세리년 때문에 그룹 해체했는데 리더고 제일 인기 많은 죄로 당시에 독박 다 썼던...그러고보니 지금 신디 상황이랑 비슷하네. 근데 탁피디는 멤버들 지키려고 해체한거고 신디는 지가 솔로 한다고 한 거 맞음ㅇㅇ 팀 박살 내놓고 여전히 잘만 활동하는 세리년ㅉㅉㅉ 백승찬도 세리년에게 당한거 있지 아마? 한창 천송이 사귈때 세리년이 입 털어서 곤란하게 만든적 있다고 들음. 악녀 클라스 어디 안가신다. 여튼 탁예진은 국보소녀 때려치고 온갖 루머로 고생하면서 나이트 행사나 뛰다가 어케 이태리 레스토랑 레스페라 취직해서 셰프랑 사귐 그러다 기간제로 선생님 되서 폭주 뛰는 얼짱제자랑 사귐 참고로 걔는 탁피디 사귀고 개과천선해서 의사 됨. 그리고 백승찬 구여친이자 1박2일 CP 큰 딸 혜미랑 엮임. 탁예진이랑 백승찬이 인연은 인연인가본데 새삼 두 사람 세대 차이ㄷㄷㄷㄷㄷㄷㄷ고딩 제자였던 애보다 어린 백승찬ㄷㄷㄷㄷㄷㄷ 얘기 나온 김에 탁예진 고딩때 짤도 품. 국보소녀 데뷔 전 레어짤임. 의외로 일진언니 아니고 연습생 허세도 없고 걍 똥꼬발랄 웃긴 아이였다함. 문제는 사진 가운데 있는 형부랑 사랑에 빠져서..........(쑻) 데뷔 시켜야 되는데 이 사실 퍼질까봐 소속사가 전전긍긍했던건 업계에서 유명한 일화 다시 본론으로 들어와서, 제자랑 깨지고 학교 때려친 탁피디는 짝짓기 예능 하나 나갔다가 독고진 사귐. 레스토랑 취직하면 셰프 사귀고, 학교 취직하면 학생 사귀고, 방송하면 연예인 사귀고 하여간 백발백중 대다나다. 처음에 이 사진 떴을때는 저화질이라 발뺌했는데 디스패치가 바로 고화질 품 → 열애인정 루트탐 (사진 출처=독고진 인스타) 사귀는거 티내고 싶어서 안달이었던 독고진은 아주 신나서 럽스타그램 시작했쟈나여 #우리 #탁블리 #삐져도 #예뻐 #사랑해서그램 #내꺼라서그램 (사진 출처=독고진 인스타) 커플링 자랑중.jpg 탁예진이랑 결혼할 것처럼 인스타로 흑역사 자체 생성 하더니 팬덤 쥐꼬리만큼 남아서 요즘은 어디 어촌에서 삼시세끼 차려먹고 산다더라. 당연히 SNS 다 끊음. 그러거나 말거나 탁예진은 복합쇼핑몰 킹덤 취직했다가 사장이랑 사귐. 이직할때마다 남자 갈아치우는데 것도 탑급만 만나시는. 놀라운 건 이 모든 것이 탁피디 25세 전에 일어난 일이라는 거임. 스물 다섯에 KBS 예능국 입사함. 그리고 10년차에 뮤직뱅크 메인 맡아서 국보소녀 같은 그룹들 떼로 거느리게 된 거. 아, 맞다 신디랑 백승찬, 1박2일 CP 딸래미 있던 그룹K 뮤직뱅크 첫방(이자 막방)할 때도 탁예진이 조연출로 있었을걸. 그룹K는 국보소녀와 달리 원힛도 못했지만 애잔.....거기 멤버 중 한 명도 귀농해서 삼시세끼 잘해먹고 산다더라. 어쨌든 라준모 피디 이후로 10년만에 예능국에 존잘신입이 들어왔는데 탁예진 빠돌이라니요(오열) 형부, 셰프, 사장, 탑배우도 모자라서 피디까지 독차지하기냐.......레알 한 번 사는거 인생은 탁예진처럼 살아야 함. 근데 내가 저번에 탁피디 친언니 회사 로비에 온 거 봤거든? 백승찬 친누나랑 닮았던데........................? (쨍그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