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gsill
10,000+ Views

마일리 사이러스, 교황과 킴 데이비스를 조롱하다

마일리 사이러스는 열렬한 성소수자 인권 옹호가로 유명합니다. 거기에 그녀는 엄청난 악동에 입심 좋기로도 유명하죠. 로완 카운티의 법원 서기인 킴 데이비스가 동성커플의 결혼허가증 발급을 거부하고, 연방법 위반으로 감옥에 들어갔을 때, 그녀의 입은 매우 근질근질 했을 것입니다. 그리고 마침내, 마일리가 해냈습니다. 최근 SNL에 출연한 그녀는 킴 데이비스를 대놓고 저격했습니다.
그녀는 SNL의 오프닝 모놀로그에서 '25살의 여름이 끝나간다'며 '이번 여름을 뜨겁게 만든 사람들에게 작별 인사를 하고 싶다.'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그녀는 그 사람들이 어떤 사람들인지 말합니다.

'우리는 이 인간들은 다시는, 다시는 생각조차 하지 않을 것입니다'

마일리 사이러스는 그들이 이 여름에 그들은 자기 멋대로 살았다며 노래 <My way>를 부르죠. 재밌게도 이 노래는 그야말로 자기 식대로(My way) 살았던 인물이 끝을 맞이하고 작별인사를 하는 노래입니다. :-)
이 영상의 중간에 킴 데이비스는 '생각조차 하지 않을 인간'으로 우스꽝스럽게 등장합니다. 더 재밌는 것은 찬조 출연한 교황입니다. 이번 미국 방문에서 교황은 킴 데이비스를 만났고, 교황이 위법 행위자에 소수자를 혐오하는 사람을 왜 만나느냐는 항의가 빗발쳤죠. 처음 교황청은 두 사람의 만남을 비밀에 부치다가 결국 두 사람이 만났음을 시인했죠. '교황이 그녀가 어떤 사람인지 잘 몰랐다'는 어정쩡한 단서를 남긴채요.(하지만 결국 교황은 동성 결혼을 반대한다는 말을 남기고 맙니다)
데이비스와의 만남이 알려지는 것을 부담스러워 한 교황의 태도 때문인지 영상에서 두 사람의 관계는 우스꽝스럽게 묘사됩니다. 킴 데이비스는 자꾸 교황을 끌어당기며 그를 끌어 안으려 하지만, 교황은 당혹스러운 표정으로 그녀의 팔을 뿌리치려고 하죠.
이 영상에는 킴 데이비스를 제외하고도 올 여름 갖은 사고를 친 사람들이 등장합니다. 사자 세실을 쏘아죽인 치과 의사, 에이즈 약값을 천정부지로 올려버려 국제적인 비난을 샀던 CEO, 아리아나 그란데가 침을 바른 도넛(...).
마일리의 통쾌한 풍자에 큰 감사를. 그녀의 말 처럼 킴 데이비스, 다신 뉴스에 돌아오지 말아요. :-) 마일리의 이 엄청난 유머를 마지막으로 첨부합니다.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종교가 종교다 보니 성소수자의 편을 들어주긴 뭐 할겁니다. 교황이 성소수자의 편을 든다는 건 자신들의 근본을 스스로 뒤흔드는 꼴이니까요
@sm1993c 최근 세계 주교 대회의에서 '결혼은 이성간의 결합'이라는 언급을 했다고 하네요. 그것이 진정한 의미의 부부라고 했다고도 하고요. 다소 안타까운 일이지요. :(...
@tamitami 이제는 정신차리고 자기 일 좀 똑바로 했으면 좋겠어요..
얽ㅋㅋㅋ 영원히 고통받는 킴 데이비스 ㅋㅋㅋ 그러게 왜 이상한 몽니는 부려가지고 놀림감ㅋㅋㅋ
교황이 동성결혼 반대 언급을 했나요?0.0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타다를 응원해주세요
제가 응원을 요청드리는건 아니고요~ 아래와 같은 문자를 받았습니다. 씨알이 먹힐지는 모르겠으나 저는 적극적으로 지지서명했습니다. 택시사업자들의 서비스개선과 반성에 대한 경각은 없고 기득권세력에 밀려 신사업서비스만 죽이는 것 같아 아쉽습니다. 타다를 지지하는 것보다는 택시사업자들과 택시운전수들이 너무 꼴보기 싫습니다. ㆍ 승차거부가 없어진 줄 알죠? 싸가지없는 택시들은 예약등 켜놓고 거부하다가 외국인같은 승객만 골라서 태웁니다. ㆍ택시차량에는 깜빡이(방향지시등)이 안달려 있는 것 같습니다. 차로변경이건 정차건 깜빡이키는 택시를 찾기 어렵습니다 ㆍ끼어들기위반, 신호위반 등등 위험한 짓거리는 다 합니다. 도로위의 무법자들은 빨리 분리수거해야하는데 너~무 많습니다. 면허수를 줄여야 할 것 같습니다. ㆍ얼마전에도 아내(외국인)의 친지분들이 서울에 여행오셨다가 택시요금 바가지를 썼습니다. 물론 타다도 똑같이 저럴 수 있겠지만, 적어도 바가지ㆍ승차거부는 줄어들겠죠 [Web발신] 타다금지법은 누구를 위한 법일까요? 총선을 4개월여 앞두고, 타다금지법이 국토위 전체 회의를 통과했습니다. 이 법안을 추진한 누군가에게 타다는 가치가 없는 서비스일 것입니다. 하지만 타다의 모든 이용자들에게는 그렇지 않습니다. 타다는 피곤한 직장인들에게, 등원/등교하는 아이를 가진 부모에게, 부모님을 모시고 이동하는 아들딸에게, 반려동물과 병원을 찾는 애견/애묘인에게, 장애인과 65세 이상의 교통약자에게, ‘이동의 기본’이라는 당연한 권리를 잊고 살았던 우리 모두의 일상에 의미있는 서비스입니다. 간단한 지지성명으로, 타다로 이동하는 수많은 이용자들이 있음을 알려주세요. *성명 참여하기: http://bit.ly/supportTADA 타다를 이용해주시는 150만 이용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타다 팀 드림 *수신거부 : 타다 앱 [설정 > 마케팅 정보 수신 동의] *본 문자는 12/10 기준 마케팅 정보 수신 동의자 대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끼부리는 마일리 사일러스와 아리아나 그란데
서로에게 끼부리는(?) 마일리 사일러스와 아리아나 그란데가 화제입니다. 마일리 사이러스하면 흔히 디즈니 스타 aka 구 한나 몬타나, 그렇지만 크더니 삐뚤어져서 무대 위에서 이상한 행동만 한다 등으로 기억하는 분들이 많죠 ㅎㅎ 하지만 사실 마일리 사일러스는 마냥 철없지는 않고 좋은 일도 많이 한답니다 :) 최근에는 집 없는 청소년들과 젊은 LGBT(성적소수자)들을 돕기위한 비영리 단체 '해피 히피 파운데이션(The Happy Hippie Foundation)'을 설립하였습니다. 이 The Happy Hippie Foundation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하여 마일리 사일러스가 이벤트를 준비했습니다. 마일리와 친한 아티스트들이 함께 출연하는 BACKYARD SESSIONS이라는 것이었는데요. 여러 아티스트들이 등장하였지만 이 카드에서 소개하려 하지는 않기에 관심있으시면 마일리의 유투브 채널에서 보시면 될 것 같아요 ㅎㅎ 제가 소개드리려고 하는 영상은 차세대 디바! 아리아나 그란데와 마일리 사이러스의 듀엣무대입니다. 1986년도에 아주 인기 있었던 곡이죠. Crowded House의 Don't Dream It's Over를 불렀습니다. 마일리가 22살이고 아리아나가 21살이라고 알고 있는데 그 나이대 가수들 중 가장 시대를 대표하는 디바로 성장할 가능성이 많이 보이는 두명이라고 생각해요. 말은 많지만 일단 마일리가 노래는 기깔나게 잘하고 아리아나도 목소리 호불호는 갈릴 수 있지만 예쁘고 성량도 좋죠;) 노래를 부르다 반주 부분에서 마일리가 아리아나에게 묻습니다. "Are you a mouse or a bear?" 너 쥐야 아니면 곰이야? "Um..." 아리아나가 말을 더듬는 동안 마일리가 아리아나에게 말합니다. "Whatever you are, it's probably the cutest mouse-bear thing I've ever seen. I'm a unicorn, if you can't tell." 너가 뭐가 되었든, 아마 내가 본 쥐-곰 중에서 가장 귀여운거 같은데. 너가 못알아봤을수도있지만, 나는 유니콘이야. 아리아나도 똑같이 칭찬배틀에 돌입하네요. "You're the cutest unicorn in the whole world." 넌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유니콘이야. 칭찬배틀하는 동안 노래 들어갈 부분을 놓쳤고 마일리가 "나 끼부리고 있었어, 미안!"하고 사과합니다ㅎㅎ 둘 다 귀엽네요 ㅎㅎㅎㅎ 영상 함께 보시죠:)ㅎㅎ 아리아나 그란데의 인스타에도 이 날의 사진이 올라왔습니다:) 둘이 함께 노래부르는 모습 가끔 볼 수 있으면 좋겠네요!
다시 재조명 되고 있는 마이클 패스벤더 폭행사건
이 새끼가 마이클 패스벤더ㅇㅇ 엑스맨, 셰임, 프로메테우스, 프랭크, 스티브잡스, 에일리언, 슬로우 웨스트, 멕베스 걔 맞음 (별명 패시로 불리기도함) 존나 유명한 새끼 한국에서도 팬층 두터운 편임 저 새끼는 레지 앤드류스라는 모델이랑 2008~2009년 만났었고 2009년에 앤드류스가 마이클 패스벤더를 고소함 진술서에 써있는거 그대로 적어보겠음 1. 커플 동반 모임에서 전남친이 앤드류스한테 말걸자 열받아서 귀가중에 소리지르며 난폭운전 앤드류스가 제지하려고 차에서 내려 운전자석 창문에서 열쇠를 빼려하자 앤드류스를 차에 매단채로 주행 이때 발목과 무릎에 큰 부상을 입었고 앤드류스가 걷지 못하는걸 깨닫자 다시 차에 태우고 당시 모임에 있었던 지인 커플이 함께 상황진정을 도움 다음날 아침에 앤드류스는 하혈을 했고 병원에 가자 난소파열이라는 결과를 받음 치료비용 24000달러 청구함 2. 2009년 이탈리아 영화제에 함께 참석했을때 술에 취한 패스벤더가 새벽 5시에 친구 데리고 들어와서 앤드류스한테 3p요구 앤드류스는 거부하고 다른방에 체크인해서 잠 다음날 아침에 패스벤더 스케줄때문에 깨우러 갔는데 오줌 속에서 자고 있었고, 깨우니까 패스벤더가 화내면서 의자던져서 전여친 코뼈 부러짐 진술서와 병원 진단서를 청구해서 고소했고 판사는 패스벤더한테 임시접근금지 명령을 내림 * 레지 앤드류스가 받은 명령은 Move-out order (거주지에서 나가게 하는 명령) 라고 가해자로 하여금 거주지에서 나가게 할수 있는 조치야 명령서를 송달받은 즉시 나가야해 아직까지 뭐가 진실이다 제대로 나온 건 없어서 구씹이다 꽃뱀이다 말이 많았지만 판사가 저렇게 판결을 한거 자체로 위험한 상황이 있었다는 확신이 있었다고 생각함 <임시명령을 통해 가해자로 하여금 현재까지 거주하고 있던 집에서 나가게 할 수도 있습니다. 이 명령이 내려지면 가해자는 일단 명령서를 송달받은 즉시 나가야 하고 소지품을 챙겨나갈 여유가 없었다면 추후에 법원에서 Civil Standby (경찰이 나와서 지키고 서있느 가운데 집에 들어가서 소지품을 챙겨가지고 나오게 하는 것) 을 통해 할 수 있습니다. 이 명령을 주기 전에 판사는 가해자가 다시 집으로 돌아올 경우에 피해자와 다른 동거 가족들에게 위험한 상황이 생겨날 것이라는 확신이 있어야 합니다.> 근데 고소 이후 무슨이유인지는 모르겠지만 앤드류스가 고소 취하하면서 흐지부지됨  할리우드 미투운동으로 인해서 다시 재조명되고있는 사건임 2월12일 신문사에서 앤드류스한테 이 사건에 대해서 다시 물어보자 앤드류스는 "You've got the paperwork. What more is there to say?" "당신들한테 제 서류(진술서) 있잖아요 뭘 더 말할게 있나요?"   이렇게 말했고 마이클 패스벤더는 지금껏 단 한마디도 이 사건에 대해서 어떤말을 한적이없음 패스벤더 부모님이 우리애 그럴애 아니라고요 젠틀하거든요 그 여자가 이상함 이렇게 쉴드친게 다임 이건 데일리메일 기사 그리고 마이클 패스벤더는 지금 알리시아 비칸데르 라는 배우랑 결혼 함 ㅊㅊ: 쭉빵, 더쿠 인용
'피에타'의 놀라운 디테일
여러분 미켈란젤로의 '피에타'라는 작품을 알고 계신가요 ? *_* 피에타는 이탈리아어로 '슬픔', '비탄'을 뜻하는 말로 기독교 예술의 주제 중의 하나예요. 주로 성모 마리아가 십자가에서 내려진 예수 그리스도의 시신을 떠안고 비통에 잠긴 모습을 묘사한 것을 말하며 주로 조각작품으로 표현한다고 해요 ! (위키백과를 참고했습니다 헤헤) 오늘은 미켈란젤로의 피에타를 함께 감상해보는 시간을 준비했습니다 :) 피에타는 1489년부터 작업을 시작해 일년 뒤인 1499년 완성되었어요 ! 현재는 바티칸의 성 베드로 대성전에 보관되어 있고요. 이 작품을 처음 보면 못 느끼실 수 있지만, 뭔가 마리아가 예수에 비해서 너무 크다는 생각이 안드시나요? *_* 맞습니다 ! 이 작품 속 마리아는 예수보다 2배는 큰 크기로 작업되었어요. 비례 상으로는 맞지 않지만, 미켈란젤로는 작품의 균형미를 주기 위해 일부러 마리아를 크게 표현했다고 해요 ! 핀터레스트에서 가져온 이 작품과 비교하면 확연한 차이를 느낄 수 있죠 ? 자 이제 조금 더 디테일하게 피에타를 감상해봅시다 :) 예수를 안고 있는 마리아의 손가락 디테일과 흘러내리는 옷들의 디테일이 경이로운 수준 ㅠ_ㅠ 원래는 사후 경직으로 딱딱하게 굳어있어야 할 예수의 몸이 (상단의 그림처럼) 부드럽게 늘어져 있네요 ! 미켈란젤로의 피에타 속 마리아의 얼굴은 이전 작품들과 다르게 굉장히 젊게 표현되었어요 이전 작품들 속 마리아의 모습을 잠깐 살펴보자면 . . 미켈란젤로의 마리아와는 다른 느낌이죠 ? 위에 말씀드렸던 부드럽게 늘어진 예수, 마리아의 젊은 얼굴 등 그 동안의 피에타와는 다른 미켈란젤로의 피에타 ! 그의 독창성이 느껴지는 특징들이네요 *_* 실제 사람의 몸을 찍었다고 해도 믿을 정도로 섬세한 묘사 . . 피부 밑으로 보이는 핏줄과 손가락의 관절, 팔뚝의 근육들 ! 그리고 사실적으로 묘사된 손등의 상처까지 . . 이 모든게 대리암으로 만들어졌다니 . . 믿지기 않아요 ㅠㅠ 우와 저 손가락 표현력 좀 보세요 ! ! 손금과 작은 근육과 손톱의 사실성 ! ! (말을 잇지 못하는 너구리 . . ) 예수의 머리카락과 팔근육 표현 좀 봐주시렵니까 . . 이게 우찌 돌이란 말입니까아 . . ? . . ? ? . . 아, 그리고 여기서 미켈란젤로 피에타의 또 다른 특징이 보이죠 ! 바로 예수의 표정입니다 *_* 잠깐 스크롤을 올려 위에 보여드렸던 피에타들을 다시 한번 봐주시겠어요 ? 그리고 다시 이 사진 속 예수님의 얼굴을 본다면 분명한 차이가 느껴지시죠 +_+ 드디어 안식을 취한듯한 예수의 표정 다른 작품들 속 아직 고통을 겪고 있는 듯한 예수와는 다르게 미켈란젤로의 작품 속 예수는 마치 잠깐 잠이 든 아이같이 평온한 표정을 짓고 있어요 :) 피에타는 위에서 바라보았을 때 가장 아름답고 이상적인 구도를 보여줍니다 ! 이유는 바로 애초에 미켈란젤로가 이 작품을 인간들이 보기 위함(정면)이 아닌 신의 관점(천장)을 생각해서 작업했기 때문입니다 *_* 이 작품의 주인공은 오로지 예수였기 때문이죠 . 그리고 이 사실을 아시나요 ? 피에타를 완성한 당시 미켈란젤로의 나이는 . . 24살 역시 천재란 . . . 아 그리고 피에타는 유일하게 미켈란젤로의 이름이 기록되어 있는 작품입니다 ! 여기에 관련된 이야기를 해드리자면 . . ㅎ_ㅎ 미켈란젤로의 피에타가 완성되고 세상에 공개되면서 이 작품은 엄청난 찬사를 받게 됐어요 . 하지만 ! 사람들은 이 작품을 미켈란젤로가 만들었다는 사실을 전혀 알지 못했고, 그는 한 밤중 교회에 몰래 잠입해 마리아의 옷깃에 자신의 이름을 각인했어요 . . ! ! ! ‘MICHAEL, ANGELVS, BONAROTYS, FLORENT, FACIEBAT’ '피렌체 출신의 미켈란젤로 부오나로티가 만들었다.' 와웅 . . 세상 돌직구죠? 이 서명으로 그는 곧 유명해졌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미켈란젤로는 자신의 행동을 후회하게 됩니다 :( 그 이유는 '신은 이 세상을 창조하고도 그 어디에도 자신의 흔적을 남기지 않았다'는 것이죠 . 미켈란젤로는 자신의 오만을 크게 후회하고 그 뒤로는 어떠한 작품에도 서명을 남기지 않게 됩니다 ! 흠터레스팅이죠 ? ! ㅎ_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