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haru7
10,000+ Views

★ 성공의 문으로 들어가는 성공의 열쇠 41가지 ★

★ 성공의 문으로 들어가는 성공의 열쇠 41가지 ★

1. 성장에 대한 의욕과 자조정신,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2. 노력은 끊임없이 계속된다.
3. 사람의 우열의 결정짓는 것은 최대의 노력이다.
4. 인생에 한가할 시간은 없다.
5. 상식적이고 참을성 있는 사람이 되는 것, 행운의 여신에게는 사람을 구별하는 능력이 없다.
6. 90퍼센트의 인생의 진리는 쾌활한 정신과 근면함에 있다.
7. 역경이 있어야 새싹이 강해진다.
8. 승부의 열쇠는 '지속력'이다.
9. 근면함 속에 빛이 있다.
10. 현명한 자의 눈은 머릿속에 있다.
11. 독보적인 사람에게 주어지는 기회, 젊은 날의 우연이 일생을 바꾼다.
12. 행운은 가까운 곳에서 기다린다.
13. 신념은 힘이다.
14. 무심의 자기수양, 고통 끝에 얻는 것이야말로 진품이다.
15. 극기심을 키워라.
16. 길이 없으면 만들면 된다.
17. 자신의 방향을 결정짓는 '의지의 힘', 불가능이란 말은 어리석은 자들의 사전에나 있는 말이다.
18. 마음을 적시는 진신한 말. 잘 익는 과실은 많지만, 그것을 수확하는 사람은 적다.
19. 성실하게 살아간다.
20. 왕성한 활력과 불굴의 의지가 위인을 만든다.
21. 비즈니스의 수완도 뛰어난 천재들, 돌아가는 길이 진정한 기쁨을 준다.
22. '아무것도 하지 않는 생활'의 위협, 잠자는 사자보다는 움직이는 개가 낫다.
23. 비지니스에 성공하는 여섯가지의 원칙, 주의력, 근면함, 정확함, 수완, 시간엄수, 신속함.
24. 웨링턴을 훌륭한 장군으로 만든 실무 능력, 상식적이지만 정확한 판단이 중요하다.
25. 정직이 최고의 방법이다.
26. 돈인 인격이다. 장래의 이익을 위해 현재의 만족을 희생하자.
27. 절약이야말로 자조 정신의 최고 표현이다.
28. 인생의 전환점에서 실수하지 말라.
29. 지혜는 루비보다 빛난다.
30. 자의의 땀과 눈물로 얻은 지식만큼 강한 것은 없다.
31. 철은 뜨거워질 때까지 두드려라!
32. 진짜 지식과 가짜 지식, 아래만 내려다보아서는 큰 뜻을 품을 수 없다.
33. 재능을 최대한 살리는 힌트, 사람은 패배를 통해 단련된다.
34. 대기만성의 선조에게 배운다. 마지막에는 끈기 있는 노력이 이긴다.
35. 인생의 지표가 되는 무수한 본보기, 진정한 웅변은 무언의 실천 속에 존재한다.
36. 좋은 스승과 좋은 친구는 인생의 최고의 보물
37. 후세를 밝히는 용기 있는 인생, 쾌활함은 사람의 정신에 탄력을 준다.
38. 인격이야말로 평생 통용되는 유일한 보물이다.
39. 이상에 현실을 일치시키려는 노력, 행동도 사고도 반복의 힘이다.
40. 예의범절에는 돈이 들지 않으며, 예를 다하는 것만으로도 무엇이든 엇을 수 있다.
41. 진정한 인격자를 가늠하는 척도, 사람의 가치를 결정하는 것은 '약자에 대한 배려'이다.
▶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매일 배달 해 드려요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 인기명언 모음집 --◆------------
1. 변화를 가로막는 26가지 고정관념과 말
2.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방법
3. 성공을 부르는 승자의 조건
4. 행운이 오는 방법
5. 남/녀의 대화에는 통역이 필요하다
Comment
Suggested
Recent
마음에 와닿는 글이네요 휴일 잘읽었습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배달의민족 '수수료 인상' 논란…"매출 독식 없앤 것"
배민, 광고 1개 8.8만원서 주문 1건당 5.8%로 변경 소상공인, 월매출 3천만원 기준 26만원이 174만원 돼 배민 매출은 전체의 30%, 수수료 174만원 월매출 1억 (사진=자료사진) 우리나라 배달앱 시장 1위인 배달의민족이 매출 건당 수수료를 부과하는 요금체계인 '오픈서비스' 도입하면서 사실상 수수료를 인상했다는 비판이 거세게 일고 있다. 소상공인들은 공정거래위원회에 조사를 요구하고 나섰고, 여권에서는 소상공인 보호를 위해 법을 제정하겠다는 공약까지 제시됐다. 이에 대해 배달의민족은 오픈서비스가 합리적인 수수료 체계라고 다시 강조했다. ◇ 배달의민족 수수료, 정액제 울트라콜→정률제 오픈서비스 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배달앱 시장 점유율은 배달의민족이 55.7%로 1위다. 이어 요기요 33.5%, 배달통 10.8% 등 순이다. 하지만 지난해 요기요와 배달통을 운영하는 독일 딜리버리히어로가 배달의민족을 인수하면서 시장 독과점에 따른 수수료 인상 우려가 제기됐다. 이후 배달의민족은 지난 1일 오픈서비스를 도입했다. 배달의민족에서 성사된 주문 1건 당 5.8%의 수수료를 받는 방식이다. 기존 수수료 체계인 '울트라콜'은 광고 1건 당 월 8만 8000원의 정액제였다. 문제는 1개의 업체가 여러 개의 울트라콜을 사용해 배달의민족 모바일 앱 화면 노출을 늘리는 이른바 '깃발꽂기' 논란이었다. 1개의 업체가 많은 광고료를 지불하고 모바일 앱 화면을 독식해 매출도 독차지할 수 있었다. 배달의민족이 깃발꽂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오픈서비스'을 내놨다. 울트라콜은 3개 이내로 제한되고 앱 화면 노출도 하단으로 옮겼다. 이에 따라 전체 입점 업주 가운데 52.8%는 비용 부담이 줄어든다는 게 배달의민족 측의 설명이다. (사진=연합뉴스) ◇ 소상공인 "소상공인 순이익 줄어" 소상공인연합회는 배달의민족이 도입한 오픈서비스에 대해 매출이 높은 가게일수록 수수료 부담이 늘어 소상공인들에게 큰 부담이 된다고 비판했다. 기존 울트라콜을 3~4건 사용하면 한 달에 26~35만원을 내면 됐지만, 오픈서비스 시행 이후 월 매출 1000만원인 업소는 한 달에 58만원을 내야한다는 것이다. 소상공인연합회는 "월매출 3000만원의 경우에는 현행 26만원보다 670% 인상된 174만원을 수수료로 내야 한다"며 "한 명 분의 인건비나 임대료 수준의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는 것으로 엄청난 부담"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소상공인연합회는 배달의민족과 딜리버리 히어로의 기업결합 심사과정에서 공정위가 꼼수 가격 인상에 대해 상세한 조사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여권도 소상공인연합회를 지원하고 나섰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기득권자들의 횡포를 억제하고 다수 약자들을 보호해서 실질적으로 공정한 경쟁질서를 만들어 주는 것이 바로 국가의 역할"이라며 "독과점 배달앱의 횡포를 억제하고 합리적인 경쟁체계를 만드는 방법을 강구해야겠다"고 강조했다. 또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의원과 더불어시민당 이동주 비례대표 후보는 지난 5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중소유통상인 보호 및 육성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겠다는 입장을 내놨다.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경기 수원정 후보도 수원시와 협의해 가맹점의 가입비‧수수료‧광고료를 없애 소상공인의 부담을 낮춘 '더불어앱' 출시를 약속했다. ◇ 배달의민족 "합리적인 수수료…매출 독식 없앴다" 배달의민족은 오픈서비스의 수수료 5.8%가 전세계 최저 수준이라며 합리적인 요금 체계라고 주장한다. 많은 울트라콜을 사용한 소수 업체가 독식하던 매출을 모든 매장이 골고루 나눠가질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소상공인의 경우 배달의민족을 통해 발생하는 매출이 전체의 30% 정도인 점을 감안하면, 소상공인연합회가 예로 든 업체의 사정이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이다. 즉 소상공인연합회는 월 매출 3000만원인 업체가 기존 26만원에서 174만원의 수수료를 내야 한다고 했지만, 배달의민족을 통한 매출이 30%인 경우 해당 업체 전체 매출은 월 1억원에 달한다는 계산이 가능하다. 배달의민족 관계자는 "매출을 특정업체가 독식했던 깃발꽂기에서 모든 가게가 공평하게 나눠가질 수 있는 체계로 변경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판단했다"면서 "자세히 살펴보면 어떤 체계가 합리적인지 알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삶에서 아웃 해야 할 것들
고대 그리스에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입니다. 한 육상선수가 중요한 경기에서 아쉽게도 2등을 했습니다.  그는 죽을 고생을 하며 시합을 준비했지만 군중은 오직 결과적으로 1등을 한 우승자에게만  환호를 보냈습니다.  승자를 위해 축사가 진행되는 동안에도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도 그의 귀에는 오직 1등의  이름밖에 들리지 않았습니다. 며칠 후 시내 한복판에는 우승자를 기리는  거대한 동상이 세워졌고, 2등 선수는 그 동상을 보며  자신이 패자임을 확인해야 했습니다. 밤마다 시기와 질투로 잠을 뒤척이던 그는  매일 밤 동상으로 가서 석상을 조금씩  파내기 시작했고 그렇게 거대한 석상은  조금씩 약해져 갔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밤, 여느 때와 같이 그가 석상을 파내려는 순간 동상이 큰소리를 내며 갈라지고 쓰러진 것입니다.  그 거대한 동상은 남자를 향해 덮쳤고,  그는 결국 목숨을 잃게 됐습니다. 남자는 동상이 무너진 순간에 죽은 것이 아닙니다. 그간 조금씩 커진 질투와 시기가 남자를  결국 죽게 만든 것입니다. 우리의 삶에서 질투와 시기를 '아웃' 하세요. 대신 작은 것에 만족하고 감사하며 사는 삶을 택하십시오.  질투와 시기가 계속된다면 결국 불행해지는 건  자신일 수밖에 없습니다.  # 오늘의 명언 질투는 언제나 타인과의 비교로 인해 생겨나며, 비교가 없는 곳에는 질투도 없다. – 프랜시스 베이컨 – =Naver "따뜻한 하루 "에서 이식해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