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junjung
10,000+ Views

151012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하니편 디테일 스샷모음 - 3) 부제)하니사랑 & 연복갓

저 소스가 버터 녹인거 + 올리브유 + 레몬즙 + 핫소스인데 생각보다 안느끼하다네요 개인적인 견해로는 고기 구울때 기름 안두르고 구워서 소스의 기름이 고소하게 만든것같아요 연복셰프님 비주얼이 무슨 치킨텐더스틱같기도하고ㅋㅋ 먹방하니ㅋㅋ
하니 ㅋㅋㅋ 그와중에 샘킴이 미카엘꺼 샐러드에 페타치즈넣으면 더 좋겠다고ㅋㅋ 하지만 칼거절 미카엘ㅋㅋ 샘킴 오늘 당하는날~! 하니의 손가락이 되고싶다...
연복셰프님 대결하면 거의 이기네요 벌써 10승이시네... 조만간 이연복세프님이 1등찍으실듯ㅋㅋ 샘킴이랑 최현석세프 홍석천세프 정창욱 세프 모두 두려워하는강적ㅋ 정창욱세프님은 요새 통 안보이네용?? 암튼 여기까지요~! 냉부 올리기 겁나 힘드네요ㅠㅠ 다들 행쇼!!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정창욱셰프님아예 하차한걸로알고있어염 요리에ㅣ집중하고싶다고!!
이연복셰프가 한 요리 전에 다른 요리프로에서 나왔었는데... 그래서 집에서 해먹었음
배고플 시간에 보니까 힘드네요 ㅜ
이연복 쉐프님 등갈비가 좀 투박해보여도 맛있어보이네요 양념이 잘베어있을거같은.. ㅎㅎ
하니 이쁘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걸그룹 출신 이후 솔로로도 잘나간다고 생각한 연예인
이효리 걸그룹 핑클 이후, 텐미닛으로 대상 / 패떴으로 대상 받고 꾸준한 가수 및 예능인 작년엔 놀면뭐하니라는 프로그램에서 싹쓰리/환불원정대 등 성공시킴 태연 걸그룹 소녀시대로 데뷔 후, '아이'라는 곡으로 솔로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침 믿듣탱이라는 이름도 생기며 OST도 여럿 성공 및 사계라는 곡으로 대상도 받음 윤아 너는 내 운명이라는 드라마를 시작으로, 영화판에서 잘 풀리기 시작함 데뷔작 공조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첫 주연 데뷔작인 '엑시트' 900만 관객수를 넘김 그 이후 해피뉴이어, 빅마우스, 두시의 데이트(엑시트 감독) 등 줄줄이 나올 예정 수지 미쓰에이라는 걸그룹으로 데뷔 하면서 대상을 수상 받고, 배우로 본격 활동함 건축학개론, 드림하이 등 성공적으로 마치면서 주연 배우길 걷는중 선미 원더걸스 데뷔 이후 솔로곡 '24시간이 모자라' 성공적으로 마치고 자리 잡은 가수 생각나는 곡만해도 가시나,보름달,주인공 등 생각나는 노래가 많음 현아 원더걸스로 데뷔 -> 포미닛으로 데뷔 후 솔로로도 꾸준한 가수 생각나는 곡만 해도 버블팝, 체인지, 아이스크림 등등 히트곡도 많음 서현진 걸그룹 밀크 메인보컬 출신, 연기자로 전향한 케이스의 배우 노래도 잘부르고 연기도 잘하는데 필모도 좋음 (뷰티인사이드, 또오해영, 낭만닥터김사부, 식샤2 등등) 출처: 더쿠
어제자 나는 솔로 빌런 리뷰.gas
방송보고 너무 짜증나고 빡돌고 화가나서 식힐겸 열심히 캡쳐떠서 리뷰해봄... 이남자는 영철(44세/무직,고졸,전 부사관출신직업군인) 공포심을 느끼는 오늘의 주인공 정자(28세/치위생사) 데이트를 가기전 남자1(초등교사),남자2(공기업남)에게 친절하게 취향을 물어보는 정자. 영철(44세)은 솥뚜껑만한 손을 휘두르며 너하고싶은 대로 다 해주는 이해심많은 상남자 연기를 해본다. 망가지는 분위기... 정자는 세명의 남성에게 선택받아서 더욱 노력하고 싶다. 그런 정자의 마음을 다독여주는 남자2(공기업남) 영철(44세)는 급발진을 해본다. 분위기는 더더욱 나락으로... 깨알 디스를 해보는 공기업남. 초등교사는 아무런 말이없다. 정자는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숟가락으로 맥주뚜껑을 따며 재롱잔치를 해본다. 영철(44세)이 갑자기 60년대 제스츄어를 하며, 70년대 의성어를 외친다. 그렇다. 정자는 외모도 이쁘고 성격도 다정하고 남의말에 잘 웃어주는 누가봐도 인기 많은 스타일이다. 깨알디스를 또 해보는 공기업남, 네이버 아주머니들에게 인기가 만점이다. 방송에 출연한 본인의 포부를 말해보는 정자. 그녀는 함께 출연한 사람도 제작진도 전부 행복하길 원한다. 그러나 그건 꿈이었다. 갑자기 삔또가 돌아버린 영철(44세). 정자에게 따지기 시작한다. 술을 좀 마신 상태이다. 수줍게 본인이 원하는 이상형을 말해보는 정자. 단어하나로 미친듯이 말꼬리 잡으며 물어뜯는 영철. 분들이든 분이든 당신은 그 안에 속하지 않는것을 모르고 있다. 단호히 대답해보는 정자. (이때 방송패널들도 도대체 뭔 개소리냐고 영철에게 짜증내기 시작) 갑자기 극딜을 박아버리는 영철. 이시점에서 분위기는 이미 나락으로 가버리고 지옥행 소개팅 프로그램에 나왔는데 그걸가지고 왜 재냐고 묻는다. 이들은 만난지 2일밖에 안됐다. 지가 직진을 하든 말든 어쩌라고? 좌회전 우회전 유턴도 제발 해라. 정자가 방송에 나왔으니 즐겁게 다른분들과도 데이트하고 짝을 찾아보라고 하자 갑자기 정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며 니탓이야 너때문이야를 시전한다. 질투심을 유발하기 위해 노력해보는 영철 질투심 유발 작전을 써보는 영철. 정자는 당연히 아무렇지도 않고 제발 그러길 원한다. ... 정자에게 윽박지르면서 지가 원하는 대답하기를 강요하는 영철(44세) 정자는 단호하게 상관없다고 말한다. (존나 속시원) 정자 : 왜 나한테만 지랄이냐 여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려고 다그쳐보는 영철. 후회 안해? 후회 안하지? 너 마지막 기회다? 너 후회할껄???? 이런걸 시전해본다. 드라마를 봤나보다. 정자에게 마지막 기회를 주려고 하는 영철(44세) 여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며 믿음을 깼다고 세뇌시킨다. 애초에 이들은 믿음이 생길 껀덕지도 없고 만난지 2일 되었다. 대답을 강요하는 영철. 손을 휘두르며 목청을 높여본다. 공기업남이 보다못해 여자를 감싸주지만 이미 삔또 돌아버린 40대에게는 통하지 않는다. 내여자 내가 팬다는데 니가 왜 끼어드느냐고 하는 영철. 다른 남자들의 표정은 이미 썩을 대로 썩어있다 이어서 계속 여자를 공격해보는 영철. 감히 본인 심기에 거슬리는 말을 한 정자를 호되게 몰아치고 있다. 너때문에 본인의 기분이 안좋다고 정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준다. 본인 감정기복을 한껏 표출하며 알아서 기라고 해보는 영철(44세) 정자는 공포에 질려 죄송하다고 싹싹 빌어본다. 본인이 정자에게 듣고 싶었던 모범 답변을 말해주며 세뇌시켜보는 영철. 그는 정자가 질투해서 본인에게 다른여자 만나지 말라고 하기를 바랬던 것이다. 답을 미리 정해두고 쳐물어봤는데, 그대답이 아니라서 심기에 거슬려 빡친것이다.. 정자는 졸지에 이 남자에게 믿음을 주지않고 신뢰감을 배신해버린 천하의 썅년이 되었다. 정자에게 설교를 늘어놓으며 너의 잘못된 점을 교육해주는 영철(44세) 너는 지금 틀렸다 잘못했다 다 니탓이다 라고 열심히 세뇌해 본다. 너는 사실 지금 가슴으론 나를 원하는 것 아니냐는 뉘앙스를 풍겨본다. 한마디로 머리로 계산적으로 남자를 재고 따지지 말고 나같은 존나 멋진 상남자 직진남에게 오라는 소리인것이다. 결국 정자는 대성통곡하며 데이트를 마무리한다. 방송보고 너무 화가나서 리뷰쓰면서 화를 식혀봤네. 나는 솔로 화이팅! 출처 으 뭐야 일부러 빌런을 하나 집어넣은 걸까요 뭐하는 사람이야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