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kakorea
10,000+ Views

[kukka x 아모레퍼시픽] 여성 암 환우분들을 위한 플라워 클래스를 열었어요 'Make Up Your Life'

"아프고 난 뒤,
내 사진을 찍은 적이 없어요."
꽃을 만지는
행복한 얼굴이 아름다워,
포토그래퍼가 셔터를 누르자
수줍은 말투로 말씀하셨어요.
"감사합니다.
이렇게 행복해 보이는
제 얼굴은 정말 오랜만이에요.
참, 예쁘네요."
아무리 좋은 약으로도,
사람의 마음은 치료할 수 없지만
꽃은 그 힘을 갖고 있어요 :)
지난 주 목요일,
여성 암 환우분들을 위해
아모레퍼시픽 'Make Up Your Life'
캠페인과 함께 진행된
kukka의 첫 번째 플라워클래스.
참여해주신 환우분들도,
클래스를 진행한 저희도
꽃에 둘러싸여
잠시 마음껏 행복했던 날.
이 모든 게
꽃이기에 가능했답니다.
Live everyday with beautiful flowers by kukka
(사진제공: 아모레퍼시픽)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이해린 대표, 엄마의 마음으로 결혼이주여성을 정리정돈으로 보듬다 …수영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정리코디네이터 과정’ 성료
부산시 수영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류도희, 국장 이복숙 )는 지난 17일 ‘결혼이주여성 정리코디네이터 양성과정’을 성료 했다고 밝혔다. ‘결혼이주여성 정리코디네이터 양성과정’은 결혼이민자 취업지원 프로그램으로 정리의 달인 이해린정리스쿨 이해린 대표를 초청하여 진행했다. 이해린 대표는 이 시대 엄마의 아픔을 마음으로 보듬는 정리정돈 교육으로 유명해 특별 초청됐다. 지난 7월 16일부터 △정리수납, △수납도구 등 이론 15시간, △옷장정리, △주방정리, △아이방 정리, △욕실, 신발장, △화장대 등 실습 30시간 과정으로 진행됐다. 결혼이주여성은 정리정돈 문화가 친숙하지 않음에도 언어와 문화를 열정으로 극복하는 열의를 보였다. 특히 아이를 돌볼 사람이 없어서 함께 참여하면서까지 교육을 듣고자 하는 마음이 강하게 나타났다. 교육생들이 이토록 정리정돈 교육에 열의를 보인 연유에는 교육 과정에서 배운 내용을 가정에서 실천하면서 남편, 시부모에게 사랑받는 결과로 이어졌기 때문이다. 수료식 마지막 날, 교육을 수료한 신유라 결혼이주여성은 “필요 없는 것들을 버리고 집이 정리되니 깨끗해져서 마음이 참 행복하다”며 “우리들 모두 이해린 선생님 덕분에 아름답게 성장했다”고 손수 손 글씨 편지를 써서 이해린 강사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언어는 달라도 열정은 같다. 결혼이주여성 그들도 우리 가족이고, 사랑받을 자격은 충분하다. 다만, 문화가 달라 배우는 속도가 다를 뿐이기에 한 걸음을 맞추기 위해 조금만 노력한다면 ‘결혼이주여성 정리코디네이터 양성과정’과 같은 성공사례가 더 많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이명환 기자 / busaninnews@naver.com #이해린정리스쿨 #정리코디네이터 #정리수납전문가 #결혼이주여성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취업지원 #정리수납 #정리정돈교육
주도 마스터가 알려주는 올바른 주도 문화 (feat. 술자리 예절)
기다려온 불금 불토! 오늘도 앞만 보고 달릴 예정 이신가요? 그저 가득 채우고 마 시기만 하면 끝? 놉! 올바른 술 문화, 주도 예절을 알아보자! 매너도 지키는건 기본이고 술자리에서 센스 있는 사람이 되는건 옵션이라구요. 오늘은 올바른 술 문화, 주도 예절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상대방에게 술을 따를때에도 방법이 있답니다. 잘 아시다시피 양손을 이용해 술을 따라야 하는데요. 단순히 예의 때문에 양손을 이용하는 걸까요? 아닙니다! 옛날 팔 깃이 길었던 옷을 입었을 때 팔 깃에 술이 묻는 상황을 방지하고 술을 따르기 위해 팔 깃을 걷던 행동에서 유래 되었다는 사실! 술잔을 채울때도 방법이 있다는 사실! 표면 가득 차오르도록 혹은 술잔에 술이 넘치도록 채우신건 아니시죠? 술을 따를 때는 너무 적어도 많아도 안됩니다. 72.6%의 양으로 술잔에 넘치지 않고 마실 수 있게 채워야 마시기 딱 좋습니다. 술을 따르고 채웠으면 이제 마셔야겠죠? 만약 연장자와 술을 마신다면 당연히 고개를 연장자의 반대 방향으로 돌려 마셔야 합니다. 이정도는 다들 아시겠죠? 그런데 ... 양쪽에 모두 연장자가 앉아있는 경우라면? 허허 이것참 .. 이럴땐 어떻게 해야하나 .. 참 난감한데요. 이럴땐! 가장 나이가 많거나 가장 높으신분을 기준으로 고개를 돌려 술을 마셔야 합니다. 짠을 할때는? 어른의 잔 보다 약 1cm 정도 낮은 위치에서 짠을 하는게 좋습니다. 짠을 한 이후에 술을 마셔야 하는데! 혹시 술을 마시기 어려운 상황 이신가요? 그럴땐 우선 짠을한 후 잔에 입을 살짝 붙였다 떼어만 주세요! 바로 잔을 내리는 것 보다 입술만이라도 살짝 적셔주는게 예의랍니다. 어떠신가요? 친구들과 편히 격식없이 마시는 술자리도 있지만 언젠가는 중요한 술자리를 가질 수 있기 때문에 오늘 알려드린 주도 문화를 미리 알아두면 많은 도움이 되겠죠? 근데 .. 아까부터 보이는 저 술잔, 예쁜데 ... 어디꺼냐구요? 공간의 기억을 담은 술잔, OUOY가 궁금하시다면? ▶ https://bit.ly/2kGzikz
10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