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STYLEKOREA
3 years ago10,000+ Views

고급스러움의 완성 -송치 또는 카프스킨-

●ALLSTYLEKOREA ●중앙일보 ●CALFSKINS
#ALDO #알도 OLILADIA 송치슬립온 ₩118,000
#바이커_스탈렛 #BIKER_STARLET AURELIE MINI(오렐리 미니) HOLIDAY EDITION 498000
#클레어_비비에 #CLARE_VIVIE 1. CLARE V. X EQUIPMENT FOLDOVER CLUTCH - ZEBRA ₩354,000 2. MIMI POUCH ₩330,000
#DKNY #도나카란_뉴욕
#GUCCI #구찌 #셀린
1. Juun.j calf hair new era caps ₩330,000 2. Acne black camp pony black ₩350,000
#질_샌더 #JILL_SANDER 1. envelope ₩300,000 2. BELT ₩300,000 3. ANKLE BOOTS ₩954,000
#로플러_랜달 #loeffler_randall 1. Lock clutch model 65 ₩474,000 2. Jrtote ₩594,000 3. Ewworktote ₩750,000 4. Rider model 19 ₩780,000
#마이클_코어스 #MICHAEL_KORS_BAGS
#마이클_코어스 #MICHAEL_KORS_SHOES
#슈콤마보니 #SUECOMMA_BONNIE 1. Leopard unborn calf pumps ₩398,000 2. Leopard unborn calf round ankle ₩498,000 3. May calf leopard slip-on ₩278,000 4. May gold point calf slip-on ₩278,000 5. Mix calf tassle loafer ₩348,000 6. Unborn calf long boots ₩548,000
#발렌티노 #VALENTINO
3 comments
Suggested
Recent
마이클 코어스.. 완전 취향 저격이네.. 저기다 야구 점퍼 딱 걸치고 외출하고 싶다..
으아 클레어 비비에, 감각 대박! 겨울에 들고 다니면 손이 따실것 같아요 ㅜㅜ
질샌더꺼 예뻐보이네요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푸마 ‘라이트 샌들’ 출시 정보
때론 샌들로, 때론 슬라이드로. 24절기 중 일곱 번째 절기인 입하(立夏)를 이주일 남짓 앞두고 있다. 본격적인 무더위 시즌을 대비해야 할 때가 찾아온 것. <아이즈매거진>이 간편한 착용감으로 매 시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샌들 하나를 추천해보려 한다. 푸마(PUMA)가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라이트 샌들(YLM LITE SANDAL)’을 공개했다. 편안한 착화감과 경량성을 지닌 라이트 샌들은 탈부착이 가능한 힐 스트랩을 사용하여, 샌들과 슬라이드 두 가지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는 점이 큰 특징이다. 또한, 올 시즌 트렌드인 네온 컬러를 반영해 통통 튀는 나만의 개성을 드러낼 수 있는 것은 물론, 깔끔한 베이직 컬러로도 출시돼 세련된 어반 스타일을 지향하는 사람들에게 제격인 아이템이다. 컬러 선택지는 네온, 옐로우, 화이트, 그레이, 블랙 총 다섯 가지. 모두 남녀공용 제품으로, 4만 9천원이라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돼 어린 학생부터 성인까지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다. 푸마 라이트 샌들의 다섯 가지 컬러 중 옐로우, 화이트, 그레이, 블랙 컬러 제품은 현재 푸마 온라인 스토어(kr.puma.com) 및 전국 매장에서 바로 만나볼 수 있으며, 네온 컬러 제품은 다가오는 25일 출시된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링크에서
오염된 옷을 깨끗하게 만드는 방법
01. 이염-식초  식초는 섬유를 유연하게 만들어서 섬유 사이에 낀 오염 물질이 빠져나오게 만들 수 있다. 따라서 흰 옷에 이염이 되었다면 식초를 이용하면 효과적으로 이염 얼룩을 제거할 수 있다.   흰 옷들을 모아 세탁기에 넣고, 백 식초 컵(250ml) 정도를 넣고 헹굼을 누른다. 식초가 아닌 구연산 반 컵을 넣어도 된다.  02. 색 바랜 옷-맥주  색이 바랜 옷은 맥주를 활용하면 다시 색을 돌려 놓을 수 있다. 물을 섞지 않은 김빠진 맥주를 빨래할 통에 부어준 후, 색 빠진 옷을 담근다. 이때 옷은 물이 빠진 상태여야 한다. 그대로 10~15분을 기다린 후, 깨끗한 물에 헹군 뒤 그늘에서 말려준다. 햇빛이 아닌 통풍이 잘되는 그늘에서 말려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맥주 특유의 냄새가 남을 수 있고, 직사광선에 건조하면 색이 더 바랠 수 있다.  03. 땀 얼룩, 황변-베이킹소다  베이킹소다는 물을 부드럽게 해주고, 비눗방울이 더 많이 생길 수 있도록 돕는다. 옷에 얼룩이 졌는데, 그 얼룩이 아무리 진하거나 끈적하더라도 베이킹소다를 잘 활용하면 이 얼룩을 말끔히 지울 수 있다.   베이킹소다 1스푼에 약간의 물을 섞어 얼룩 위에 가볍게 문질러주고 15분이 지나 따뜻한 물로 헹궈주면 된다.  04. 흙 자국-자른 감자  감자의 전분은 풀기를 갖고 있어 흙가루를 잡아주는 역할을 한다. 만약 흙 자국이 진하게 배었다면 먼저 흙을 충분히 털어낸 후 감자를 썰어 그 자리에 문질러 준다.   전분의 성분이 옷 안으로 충분히 배어들게 한 후, 주방용 세제를 옷에 묻힌 다음 그 부분을 비벼 문지르고 물에 씻겨낸다. 감자를 문지른 다음 세탁기에 넣어도 된다.  05. 매니큐어-마늘즙  매니큐어를 급하게 바르다 보면 옷에 매니큐어가 묻는 경우가 있다. 외출 전 급하게 바를 때에도 이런 일이 잦은데, 그렇다고 이 얼룩을 지우는 게 불가능한 건 아니다.   미온수에 세탁용 가루세제와 마늘즙을 섞은 후, 거즈에 묻혀 두드려주면 매니큐어를 말끔히 제거할 수 있다. 다만 마늘 향이 남아 있을 수 있으니 이후에 여러 번 세탁하는 게 좋다.  06. 물 빠진 청바지-소금  청바지의 물이 너무 빠지면 빈티지함을 넘어서 그저 없어 보일 수 있다. 청바지 색을 조금 더 선명하게 만들고 싶다면 소금을 활용하는 것이 좋다. 빨래할 물에 소금을 진하게 풀어준 후, 24시간동안 청바지를 담가 놓는다.   이후 울 샴푸를 이용해 손빨래를 해주면 된다. 이때 따뜻한 물이 아닌 찬물에 세탁해 옷감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한다.  07. 김칫국물-양파즙  식사한 후 거울을 봤을 때 옷에 튀어 있는 김칫국물을 발견한다면, 기분이 참 찝찝하기 그지없다. 얼른 지워내겠다는 생각으로 물티슈를 문지르면 얼룩은 더 커지게 되니 참도록 하자.   김칫국물을 말끔히 지워내려면 양파즙을 활용하는 게 좋다. 옷을 차가운 물에 20분 정도 담가둔 후, 양파즙을 묻혀 반나절 정도 두었다가 세탁해주면 된다.  08. 커피 얼룩-탄산수  커피가 옷에 묻으면 왜인지 쉽게 지워지지 않아 옷을 버려야 하나 고민하게 되는 경우가 잦다. 하지만 이럴 때 탄산수를 활용하면 된다.   얼룩진 부분에 탄산수를 뿌려준 후, 거즈로 꾹꾹 눌러주면 커피 얼룩을 지울 수 있다. 커피는 식물성 색소를 함유하고 있으므로 약알칼리성이 아닌 산성 약품으로 지울 때 효과가 좋은 원리다. 
10
3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