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nukim111
5,000+ Views

전시오픈

수채화 일러스트 '화사' 전시기간 : 11월 2일~ 30일 평일 : 10시~23시 토요일 1시~9시(일요일 휴무) 전시장소 :카페 오후의 하늘(서울 마포구 동교로 108 고니빌딩 1층) http://blog.naver.com/ciel8266/220527062773 드디어 시작했습니다~!!!ㅠㅡㅜ반응이 어떨지 기대반 두려움 반이네요ㅎㅎ저도 중간중간가서 과제하고 있을 것 같습니다ㅋㅋ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britenny 감사합니다~^-^
축하드립니다 ^ ^
악 과제 폭탄.. 그랬었군요! ㅎㅎ
@seyang42 여유롭게 보러오세요~^-^뜸했던 것은 갑자기 과제폭탄이...ㅠ
30일까지 하네요. 시간여유가 있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소묘반 2주] 정육면체 그리기
잠도 안 오고, 재밌는 거 없나 뒤져 보다가 재밌어 보이는 걸 발견! 일러스트레이션 커뮤니티에서 소묘반이란 걸 하더라고요. 마침 이제 2주차라 손 풀기 좋을 것 같아 참여해 봅니다 헤헤. 오랜만에 연필을 잡으려니까 뭔가 부끄럽지만! 잡았으니까 합니다! 지우개는 잘라서 쓰는 거라는 소묘반 선생님 말에 저도 지우개를 자르려고 보니 커터칼이 어딨는지 보이지 않아 그냥 손에 잡힌 쇠자로 지우개를 잘라 봅니다. 읏쨔! 이 카드를 작성하고 있는 지금에야 연필 꽂이에 잘 꽂혀 있는 칼이 눈에 들어 오네요. 아깐 왜 안 보여쓰까...🤔 선생님이 시키는대로 육면체를 그려 봅니다. 왠지는 아직 모르겠지만 선생님 따라 모서리만 진하게 그렸습니다. 아하. 지우개질을 해야 했기 때문이로군요! 아까 잘라 놓은 지우개로 살살살 연하게 만들어 줍니다. 그리고 다음 단계.... 어라? 중간 단계가 있었는데 제가 사진을 안 찍고 그냥 완성해 버렸네요... 4B연필이 없어서 옛날 회사 입사 기념으로 받았던 2B연필로 그렸더니 선이 너무 가늘고 잘 쌓아지지 않아서 힘들었습니다 선생님. 4B연필이었으면 손이 시커매졌겠죠. 2B라서 다행이야...암튼 안 시킨 숙제 끝!!!! 청강 되죠 선생님...? 아 시간 잘 보냈당 혹시 같이 그리고 싶으신 분들은 이 카드 참조해 보세요!
힙스터들과 가톨릭 신자들의 성지,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서울에서의 세 번째 집은 이 근처에 있었어요. 손기정 체육공원에서도 가깝고, 아현시장에서도 멀지 않고, 서울역도 지척인, 주소지에 이름 붙여진 길 이름만 봐도 많은 이야기가 담겨 있을 것만 같은 곳이었죠. 그 동네에 박물관이 생긴다는 소식을 듣고, 개관하면 가 봐야지 생각만 한 것이 일년여. 얼마 전에야 겨우 만날 수 있었네요. 어쩔 수 없는 집순이, 헤어날 수 없는 게으름... 후. 오랜만에 찾은 동네가 어찌 그리 낯선지, 더구나 지척인데도 자주 가지 않던 이 길은 더 생경하더군요. 박물관 가는 길의 도심 속 기찻길 서소문 밖 네거리 광장은 조선시대 공식 사형 집행지였어요. 시장으로 통하던 성문 밖에 생겨난 주막 거리 광장이었기에 본보기로 사형 집행을 하기 딱인 곳이었으니까요. 그래서 많은 순교자들을 탄생시킨 곳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곳에 들어서게 된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서소문 밖 네거리 역사 유적지에 담긴 이야기를 시각적으로 잘 구현해 낸 데다가 꼭 신자들이 아니어도 누구나 와서 쉬어갈 수 있게끔 대중적으로 잘 구성된 공간이기도 해요. 전시관 내부는 상설 전시와 기획 전시로 나뉘어져 있고, 상설 전시에서는 조선 후기의 사상사를 옅볼 수 있어요. 상설 전시관은 이렇게, 종교적인 색체를 현대식으로 잘 담아낸 디자인을 택했고요. 뭔가 성스러우면서 밀레니엄 st. 이 곳에는 역사적 의미가 깃든 사료들 뿐 아니라 이런 조각 작품, 설치 작품들도 곳곳에 전시되어 있어요. 동선을 따르다 보면 위안을 주는 공간, 순교자들의 무덤인 콘솔레이션 홀을 만나게 되는데요. 이 곳에서는 미디어아트로 둘러싸인 위안을 만날 수 있어요. 계절을 담아낸 그림이 흐르고, 레퀴엠이 흘러 나오죠. 홀의 정 가운데는 순교하신 성인 다섯 분의 유해가 모셔져 있습니다. 마주오는 빛을 따라 고개를 돌리면 하늘이 뻥 뚫린 공간을 만나게 되는데요. 이 곳이 바로 힙스터들의 성지, 인스타에 올릴 인생샷을 찍기 위해 잘 차려입은 젊은이들이 찾는 하늘 광장입니다. 야외 전시가 펼쳐진 옆으로 삼각대를 든 커플들이, 모델처럼 잘 차려입은 젊은이들이 줄을 서서 옷 매무새를 다듬고 있는데요. 물론 이 사진은 작품이지 사람이 아닙니다. 젊은이들을 피해 저도 힙스터들의 배경이 되어 준 벽돌벽을 가득 담아 봤습니다. 거 사진 찍기 참 좋은 날씨로구먼. 하늘광장에서 왼쪽으로 시선을 두면 하늘길이라는 미디어 아트를 만날 수 있습니다. 하늘길의 끝에는 자연광을 받고 있는 '발아'라는 작품이 있고요. 돌아가는 길은 다른 계단을 이용해 봅니다. 내부에 미사를 드리는 곳도 마련이 되어 있어서 신자들도 많이 찾아 오시더라고요. 젊은이들은 하늘광장에서 줄 서서 인생샷을 남기고, 신자들은 미사를 드리거나 상설 전시관에서 역사를 나누고 계시는 모습들이 대조돼서 흥미로웠어요. 공원도 잘 조성되어 있으니 날 좋은 날 방문해 보시길 :)
빙글 소묘반 2주차 : 명암 정리 / 육면체 명암표현
여러분 안녕하신가요 :) 두번째 소묘 수업으로 찾아온 너구리입니다 ♥︎ 다들 건강 잘 챙기고 계신가요 ㅠ.ㅠ 모쪼록 무탈하시길 기원합니다 . . 자, 오늘은 지난시간 배워본 3점투시로 육면체를 그려보고, 연필로 명암을 표현하는 방법과 나무, 돌 질감을 표현해보려고 해요 ! 명암이란 무엇인가 ? 밝고 어두운 정도. 명암 표현을 잘하면 대상의 실재감, 입체감, 양감 등을 효과적으로 나타낼 수 있다. 그렇습니다 ! 명암은 즉 빛과 어둠이죠 👀 소묘는 연필로 빛, 어둠, 색감을 표현해야합니당 출처 : 티 스토리 _ 찰리가 그려보겠습니다. 이런식으로 말이죠 ! 자 우선, 위에 그림처럼 연필을 잡아주시고 ( 저렇게 연필을 잡는 이유는 손을 움직일 때 손목에 무리가 덜 가고, 선의 두께를 조절하기 용이하기 때문입니당 ) 밝음을 표현하기 위해서는 손에 최대한 힘을 빼고 가볍게, 적은 선으로 어둠으로 향할수록 겹쳐지는 선들의 수를 늘려주세요 ! ❌ 그렇다고 연필을 세워 꾹 ! 꾹 ! 칠하시면 안돼요 ❌ 소묘에서 명암은 힘이 아닌 선의 겹침으로 표현됩니당 0.0 힘을 줘서 색칠을 한다면 종이가 다 죽어버리게 돼요 그러면 나중에 그림을 수정하기도, 색을 더 올릴 수도 없거든요 . . (공포) 최대한 손의 힘을 빼고 색을 올리고, 올리고 ! 자 그럼 시작해볼까요 ? :) 1. 지난 시간 배웠던 대로 육면체를 그려줍니다 ! 제가 모서리만 진하게 그린 이유는 밑을 보면 아실 수 있어요 *_* 2. 테두리가 너무 뚜렷하면 만화같은 느낌이 들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살살 지우개질을 해주세요 ! 제가 모서리를 뚜렷하게 그린 이유는 지우개질을 해도 선들이 만나는 부분, 전체적인 형태를 알아보기 위해서 입니당 후후 3. 밝음 - 중간 - 어둠 순서대로 색을 쌓아줍니다 ! 빛과 어둠의 흐름은 화살표의 방향을 따라가시면 돼요 - 저는 색을 넣을 때 선을 길게 길게 사용해요 :) 육면체에 딱 맞게 선을 쓰려고 하면 짧은 선들이 겹치게 되고 얼룩이 생기게 되거든요 ㅠ.ㅠ 얼룩덜룩하면 안 예쁘니까 선을 길게 길게 사용해주세요 ! 가로, 세로, 대각선 등 여러 방향을 이용해 살~ 살~ 한겹~ 한겹~ 색을 쌓아줍니다 +_+ 잊지마세요 ! ❌꾹 꾹 눌러서 색을 한번에 올리면 수정이 불가능❌하다는 사실 ! 4. 삐져나온 선들을 깨끗하게 지워줍니다 ! 어둠 부분에 지워지지 않는 짙은 연필자국이 보인다면 . . 아 내가 오늘 에너지가 넘쳤구나 !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이죠잉 ㅎ_ㅎ tmi : 깔끔하고 세밀한 지우개질을 위해서 저는 항상 지우개를 잘라 씁니다 :) 이렇게용 *_* 여러분도 지우개를 잘라서 써보세요 ! 선이 겹쳐서 생기는 작은 얼룩들을 콕 ! 콕 ! 두들려서 닦아내거나 외각을 정리할 때 아주 유용해요 :) 5. 마무리로 그림자를 그려준다. 물체와 그림자가 만나는 부분은 가장 어둡고 강렬하게 표현해주세요 0.0 어두운 그림자가 생기니 반사광이 더 잘 보이지 않나요 ? 자 잘 따라오셨나요 ? *_* 이번 과제를 말씀드리면 . . 명암 단계를 표현하고, 직접 육면체를 완성합시다 ! 이 이미지를 참고하셔서 10개의 명암 단계를 연습해보고 육면체를 완성하시면 돼요 :) 후후 지난 1주차 과제 퀄리티를 보면 우리 횐님덜 뚝 - 딱 - 하고 완성하실듯 ! 자 이제 검사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 1. [소묘반 1주] 정육면체 그리기 <- 라는 제목으로 카드를 작성해주세요 ! 2. 직접 그린 인증샷을 카드에 넣어주시고, 느낀점이나 궁금한 점을 적어주세요 :) 제가 모든 카드에 확인 댓글과 답변을 달아드릴게요 ㅎㅎㅎ 3. #일러스트레이션 관심사에 발행해주세요 ! (모든 소묘반 카드는 피쳐해드립니다 😜) 차~암 쉽죠잉 ? *_* 기간은 이번주 주말까지 ! 라고 적고 아무때나 올려주셔도 된다 말씀드릴게요 헤헤 각자의 일상과 사정이 있으실테니 편한 시간에 작업하시고 언제든 올려주세요 ㅎ.ㅎ 그리고 저와 다른 소묘반 참가자들과 소통하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 톡방에 놀러오세요 🙌 두근두근 떨리는 소묘반, 오늘도 잘 부탁드릴게요 ! @wldnjs5594 @111900n @JSblinding @toky84 @potato0316 @bokgeel @annisui @dmsdkdkvkxm3 @serengeti73 @rlawpdbs0968 @foxkkykhk @sykoo @parksej112 @blue7eun @okiu1541 @seoyun4028 @Kinoba @glasslake @Mmark @luvuml10 @jjenni82 @nym53837 @wjdekqls7919 @kkang12437 @noname1956 @chajiho1234 @hhyy9004 @flog @jiho10 @bluemsky211 @jemani7 @jsbreeze81 @laco00 @kyv123 @kninesix @hj30135 @WindyBlue
우주비행사들의 위안, 나의 위안 스누피💕
꺄! 시작부터 아주 설레는 문구. 어릴 때 한 번쯤은 다 우주비행사를 꿈꾸지 않았나요? 저는 진짜로 그랬거든요. 꿈만 꾸고 노력은 하지 않았지만 후후... 그저 우주 관련 책들만 닥치는대로 읽었더랬어요. 그랬으니 당연히, 스누피를 사랑하지 않을 수가 없었겠죠. 아폴로 11호의 달 착륙 성공 전에는 10호의 사전 탐사가 있었답니다. 이 때 달 착륙선에는 스누피가, 사령선에는 찰리브라운이라는 이름이 붙여 졌어요. 여기는 스누피, 찰리브라운 나와라 오바. 서로의 존재를 확인하는 것 만으로도 두려움이 덜어 졌을 거예요. 물론 아폴로 10호는 실제로 스누피와 찰리브라운 인형을 싣고 떠났답니다. 뭐야... 너무 낭만적이지 않아요? 흑. 그래서 다녀온 TO THE MOON WITH SNOOPY. 롯데 뮤지엄에서 3월 1일까지 전시중이에요. ‘FIRST BEAGLE ON THE MOON’이라는 부제 너무 귀엽지 않나요? 🌕 들어서면 바로 포토존이 있어요. 달과 함께 남기는 사진. 인스타에서 아마 많이들 보셨을텐데요. 당연히 저도 찍었습니다 후후. 사람이 많아서 제대로 나왔는지 확인도 안 하고 나왔더니 중앙정렬이 되지 않아 슬픈 이과생... 나사에서 실제로 사용했던 것과 같은 포스터들도 전시되어 있고요, 동선 중간 중간 피넛츠 만화를 집어 넣어 둬서 보는 재미가 있었어요. 라떼는 말이야... 이런 거 모았었다...? 여러 미술가들과 디자이너들이 스누피를 소재로 해서 만든 작품들도 전시되어 있는데요, 이건 제가 너무 좋아하는 스티키몬스터랩의 작품이에요. 귀엽잖아... 색색의 빛을 받아 유영하는 달도 있고, 재밌는 작품들이 많더라고요. 바닥의 동선도 스누피 발자국 스티커로 표시해 둔 거 넘나 귀여움 포인트... 저도 일행이 되고 싶어서 서봤지만 그냥 렌즈 속을 침범한 것 밖에는 안 되네요 그려 -_- 이런 감성 너무 좋잖아요. 귀여운 작품들 *_* 정말이지 전시장 내부의 모든 벽이 캔버스만 같지요. 언제나 슈로더에게 뚝심 있게 구애하는 루시... 둘 다 넘나 사랑스러운 것 *_* Happiness is a warm puppy💕 그래도 우드스탁을 빼놓을 순 없죠! 요거 너무 갖고 싶었는데 안 팔더라고요ㅜㅜ 내가 좋아하는 스누피와 우주가 함께라니, 귀엽고 귀엽고 귀여운 것 가득이라 나오기 싫은 전시였어요 헤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