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Holic
1,000+ Views

집에서 DNA 실험을? 생명공학도 DIY 시대

아미노(Amino)는 집에서도 DNA 실험을 할 수 있게 해주는 마치 바이오 공학계의 3D프린터 같은 제품이다. 요즘에는 약이나 화장품, 식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바이오 엔지니어링을 이용한다. 하지만 이들 기술을 직접 DIY 처리하려면 아직까지 문턱이 높은 게 사실이다. 아미노는 이런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해주는 탁상용 연구키트다. 간단한 샘플 프로젝트는 물론 바이오 엔지니어링의 기본을 배우면서 어두운 곳에서 빛나는 세포나 항암 작용을 하는 세포 등 수많은 바이오 해킹을 가능하게 해주는 키트인 것. 이 제품은 MIT 미디어랩 프로젝트에서 분사해 스타트업으로 차린 것으로 생산에 필요한 자금을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를 통해 모집, 목표액을 넘어섰다. 본체 가격은 700달러부터다. 패키지 안에는 배양액과 살아있는 세포 배양에 필요한 도구 등이 담겨 있으며 pH 센서와 온도 센서 등 세포가 살아 있도록 하는 데 필요한 센서 같은 걸 대시보드에 내장하고 있다. 그 뿐 아니라 특정 DNA 실험을 할 때 필요한 건 전용 앱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또 필요한 과정을 단계별로 알려주는 설명서를 함께 제공하는 한편 컴퓨터를 이용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모니터링할 수도 있다. 아마노 측은 현재 생명공학 실험 장비나 지식에 접근할 수 있는 사람은 한정적이라면서 누구나 소프트웨어나 전자 관련 실험을 할 수 있듯 생명공학 실험을 가능하게 해주는 키트라고 밝히고 있다. 아미노가 3D프린터가 제조업에서 한 것 같은 일을 바이오 공학 분야에서 실현하게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관련 내용은 이곳( https://www.indiegogo.com/projects/amino-desktop-bioengineering-for-everyone#/ )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