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ojaunni
100,000+ Views

까리함의 최강자222 카라 델레바인 스타일 보고갑시다!

저번에 올렸던 "크리스틴 스튜어트 패션" 카드가 예상치못하게 많은 반응을 얻어서
후속편을 준비해봤습니다.
까리한 언니 스타일 2탄의 주인공은
패션계의 잇걸....이자 최강 금수저
카라 델레바인!
아버지는 영국 문화재 위원회 회장 겸 부동산 재벌
어머니는 런던 셀프리지 백화점의 퍼스널 쇼퍼 대표
집안 자체도 빵빵한데
본인도 잘나가서 샤넬과 버버리 캠페인에 모델로 기용되기도 했었죠(뭐 집안빨 인맥빨이라고 말이 많긴했지만;;)
배경 설명만 들으면 전형적인 상류층 공듀님같지만
본인 성격이나 스타일이나 그냥

*똘끼*

그 자체...
물론 타고난 스펙이 스펙이니만큼
똘끼마저도 까리하시다...
평소 즐겨입는 스타일은 펑크? 락시크?
크리스틴 스튜어트처럼 굉장히 보이시한 계열이지만
어딘가 웃기고
개구지다는 것이 이 언니의 매력.
요쯤되서 살펴봐줘야하는 것이 이 언니의 시그니쳐 아이템
...은 비니
빨간비니
까만 비니
초록 비니
깔별로 보유한 것도 모자라
줄무늬 비니
구름 비니도 보유중인 비니성애자.
역시 부자가 하나에 꽂히면 끝을 보나봅니다(?)
그럼 두번째 아이템은 무엇?

블랙!!!!

레더!!!

자켓!!!!

정말 좋은가봅니다
입고 입고 또입고
자식까지 물려줄기세..
평소엔 까리했지만 레드카펫만 가면 해괴망측한 옷으로 안타까움을 샀던 K-stew언니와 달리
카라는 모델답게 레드카펫에서도 꽤 괜춘한 스타일을 보여줍니다.
평소와는 다르게 섹시하고 고혹적인 드레스나 수트를 많이 입더라구요.
그 중에서도 가장 레전드는 역시 깐느 영화제 아니었을까.
미모 포텐 폭발!!
기사 사진인데 왜 때문에 예뻐요?
그냥 가려다 예뻐서 한장더..
하여간 이날 진짜 레전드
좋아요 안누르고 가는 언니들 다 보고있습니다.
재밌게 보셨으면 봤다고 티라도 내주세요...
음..
그럼 이만.. 馬무리
다른 연예인 스타일 보고 싶은거 있으시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안그래도 덕질할 연예인들 물색중입니다 ㅋㅋㅋㅋ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조녜다...금수저고 뭐고 걍 조녜
미칠듯한 매력
진짜 타고난 매력
까랴랴랴악
카라 델레빈 이라고 하는게 맞아요! 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출산 직후, 자신의 몸을 공개한 가수의 사연
가수 킴벌리 허드슨은 네 아이의 엄마입니다. 최근에 그녀는 출산을 마쳤죠. 그리고 그녀는 갑자기 자신의 배를 찍은 사진을 공개합니다. 그녀의 배는 출산의 흔적으로 살이 늘어져 있었고, 튼 흔적도 있었죠. 보통 사람이 올리기 꺼려하는 사진을 올린 허드슨. 과연 어떤 이유가 있었을까요? 출산을 마친지 얼마 되지 않은 날, 허드슨은 샤워를 마치고 우연히 거울을 보게 됩니다. 그녀의 배는 형편없이 늘어져 있었죠. 이 배를 네 번째 보게 된 허드슨은, '제길 이 배를 또 보게 되다니'라고 생각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자기 스스로를 불쌍하게 여겼죠. 하지만 그 때, 그녀의 두 살짜리 아들이 달려와 그녀의 다리에 매달렸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녀의 몸을 숙이게해 그녀에게 뽀뽀를 했다고 하네요. 그 순간 그녀는 생각했다고 합니다. '그래 내 배가 완벽하지 않은건, 이런 훨씬 더 달콤한 순간을 맞기 위해서였어!' 그녀는 그래서 자신의 배 사진을 공개하기로 결심했다고 합니다. 그것이 불완전 할지라도, 자신의 몸을 긍정하기 위해서 입니다. 그리고 그녀는 많은 여성들이 출산 후 변한 자신의 몸을 보고 슬퍼함을 알고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당당하게 사진을 올린 자신의 행동이, 그들에게 용기를 주었으면 좋겠다고 하네요. 허드슨은 전합니다. '사랑하세요. 당신은 자신의 몸을 부끄러워 할 필요가 없습니다. 당신이 그런 마음 가짐을 가지고 나면, 당신은 상황을 더 낫게 느낄 자유로움을 가지게 됩니다. 우리는 스스로에게 너무 가혹해요, 특히 엄마들은요. 우리는 알아야만 합니다. 우리의 몸이 어떤 형태나 사이즈든, 튼 자국이 얼마나 많든 살이 늘어지든, 우리는 섹시하다는 것을요. 당신의 몸을 사랑하세요.' 그녀는 현재 자신의 네 아이와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고 합니다. 그녀가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마지막으로 전합니다. '난 아이를 가지기 전에 식스팩이 있었어요. 하지만 지금은 아무리 운동을 해도, 늘어진 살이 탱탱해지진 않겠죠. 그리고 제 튼 자국은 사라지지 않을 것이구요. 그렇지만 전 괜찮아요. 왜냐면 아침에 일어날 때마다, 전 4개의 천사같은 미소를 만나니까요. 그리고 전 생각해요. 날씬한 배 보다 이 튼 자국이 더 가치가 있다고'
추억의 시트콤, 노구의 분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안마 한번해주면 바로 풀리심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나..... 이 단계에서부터는 현금이 필요함 ㅋㅋㅋㅋㅋㅋ 온천숙박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노구 할아버지 표정 ㅜㅜ 다 도망감 ㅋㅋㅋㅋㅋㅋㅋㅋ 뒤에 봉고차가 너무 쓸쓸해보이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 @Jcyj0524 @sgjgj108 @kimfild12 @lacesso @piggy8894 @forward89 @Lacesso @kathykim @Singleorigin @newscom0416 @pen2mars @ilovesj95 @reddung @ssuyang @ting1347 @nmjysw @YoungJoonYi @namiA666 @jonah44458 @ruddo1919 @delight28 @hyojjo84 @jangshingoo @hhrin022 @cherrypuff @jiwonkangjames @JasmineHong @pONEPIECEq @kkm06242 @yoojin2601 @tricky05 @ggoo @daechitiger @aclock @hahaha89 @AreumBae @ll1203ll @yjart1104 @jazzyB @vivanim841008 @ninaomk @s01038756657 @june8200 @kje1982 @roskfltpxkr @zzzsdzzz @kym5824 @kiki916 @younghokwon420 @k0174 @shinebu @mdk9873 @rarara022 @zzacco @wwnjd @shsoop11 @aclock @southQ @6974 @apdlf145 @kimeuddeum @doo9550 @tjddk0623 @rmrm724 @rauvis @tjfgml2353 @solsolsol123 @mysky722 @chaenshu @rui0621 @1004are @dacapo12188 @yunlyuro @781153 @jaetterli0323 @cnrqhr0042 @sujin8804 @pooshin @dbswn0329 @Nayoung240 @111sTaR111 @lovelyz1127 @a46771144 @kyw000405 @hyun7401 @foxiecat @YoonTaeil @tree267 @ewsn8 @HeasukKShepherd @LimJ1 @nrz5o1@vhyun802 @winterberry @gudwns2253 @parkmiji5 @MercYoun @pegun @ksobrain48 @sheshe @pegun @berry91 @dongpo @ihy09 @hyojinms @cima50won @rlatjrgus5665 @Reus @ycs9294 @Mijeong0617 @lekksj486 @kyk8312 @ymin8119 @eeee1025 @Dodoknom @slslsksl123 @mgy200 @cigarlover @whoney @JungHanHan @DeltaEcho @kimje13211 @christinegogo @geon707 @kyh01y 다들 하루 잘 보내셨나요? ㅎㅎ
배우 오연아씨가 연기를 그만뒀던 이유, 그리고 다시 연기를 시작할 수 있었던 계기
연아 : 연기를 다 그만두려고.. 불과 1년 반 전 쯤에 다 그만뒀었어요. 연아 : 저는 꿈이 있었기 때문에.. 제가 안 먹고, 안 쓰고, 안 하는 건 다 견딜 수 있었거든요. 연아 : 근데 조카가 태어났어요. 돌잔치에 가야 하는데.. 조카에게 무언가를 사주고 싶은데, 사줄 돈이 없는 거죠. 연아 : 돌잔치 하는 데까지 지하철 역으로 10개 정도 돼요. 그걸 걸어갔어요. 연아 : 돈이 없을 때는 한 겨울에 걸아디는 것도 다반사예요. 일도 아니에요. 현무: 지하철 열 정거장을 걸어갔다고요? 연아 : 네네. 연아 : 강남에서 성수동, 왕십리, 대학로.. 이렇게. 재석 : 대학로는 강남에서 꽤 먼데.. 현무 : 차 타고도 먼데.. 연아 : 대교 건너는 건 일도 아니에요. 이제 저는 어디로 가서 어떻게 가야 대교를 건널 수 있다는 걸 다 알아요. 왜냐하면 잘못 올라가면 아예 들어갈 수 있는 길이 없거든요. 연아 : 그러니까 내가 혼자 하는 건 다 견딜 수가 있는데.. 연아 : 정말 누군가에게 무언가를 해주고 싶은데, 못 해주는 게 미안해서 그 사람들을 못 만날 때.. 힘들었던 것 같아요. 연아 : 그리고 제가 이 일을 그만둬야겠다, 라고 생각했던 결정적인 게.. 연아 : 강아지가 12살, 13살 때 갑자기 애가 너무 아파서 낑낑 거리는데.. 연아 : 애를 안고 동물병원까지 막 뛰어갔어요. 연아 : 막 뛰어가서 동물병원 앞에 섰는데.. 연아 : 돈이 하나도 없는 거예요, 통장에. 만 원 이하로 입금이 되어 있으니까 찾을 수가 없는 거예요. 연아 : 9천 몇 백 원이 있으니까.. 현무 : 안 나오죠, ATM기에서. 연아 : 정말 한참을 서 있다가 집으로 돌아왔던 적이 있어요. 연아 : 그때.. 내가 뭐 때문에 연기를.. 최소한의 아무 것도 못하고 이렇게 살아야 되지? 연아 : 정말 냉정하게 그때 그만 뒀던 것 같아요. 연아 : 그리고 그냥 아르바이트를 했어요. 설거지하는 아르바이트를 해서 한 달에 50만 원 정도.. 그걸 하고 달력에 동그라미 치고 있는 그 순간이 너무 행복한거예요, 그때는. 연아 : 아, 내가 오늘 5만 원어치 일했구나, 내가 오늘은 5만 5천원어치 일했으니까 사료도 살 수 있고 물도 사서 먹을 수 있고.. 연아 : 옛날엔 수돗물 끓여 먹었거든요, 그렇게 사람처럼 살 수 있다는 게 그때는 정말 너무 행복했던 것 같아요. 재석 : 겉으로만 딱 뵈면, 되게 유복하게 자라셨을 것 같은데.. 명수 : 부잣집 외동딸 같아요. 현무 : 큰 어려움 없이 자라셨을 것 같아요. 연아 : 아버지가 아직도 힘든 일을 하세요. 어머니도 힘든 일을 하시구요. 연아 : 안 해 본 아르바이트가 없었던 것 같아요. 찹쌀떡도 팔아보고.. 근데 지금 와서 생각해보면, 그때 그런 것들의 감정들이 연기할 때 도움이 돼요. 명수 : 그럼 생활도 많이 힘들었을텐데, 어떻게 해결을 하셨는지 궁금합니다. 연아 : 모든 게 다.. 마음을 내려놨을 때 선물처럼 하나가 온다고 하잖아요. 연아 : 한 2년 전에 찍었다가 개봉하지 못했던 영화가 개봉되면서.. 연아 : 정우성 선배님이 영화사에다가 추천해주셨더라고요, 이런 영화에서 이렇게 나오는 배우가 있는데.. 후배가 좋은 길로 갈 수 있다면 한 번 끌어줘야겠지 않겠냐.. 연아 : 나중에 알았어요, 오디션 끝나고. 현무 : 그게 아수라예요? 연아 : 네, 그게 아수라.. 그 후로 일이 잘풀리기 시작해서, 시그널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 굉장히 인상적인 연기를 하셨죠. 이렇게 연기에 재능과 열정을 가진 배우분들이 더욱 더 성공하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응원 할게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파파라치에 대처하는 미란다 커의 자세
안녕? 나는 세계적인 모델 미란다 커. 모델이니까 당연히 카메라에 찍히는 걸 즐기지. 그래서 난 파파라치 찍히는 것도 좋아. 그게 바로 프로페셔널한 모습 아니겠어? 플린아 고개 돌리지 말고 카메라를 보라고! 내가 서 있는 곳이 바로 무대 아니겠어? 플린아 자 너도 저기 좀 보고 웃어봐! 플린이는 눈이 부셔서 찡그리거나 성질 낼 때도 있는데 계속 하다보면 익숙해질거야. 언젠간 나처럼 파파라치들을 향해 미소짓는 여유도 생기겠지. 하지만 여기, 정반대의 남자가 있다. 내 아들은 나 혼자만 볼테니까 찍지 말라고 이것들아. 내 아들 얼굴은 내가 사수한다. 함부로 찍었다간 완판치 쓰리강냉이인 줄 알어. 미란이는 파파라치에 어떻게든 플린이도 찍히게 하려고 노력하는데 왜 올랜도는 플린이의 얼굴을 가리려고 안간힘을 쓰는 걸까예? 헐리웃 스타 한 명에게 들이대는 파파라치들의 수는 셀 수 없을 정도로 어마무시해요. 그리고 이들이 이렇게 둘러싸여 플래시를 터트려댄다고 생각해보세요. 아이의 눈이 괜찮을까요? 빅여사가 어린 딸 하퍼를 안고 가다가 파파라치 플래시 너무 심해 가던 걸음을 멈추고 뒤돌아 서서 베컴에게 SOS를 하죠. 진정 엄마라면 이렇게 자식을 보호해야 하는 거 아닌가요? 플린이 불쨩ㅠㅠㅠㅠㅠㅠㅠㅠ 미란이도 엄만데 설마 아들을 파파라치에 이용하겠어여? 이렇게 사이 좋아보이는데?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 위해 준비했쉬먀. 미란이가 외출을 하기 위해 플린이를 데리고 나옵니다. 어라 이건 모다? 왜 차 앞까지 걸어왔다가 빽하는 거? 플린이를 뒤에 있는 유모에게 맡기고 유유자적 걸어오는 미란이. 사진상으로는 둘도 없는 모자지간 같지만 실제로는 사진만 찍고 그 후엔 유모한테 맡겨버리고 혼자 다님. 그놈의 설정샷 때문에 미란이는 자기가 외출하는 시간까지 스케줄로 짜서 파파라치들에게 뿌린다고 해요. 그래서 미란이 파파라치의 대부분은 굉장히 작위적이라고 생각될만큼 완벽한 모습이죠. 아오 진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화가나여!!!!! 밤이면 플래시 세례가 더 심할텐데 자기는 선글라스 쓰고 플린이는 가려주지도 않고 뭐하는 짓인지 모르겠음. 그리고 미란이는 꼭 플린이를 안을 때 카메라에 잘 보이도록 앞으로 안아요. 파파라치한테 대하는 행동 때문에 올랜도랑도 몇 번 마찰이 있었다는데 아들을 니 욕망에 이용하지 말라고ㅠㅠㅠ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