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inty
1,000+ Views

국토종주 다녀갑니다

자전거 산지 두달도 채 안됐습니다만... 이런저런 복잡한일이있어 백팩하나메고 아라뱃-낙동강하굿둑 3박4일 잡고왔는데 어찌어찌 힘들게 다왔네요. 밤주행 너무많았고. 말도안되는 오르막도있었구요.. 혼자라 적막했는데 좋은사람들도 만났습니다. 좋았어요 기회되시면 해보시길!! 제가 개인적으로 느낀....팁?상황?? - 여주부터 가로등 없는 시골길 많습니다... 어쩔수없이 야간주행 상황이 꼭 생기네요 - 상주에서 자전거 도로에서 뱀을 두번봤네요....... 놀랐습니다. - 상주보부터 인증센터에 출장수리. 픽업숙소 써있습니다. 명함이 바닥에 떨어져있거나요. 사진찍어올걸.. 생각 들었어요 밤주행 춥고 무섭습니다. - 밤주행 때 픽업서비스받는게 좋겠다란 생각 들었어요. 전조등 외엔 별밖에없었어요. 지쳐서 사진못찍어온게 짜증이...ㅡㅡ - 국도경유 어느정도 있습니다만. 우회안하고 천천히가보니 고속화도로는 없어서 탈만했습니다. 차량이 잘 피해주시기도 했구요. 물론 밤에는 위험합니다. 국도조차 가로등이 없는경우가 많았어요. 차들도없지만. - 버릴속옷, 티셔츠 세벌씩 가져가서 하루에 하나씩 버렸어요. 빨래할일 없었고 하루하루 백팩 가벼워지는 소소한재미가있었네요. - 밥은 식당나오면 꼭 드세요. 좀 떨어진곳에 건물들이보여도 꼭 가서 드세요. 여주부터 자전거도로에서 바로보이는 밥먹을곳은 거의 없습니다. 숙소도 없습니다. 가다가 나오면 자자란 맘으로 갔는데 안나와서 새벽3시에 민박집 문 두두린날도 있었네요. 밤엔 추워서 핸드폰검색도 힘들었어요 - 추워도 땀이나네요. 섬유탈취제 미스트 향수 기타등등 챙겨가시면 올라오시는길이나 아우터가 그나마 좀.ㅋ - 펑크나 자전거 문제생기면 그려러니. 해결안되면 올라오자란 맘으로 가긴 갔습니다만... 펑크는 안났습니다.. 그래도 낙동강부턴 아깝단맘에 걱정되더라구요. 펑크나신분 몇분 봤거든요. 하실줄아시는분은 챙겨가시면... - 펌프는 중간중간 많았습니다만. 낙동강부터 쓸수있었구요. 콤프돌아가는곳은 전부 작동이 안되네요. 낙동강부턴 수동펌프였습니다. 그 이전이었던가... - 부산서부터미널 친절하시네요...자전거 잘 실어주십니다. 막차 19:10분 입니다. 더는 생각이 안나네요. 자전거는 메리다 스컬트라 100입니다 서울가는 고속버스안에서.
bestinty
6 Likes
1 Share
13 Comments
Suggested
Recent
@WonWooBaek 대기자가 많은지 2달 반정도 걸린다 하네요 인증센터에서요.
우아~ 저도 8월15일 광복절날 2차 국종 마쳤는데 아직 인증센터를 못갔다는거....ㅠㅠ
저랑 하루차이네요 첫날을 점심먹고가게되고 이화령 강제야간주행에 감기까지ㅠㅜ 전5일 걸려서 11월 5일완주네요 진짜 밥은 살기위한 생각으로 식당에서 두그릇씩먹고ㅋㅋ 작성자님이 야간주행안하셨으면 만났을텐데 아쉽습니다ㅠㅜ
와우~~큰일 하셨네요~~ㅎㅎ 종주 메달 메달 신청한지 두달이 다 되어 가는데 아직도 안왔네요...언제쯤 올런지...
좋은 시간 되셨겠네요.. 부럽.. 난 언제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불법이라서 하면 안 되는데 안 지키는 사람 존~~나 많은 거.JPG
★ 자전거는 도로교통법상 자동차로 규정되어 있음 ★ 1. 인도에서 자전거 타고 다니면 안 됨!  어길시 범칙금 3만원 만약 사람과 부딪혀 사고가 나면, 차 대 사람 사고로, 형사상 가해자가 되며, 차로 인도를 운행했기 때문에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11대 중과실인 ‘보도침범죄’로 형사처벌대상이 된다.  11대 중과실사고는 사망사고, 뺑소니사고와 더불어 처벌 특례가 적용되지 않는 운전자의 중대한 과실에 의한 사고로, 이 경우에는 공소권을 인정해 보험여부와 관계없이 형사입건 대상이 된다.  2) 자전거 타고 횡단보도 건너면 안 됨!  자전거에서 내린 후 자전거를 끌고 보행해야 함!  어길시 범칙금 3만원 지난 5월 경주에서는 한 학생이 자전거를 타고 횡단보도를 건너다 차량과 부딪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학생은 도로교통법 11대 중과실인 중앙선침범죄가 적용돼 형사상 가해자가 됐고, 민사상 보상도 제대로 받지 못했다.  경주경찰서 교통조사계 수사관은 “만약 학생이 같은 상황에서 자전거를 끌고 갔더라면 상황이 달라졌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경주경찰서 교통조사계 담당경찰은 “신호등이 없는 횡단보도에 자전거를 타고 건너다 차와 부딪히면 자전거가 가해자가 됩니다. ‘차’로 도로를 횡단했기 때문입니다. 횡단보도는 보행자를 위한 것이지 차가 다녀라고 만든 게 아닙니다”라고 설명했다.  다시 한 번 정리하자면 자전거는 사람이 타는 순간 ‘차’가 되고 도로교통법 적용을 받게 된다.  무단횡단을 하면 차로 중앙선을 넘어갔기 때문에 자전거 운전자가 가해자가 되며, 11대 중과실로 형사처벌 대상이 되며, 피해 운전자의 차량수리비 및 병원비까지 모두 물어줘야 한다. 차량의 경우 책임보험에 들지만, 자전거 운전자는 관련 보험을 드는 경우가 거의 없어 사고가 나면 직접 물어줘야만 하는 피해를 입게 된다. 만약 자전거를 끌고 갈 경우에는 ‘차’가 아닌 ‘보행자’이기 때문에 ‘중앙선침범죄’ 자체가 적용이 안 되며, 가해자는 차량 운전자가 되며, 차량 운전자에게 과실이 있기 때문에 병원비 등을 보상받을 수 있다. 횡단보도를 건너는 보행자를 칠 경우 자전거 운전자 과실 100%로 판단한다. ㅊㅊ https://theqoo.net/1094079936 (+)  음주상태로 타면 도로교통법 위반 신호 위반시 범칙금 3만원 안전운전 의무 위반시 범칙금 2만원 안전거리 미확보시 범칙금 1만원  (++)  아래와 같은 경우에는 자전거 운전자가 보도를 통행할 수 있음 1) 13세 미만의 어린이, 65세 이상의 노인, 그 밖의 행정자치부령으로 정하는 신체장애인이 자전거를 운전하는 경우 2) 안전표지로 자전거 통행이 허용된 경우 3) 도로의 파손이나 공사 등으로 인하여 차도 통행이 불가능한 경우 (+++) 자전거 전용 횡단보도는 횡단보도 옆에 자전거 그림이 그려져 있고 이렇게 그려진 횡단도 안에서만 타고 가야 함.  이게 없으면 무조건 내려서 끌고 가야 함. (++++) 그 외 등등 잡지식  자전거가 우측 끝 차로가 아닌 곳을 이용하면 단속 대상 병렬주행 불법 공원내 자전거 도로에서 사고 발생하면 도로교통법 적용 받음. 도로가 아닌 곳에서의 사고 모두 적용 대상  자전거도로를 걷고있는 보행자와 사고가 나면 자전거 이용자가 가해자 출처 : 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