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이디어 식스팩] #71 July
안녕하세요! 이번주 음악 운동은 연주곡을 소개하려고 하는데요 바로 힙합 뉴에이지 음악가 July(줄라이, 이동훈)입니다. 누구지? 하시겠지만 음악을 들으면 아실 수도 있을거에요. 제가 고등학생 때 감수성이 풍부한 아이로 자랄 수 있게끔 도와준 음악이에요. 제 싸이 배경음악으로 항상 틀어져 있었던ㅎㅎ 그만큼 좋아해서 싸이 일촌도 신청하고 대학생이 되서도 강연 연사님으로 와달라는 요청의 메세지도 보냈었답니다. 지금도 어디선가 잘 지내시고 계시겠죠^^? 아직도 저에게는 슬프고 힘든 날이나 비오는 날 울적한 마음을 달래기 위해 찾는 음악으로 기억되고 있답니다. 많은 곡들이 있지만 베스트 3곡만 들려드릴께요. 연주곡이니 부담스럽지 않게 여러곡 플레이 해놓고 쭉 들어보세요. 마음이 편안해지실꺼에요^^ 1. My Soul 줄라이 대표곡이라고도 할 수 있는 곡이죠. 다른 곡 도입부에 쓰였다고 하는데 그게 무슨 곡인지는 잘 모르겠네요. 아시는 분 있으면 댓글 부탁드려요^^ 1. 비오는 날 제가 제일제일 좋아하는 곡입니다ㅠㅠ 이 곡 들으면서 많이 울었던 기억이..흑흑 3. Long Good-Byes 제목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긴 이별의 아쉬움과 애써 담담하려 하는 느낌을 받았어요. "슬프지만 괜찮을꺼야" 하는 메세지가 담긴 듯해서 참 좋아하는 곡이랍니다. 몰랐는데 이번 7월에 July 새 앨범이 나왔더라구요^^!!! 이 카드 발행하면서 알게됐어요ㅎㅎ 제목은 '그 여름의 바다' 네요. 시원한 바다 소리도 나고 줄라이만의 색깔이 담겼지만 시원한 여름 곡 답게 조금은 경쾌한 느낌이에요. 오늘은 이 곡으로 무한 반복 해야겠네요. 그럼 모두들 감성 풍부한 하루 되시길:)
하루 한 곡 스페셜 : 피아노를 배우고 싶게 만드는 연주곡 10곡 소개
저는 레스너이기도 합니다. 제 레슨생들의 대부분은 프로들이시거나 프로 입문의 꿈을 갖고 계신 전문 음악인들이 80% 정도? 단지 취미를 위한 레슨생보다 비중이 큰 편이지만, 특히 취미를 위해 악기를 배우시고자 하는 분들은 수많은 악기 중 피아노를 선택한 계기가 나름 정말정말 확실한 편이랍니다. 주로 듣기 편한 이지리스닝 장르의 곡을 들으시고 스트레스와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이런 곡을 직접 듣고 연주하고 더 나아가서는 직접 만들고 싶다 생각하셔서 오시는 거지요. (내가 다 뿌듯 ) 아무튼 오늘 하루 한 곡 스페셜에서는 많은 분들에게 자극이 되주었는지 저에게 연주, 레슨, 악보를 많이 요청하시며 실제로 레슨도 많이 하는 곡들을 소개해드리렵니다. 전문 음악인들의 선곡이 아니기 때문에 여러분들의 취향에도 잘 맞고 귀에 익숙한 곡일거에요~ 함께 즐겨요!! 1.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ost - 언제나 몇 번이라도 (Easy-listening, New age piano, Soundtrack) 2. Dimitri Shostakovichi - Jazz waltz no.2 (Classic) 3. 이루마 - River flows in you (Easy-listening, New age piano) 4. Debussy - Clair de luna (Classic) 5. 히사이시 조 - Summer (Easy-listening, New age piano, Soundtrack) 6. DJ Okawari - Flower dance (Sibuya K, Easy-listening) 7. Chopin Etude Op.10 no.5 (흑건) (Classic) 8. Michel Petrucciani - September second (Jazz) 9. 몽라 - Paris Paris (Easy-listening, New age piano) 10. Opera Carmen - Habanera (Tan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