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sannmore
100,000+ Views

외국 언니들은 어떻게 머리를 묶나 사진으로 배우는 머리 묶기

포니테일과 똥머리만 하기엔 지겨운 빙글러에게,
외국 언니들처럼 머리 묶기를 제안합니다 >ㅁ<)b
자고로 긴 머리의 매력은 치렁치렁한 맛도 있지만,
묶고 틀고 올리며 매만질 수 있다는 스타일링도 한 몫 하지 않겠습니까!
그러나 포니테일과 똥머리 외엔
다르게 만지기 어렵고 복잡하고 까다로운 것도
긴 머리의 단점이라면 단점이네요. (사실 묶기도 귀찮습니다마는)
매번 포니테일만 하기엔 지친 빙글러여,
어찌하면 좋겠습니까? (이건 제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ㅠ.ㅠ)
그런 고로,
외국 언니들의 머리 묶는 비법들을 가져와 봤어요!
색다르게 머리 묶기에 도전해봅시다 :)
탱실탱실 탐실탐실
긴 머리로 색다르게 묶어 보십시다 +0+)/
52 Comments
Suggested
Recent
일단 숱이 많아야....실패다...
팔아파서 넋놓고 내리고있는 모습이 상상가네요ㅋㅋㅋㅋ
담엔 어깨쯤 되는 길이로 할 수 있는 헤어스타일 부탁해요~
나는 보기만할줄알아서..흠
머리숱이 많아야 이쁠텐데ㅜㅜ 그 많던 내 머리숱 다 어디로 갓나ㅠ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팔찌 만드는법
어젠가 그젠가 튼 팔찌 자랑했는데 방법을 알려달라하시는분들이 계셔서 사진찍어왔어요 !!! 네이버에 '미산가 만드는 방법' 이런식으로 검색하시면 알아보기쉽게 설명해주시는 언니들 있어서 그거 보구 만드셔도 젛아요 저는 제 손에 실쥐고 겨드랑이 쪽까지 길이로 팔찌만드는데 줄자로 재보니까 107센치가 나오더라구요 ! 실은 100센치만 준비하셔도 만들수있어요 ! (1) 실은 저길이로 3가닥만있으면 되는데 바탕실두개 하트할실 하나예요 ! (2) 그걸 반 접으면 총 6가닥이 되는데 50센치씩 6가닥 준비해주셔도 괜찮아요 ! 개취 (1) 그다음 실을 묶던가 고리매듭을 짓던가해서 어디 고정 해주셔야해요 테이프나 저처럼 판?떼기에 고정하셔도되고 그뭐냐 .. 집게 ? 에 고정해주셔도 괜찮아요 ㅎㅎ (2) 바탕실1 기둥실4 바탕실1 순서로 배치해주세요 !! 기둥실은 말그대로 기둥으로 해놓는 실이예요 평매듭을 할껀데 하실줄 모르시는분이 있으실까봐 설명사진 올려드려요 !! 혹시 사진 보시는데 이해어려우시고 그러면 댓글로 말해주세요 ㅠㅠㅜ !!! 실팔찌 처음 만드시는분은 저말 다 ㅣ무슨말인지 모르실꺼예요오.. 방금했던 매듭을 반대로 하시면 되요 여기까지 잘따라오셨다면 이제 평매듭 하실줄 아는거예요 !!!! 와아아ㅏ 기호로는 (=) 입니당 이거중요해요 기억ㄱ ! 저는 평매듭을 4번했어요 3번하던 4번하던 5번하던 하시고싶은 개수대로 하시면되는데 평매듭 개수는 고정해주시는게 하트무늬가 규칙적이게 나오겠죠 ...?? (1) 바탕실 4가닥을 2가닥씩 나눠서 기둥실로하고 평매듭을 해줍니다 (2) 반대쪽 기둥실로 평매듭을 해줍니다 (3) 사진은 없지만 (1)번사진처럼 다시 한번더 평매듭을 해주시면 하트모양이 나옵니다 빠밤ㅁ !!! 개쉽쥬 ?? 평먀듭만 할줄알면 되요 !! 혹시 글 읽는데 이해안되셧다면 아까 기억하라햇던 평매듭 기호 보면서 따라해보세요 ! ||(=) (=)|| ||(=) <<여기서 ||짝대기 두개는 그냥 기둥실 두가닥 그려놓은거예요 ! 혹시 물어보시는분 계실까봐ㅏ....히
배우 오연아씨가 연기를 그만뒀던 이유, 그리고 다시 연기를 시작할 수 있었던 계기
연아 : 연기를 다 그만두려고.. 불과 1년 반 전 쯤에 다 그만뒀었어요. 연아 : 저는 꿈이 있었기 때문에.. 제가 안 먹고, 안 쓰고, 안 하는 건 다 견딜 수 있었거든요. 연아 : 근데 조카가 태어났어요. 돌잔치에 가야 하는데.. 조카에게 무언가를 사주고 싶은데, 사줄 돈이 없는 거죠. 연아 : 돌잔치 하는 데까지 지하철 역으로 10개 정도 돼요. 그걸 걸어갔어요. 연아 : 돈이 없을 때는 한 겨울에 걸아디는 것도 다반사예요. 일도 아니에요. 현무: 지하철 열 정거장을 걸어갔다고요? 연아 : 네네. 연아 : 강남에서 성수동, 왕십리, 대학로.. 이렇게. 재석 : 대학로는 강남에서 꽤 먼데.. 현무 : 차 타고도 먼데.. 연아 : 대교 건너는 건 일도 아니에요. 이제 저는 어디로 가서 어떻게 가야 대교를 건널 수 있다는 걸 다 알아요. 왜냐하면 잘못 올라가면 아예 들어갈 수 있는 길이 없거든요. 연아 : 그러니까 내가 혼자 하는 건 다 견딜 수가 있는데.. 연아 : 정말 누군가에게 무언가를 해주고 싶은데, 못 해주는 게 미안해서 그 사람들을 못 만날 때.. 힘들었던 것 같아요. 연아 : 그리고 제가 이 일을 그만둬야겠다, 라고 생각했던 결정적인 게.. 연아 : 강아지가 12살, 13살 때 갑자기 애가 너무 아파서 낑낑 거리는데.. 연아 : 애를 안고 동물병원까지 막 뛰어갔어요. 연아 : 막 뛰어가서 동물병원 앞에 섰는데.. 연아 : 돈이 하나도 없는 거예요, 통장에. 만 원 이하로 입금이 되어 있으니까 찾을 수가 없는 거예요. 연아 : 9천 몇 백 원이 있으니까.. 현무 : 안 나오죠, ATM기에서. 연아 : 정말 한참을 서 있다가 집으로 돌아왔던 적이 있어요. 연아 : 그때.. 내가 뭐 때문에 연기를.. 최소한의 아무 것도 못하고 이렇게 살아야 되지? 연아 : 정말 냉정하게 그때 그만 뒀던 것 같아요. 연아 : 그리고 그냥 아르바이트를 했어요. 설거지하는 아르바이트를 해서 한 달에 50만 원 정도.. 그걸 하고 달력에 동그라미 치고 있는 그 순간이 너무 행복한거예요, 그때는. 연아 : 아, 내가 오늘 5만 원어치 일했구나, 내가 오늘은 5만 5천원어치 일했으니까 사료도 살 수 있고 물도 사서 먹을 수 있고.. 연아 : 옛날엔 수돗물 끓여 먹었거든요, 그렇게 사람처럼 살 수 있다는 게 그때는 정말 너무 행복했던 것 같아요. 재석 : 겉으로만 딱 뵈면, 되게 유복하게 자라셨을 것 같은데.. 명수 : 부잣집 외동딸 같아요. 현무 : 큰 어려움 없이 자라셨을 것 같아요. 연아 : 아버지가 아직도 힘든 일을 하세요. 어머니도 힘든 일을 하시구요. 연아 : 안 해 본 아르바이트가 없었던 것 같아요. 찹쌀떡도 팔아보고.. 근데 지금 와서 생각해보면, 그때 그런 것들의 감정들이 연기할 때 도움이 돼요. 명수 : 그럼 생활도 많이 힘들었을텐데, 어떻게 해결을 하셨는지 궁금합니다. 연아 : 모든 게 다.. 마음을 내려놨을 때 선물처럼 하나가 온다고 하잖아요. 연아 : 한 2년 전에 찍었다가 개봉하지 못했던 영화가 개봉되면서.. 연아 : 정우성 선배님이 영화사에다가 추천해주셨더라고요, 이런 영화에서 이렇게 나오는 배우가 있는데.. 후배가 좋은 길로 갈 수 있다면 한 번 끌어줘야겠지 않겠냐.. 연아 : 나중에 알았어요, 오디션 끝나고. 현무 : 그게 아수라예요? 연아 : 네, 그게 아수라.. 그 후로 일이 잘풀리기 시작해서, 시그널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 굉장히 인상적인 연기를 하셨죠. 이렇게 연기에 재능과 열정을 가진 배우분들이 더욱 더 성공하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응원 할게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순하고 어려 보이는 인상, 일자 눈썹 다듬기 꿀팁!
조금은 더 어리고 귀여워 보이고 싶은 날, 어리고 부드러운 인상을 만드는 일자눈썹. 도전합시다! #1단계 스크루 브러쉬를 이용해 눈썹을 뿌리부터 위 쪽으로 빗어줍니다. #2단계 파우더를 퍼프에 묻혀서 눈썹 부분에 톡톡 두드리며 발라줍니다. 눈썹 메이크업이 장시간 유지되고 보다 잘 그려지도록, 파우더를 사용해서 눈썹 주위의 불필요한 유분기를 없앱니다. #3단계 납작하게 생긴 브로우 펜슬을 세로로 세워서, 가이드라인을 잡듯이 눈썹 앞머리부터 눈썹산까지를 그립니다. 눈썹산보다 눈썹 앞머리의 위치가 낮다면, 선을 보다 위로 잡아서 일자로 만듭니다. #4단계 눈썹산 중간부터 눈썹의 끝 부분까지 아래로 처지지 않도록 선을 그리고, 일자의 느낌으로 그려주되 짧뚱하게 그려도 괜찮습니다. 눈썹을 짧뚱하게 그려도 괜찮다고 말씀드린 이유는, 눈썹 끝 부분이 길어져서 길이가 길어지면 눈썹의 일자 모양이 예쁘게 연출되지 않기 때문이에요 ㅠ.ㅠ #5단계 눈썹 아랫부분도 눈썹 위 그린 선에 맞추어서 보다 일자로 그려지게끔 각도를 잡아 그립니다. #6단계 납작한 모양의 사선 브러쉬에 옅은 브라운 섀도를 묻히고, 일자로 그려 놓은 눈썹 안을 뒤->앞 방향으로 채웁니다. 눈썹 앞 부분이 진해지는 것을 막기 위해, 눈썹의 뒤에서 앞 방향으로 그려주세요 :) #7단계 스크류 브러쉬로 눈썹모 사이를 빗어주면서, 전체적인 눈썹 결을 자연스럽게 정돈합니다. #8단계 눈썹칼이나 면도기를 사용해서 일자 눈썹의 가이드라인에서 벗어난 눈썹털을 정리합니다. #9단계 브러쉬의 크기가 작은 컨실러 브러쉬에, 팟 타입 꾸덕한 컨실러를 소량 묻혀서 눈썹 위의 경계 부분을 가볍게 쓸어 줍니다. 일자 눈썹의 경계를 적당히 풀어주어야 자연스러운 매력이 더욱 살아난답니다! #10단계 자신의 눈썹모와 맞는 컬러의 브로우 마스카라로 눈썹이 자란 결 대로 빗어주면서 눈썹을 고정합니다. 억세고 사나워 보이는 인상도 일자 눈썹의 힘으로 잠재울 수 있습니다! 도전하세요 ☆
남자 대학생이 꾸민 7평 복층 집(놀람 주의)
안녕하세요, 부산에서 태어나 서울로 온 지 얼마 되지 않은 23살 대학생입니다. 제 취미는 음악과 악기입니다. 평소 음악 듣는 걸 정말 좋아하는데요. 그래서인지 악기 다루는 것 역시 좋아합니다. 제가 다루는 악기는 기타와 피아노, 플룻 등이 있어요~ <항상 하고 싶은 것을 하자>라는 제 인생의 모토에 따라, 하루하루 화이팅 넘치게 열심히 보내고 있답니다. 그럼 저희 집을 소개할게요~ 집이 큰 편이 아니라, 조금 힘들었어요. 고민 끝에 자잘한 소품으로 포인트를 주고, 사다리 선반 등을 이용해 많은 짐들을 해결했어요! 조금 허전한 감이 들어 1층에 스탠드 조명을 놓아주었습니다. 조명을 밝혀주니 방이 더 넓어 보이기도 하고, 아늑한 느낌을 주기도 하더라구요! 현관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벽시계 역시 포인트입니다. 자취방에 혼자 들어오면 가끔 외로움을 떨칠 수가 없는데요. 문을 여는 순간 보이는 환한 led 시계가 저를 반겨주는 것 같아 늘 기분이 좋답니다^^ 인테리어를 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여긴 점은 좋은 집을 넓게 보이게 하자는 것이었는데요. 그래서 베이스는 화이트 계열로 하고, 원목을 많이 사용해주었어요. 가구와 소품들은 적당히 어울리는 컬러로 포인트를 주었답니다. 깨알 같은 소품 자랑~^^ 2층에서 바라본 1층이에요. 작지만 있을 건 다 있죠? 2층에서 바라보니 더 넓어 보이는 것이 아무래도 역시 조명의 역할인 듯합니다. 2층은 침실 겸 저만의 공간, 영화관입니다. 평소를 영화를 무지 즐겨보는데요. 어렸을 때부터 다락방에 이렇게 영화관을 만드는 것이 꿈이었어요. 작지만 꿈을 이룬 거죠^^ 하루에 한편씩 영화를 보는 저에겐 정말 소중한 공간이랍니다. 한 SNS에 제 방이 소개되고 많은 분들의 호응을 받으니, 얼떨떨하면서도 평범한 대학생인 저도 잘하는 것이 있구나 하고 행복했답니다. 제 소소한 집을 예쁘게 봐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머플러 예쁘게 매는 4가지 방법
1. 머플러를 목에 한 바퀴 감는다. 2. 목을 감싼 머플러 고리 부분에 한쪽 끝을 반쯤 통과시킨다. 3. 남은 공간에 손을 넣어 다른 쪽 끝을 맞을 준비. 4. 기다리고 있던 다른 쪽 끝을 잡아 가져온다. 5. 쏘~옥 통과시켜준다. 6. 모양을 잡아주면 헤드뱅잉을 해도 풀리지 않을 매듭 완성! 1. 머플러의 양쪽 끝을 잡고 아래로 길게 늘어뜨린다. 2. 양쪽 끝을 질끈 묶어준다. 3. 고리가 된 머플러를 목에 건다. 4. 머플러를 한 번 꼬아서 8자가 되게 만들어준다. 5. 아래쪽의 고리를 목에 건 다음 모양을 잡아준다. 6. 워머인 척하는 머플러 완성! 1. 머플러 가운데를 매듭지어 꽉 묶는다. 2. 매듭이 가운데 오게 해서 목에 두른다. 3. 매듭 사이에 손을 넣어 공간을 만들어준다. 4. 그 사이로 한쪽 끝을 넣어 단단히 잡아당긴다. 5. 매듭 사이에 다시 공간을 만들어 나머지 한쪽도 넣어준다. 6. 양쪽 길이에 맞춰 잡아당기면 앙증맞은 작은 리본 완성! 1. 머플러를 목에 느슨하게 한 번 감는다. 2. 가운데 부분을 8자로 꼬아 고리를 만든다. 3. 고리 사이로 머플러 한쪽 끝을 가져와 위에서 아래 방향으로 넣는다. 4. 넣은 머플러를 아래로 적당히 잡아당긴다. 5. 새로 생긴 매듭에 나머지 한쪽 끝을 아래에서 위로 통과시킨다. 6. 양쪽 길이에 맞춰 적당히 모양을 잡아주면 머플러 땋기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