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thirty24
10,000+ Views

♣ 부유한 사람들의 몸에 밴 10가지 습관 ♣

♣ 부유한 사람들의 몸에 밴 10가지 습관 ♣

01. 무엇이든 메모한다.
스티브 잡스(Steve Jobs)는 매일 아이디어를 메모했고,
그것은 종종 애플의 혁신적인 제품의 플랫폼으로 탄생했다.
02. 일의 경중을 따진다.
겉으로 중요해 보이는 업무가 사실은
가볍게 넘겨도 되는 일일 수도 있고,
업무에 소요되는 시간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03. 매일 운동한다.
운동을 하지 않는 일반적인 이유 중 하나로
시간이 없다는 핑계를 대지만,
부유한 사람들은 없는 시간을 쪼개서라도 운동한다.
04. 작은 지출을 우습게 여기지 않는다.
티끌 모아 태산이라는 말이 있듯,
작은 지출이 모여 큰 손실이 될 수 있다.
부유한 사람들은 재산을 구축하는 동안
사치와 필수적인 지출을 식별하는 능력을 키워
검소함이 몸에 배어 있다.
05. 하루를 빨리 시작한다.
부유한 사람 중 대부분은 아침형 인간이다.
하루 중 아침을 생산성이 가장 높은 때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충분한 숙면을 취하되 일찍 일어나 경기 전
워밍업처럼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하기 전에
명상을 하거나 독서를 하며 마음을 다스리는 것이다.
06. 책을 항상 곁에 둔다.
부유한 사람들 사이에는 실제로 독서광이 많다.
그들이 독서 습관을 중요시하는 이유는
폭넓은 간접 경험과 정보를 축적할 수 있기 때문이다.
늘 손이 닿는 곳에 책을 두거나 자녀들 교육법으로
책 읽는 모습을 많이 보여주는 것도 독서의 중요성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07. 주변인에게 소홀히 하지 않는다.
부유한 사람들은 진심을 담아 주변인에게
감사함을 표현할 줄 안다.
이들은 사람들과의 유대를 중요시하고
다른 사람과 오래 지속되는 관계를 형성하기 위해 노력한다.
08. 매일 새로운 것을 배우려고 노력한다.
부유한 사람들은 매일 새로운 것을 배우거나
이해하려는 태도를 가진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새로운 사람과의 만남을 즐길 줄 안다.
다른 사람들에게서 배울 점을 취하면
더 나은 사람으로 발전할 수 있기 때문이다.
09. 긍정적 사고력을 유지하려 애쓴다.
부유한 사람들은 마인드 컨트롤(mind control)에
뛰어난 모습을 보인다.
그들은 비판적이지 않으며,
긍정적인 측면을 찾으려고 노력한다.
10. 플러그를 뽑는다
부유한 사람들은 하루 TV 시청 시간이 한 시간 미만이라고 한다.
시간을 더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단순한 재미를 포기할 줄 아는 의지를 갖고 있는 것이다.
▶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매일 배달 해 드려요
소식받기>> http://me2.do/FoCnUdVP
소식받기>> http://me2.do/FoCnUdVP
--◆-- 인기명언 모음집 --◆------------
1. 인간관계 22가지 성공 법칙
2.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법 10가지
3. 첫인상을 좋게 하는 방법
4. 나를 다스리는 10가지 교훈
5. 새로운 한주 멋지게 맞이하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신문이 눈에 들어오는 경제용어(7)
요즘 아침인사가 삼성전자 주식 지금이야? 라고 할 정도로 주식에 투자를 하려는 분들이 많아졌습니다. 그 이유는 여태까지 계속 설명했던 금리! 금리 때문인데요. 기준금리가 내려가면서 은행에 금리가 매우 안좋은 상황이라 예적금 넣기에는 이걸 왜 넣어야하지 하는 의문이 먼저 생겨서, 돈을 불리려면 주가가 떨어진 지금이다! 생각하여 주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주식시장은 과연 돈을 불리는데 적합한 투자처인 것일까요? 주식은 장기적으로 우상향하지만, 위험성이 높아서 안전자산으로 가져가기에는 무리가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공감하시겠지만, 돈이 필요한 순간은 매일매일이니까요. 주식을 판다고 돈이 바로 들어오는게 아니기 때문에(다음 증권편에서 자세히 다루겠습니다) 급전이 필요할 때 주식에 돈이 다 들어있으면, 바로 꺼낼 수 없고, 손해를 보고 꺼내야 될 수 있습니다. 각설하고, 그렇다면 지금 괜찮은 투자처는 어디인가 찾는 것 보다는 자산을 어떻게 분배하고, 또 주식을 하기 위해선 무엇을 알아야 하는지 생각해보다가 전에 경기를 선행하는게 주식이라고 말을 했는데 또 주식을 선행하는게 채권시장이라는 것을 풀어보자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말의 앞머리가 길었는데, 즉, 금리편에 이어서 오늘부터는 채권에 대하여 파보려고 합니다. 여러분 모두 알고계시듯이 우리는 돈을 빌리고 갚는 일을 합니다. 신용카드를 쓰거나, 금융권에 대출을 하고, 상환을 하는 것, 심지어 친구에게 식당에서 결제를 해달라고 하고, 카카오페이나, 토스 등으로 계좌이체를 해주는 것도 모두 채무,채권의 관계가 형성이 되는 것입니다. 채무란 돈을 갚을 의무, 즉 돈을 갚아야 되는 것을 통칭하는 것입니다. 채권이란, 돈을 받을 권리인데, 빚 채자에 권세 권자를 써서 돈을 받아야 하는 것을 통칭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오늘 우리가 알아볼 채권은 빚 채자에 문서 권자를 쓴 채권입니다. 즉 돈을 돌려받을 권리를 증서로 만든 채권이라는 것인데요. 위에서 말한 것과 같이 돈을 빌릴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방법을 생각하면, 우리는 은행대출을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채권시장을 통해 빌리는 돈이 훨씬 많습니다. 이번에 한국판 양정완화인 통화정책도 채권을 발행해서 시중의 돈을 늘리는 것이죠. 주식은 아까 말한 것과 같이 위험도가 크지만, 채권은 위험도가 낮기 때문에 큰 돈은 채권시장에 몰려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채권시장이 중요한 것이죠.(돈이 돈을 모으기 때문에) 돈을 잃지 않기 위해서는 큰 돈의 흐름에 타야하는데, 그것을 잘 보여주는 시장이 채권시장입니다. 경기가 과열되면 큰돈들이 주식시장에서 한 발 먼저 수익을 실현하고 빠져나와 채권등 안전한 시장으로 옮겨가는데, 그러면 주가가 하락하는데, 이렇기 때문에 채권시장을 잘 알아야하는 것이죠! 그리고 외국인 자본들의 움직임이 한국 시장에서 매우 중요한데, 외국인들은 달러를 가지고 와서 원화로 바꾼 뒤 주식이나 채권, 부동산등에 많이 투자합니다. 그러다 경제가 안좋아질 것 같으면, 환금성이 좋은 주식부터 팔게 되고, 채권은 자산을 보호(hedge 햇지)하는 용도로 많이 쓰입니다. 오늘은 글이 너무 길었는데, 다음번에는 채권과 금리의 관계, 채권의 종류를 가지고 돌아오겠습니다. 오늘도 글 열심히 읽어주신 여러분 감사하고, 경제에 관심을 가지는 모든 분들 존경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