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rururu23
1,000+ Views

겨울맞이 모발 관리 !!

★생활 속 모발 관리 TIP
건조한 모발은 엉기기 쉬우므로 각별한 유의를 요한다. 모발이 엉기지 않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빗질을 자주 하는 것이 좋다. 두피를 꼭꼭 눌러가며 빗질을 하면 두피 마사지 효과와 모발 정돈 효과를 동시에 얻을 수 있다.
특히 샴푸 전에는 꼭 빗질을 해준다. 모발에 물이 닿기 전 빗질을 해주면 머리를 감을 때 모발 손상을 줄일 수 있고 모발에 뭍은 먼지 등의 이물질을 제거할 수 있다.
샴푸 후에는 젖은 모발을 타올로 가볍게 눌러 물기를 제거한 뒤 드라이기의 찬바람으로 모발을 정돈한다. 보통 자연건조가 모발에 더 좋다고 알려져 있지만 겨울철 건조한 모발을 그대로 두면 수분 손실의 위험이 있으니 드라이기를 사용해 건조시킨다.
rurururu23
4 Likes
9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치아 건강 망치는 습관 6가지
<앍기 전에 알아야 할 건강 정보> 양치질 직후 가글은 NO! 치아 건강 망치는 습관 6가지 *치아 건강 돌보기* 치아는 전신 건강과 밀접하게 연관된 만큼 6개월에서 1년 간격으로 정기 검진을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하지만 아직도 치아가 아프고 증상이 나타난 후에야 치과를 방문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평소 먹는 식단, 양치질 등 잘못된 생활습관은 치아 건강을 망치는 주요 요인으로 꼽힌다. 나와 가족의 건강은 누구나 바라는 소망 중 하나다. 치아 건강부터 챙겨보는 건 어떨까?  1. 양치질 오래 하는 습관 평소 치아 건강을 유지하기 위하여 양치질을 오래 하면 좋다는 생각에 한 번 양치질을 시작하면 3분을 넘어 오랜 시간 동안 닦는 사람이 많다. 게다가 이를 닦는 중간에 또 치약을 묻혀서 닦는 사람들이 있다. 이들 대부분은 칫솔이 빨리 마모되어 빠른 시일 내에 새로운 칫솔로 자주 교체한다. 오히려 양치질을 오래 하면 치아 표면이 마모되어 손상되거나 변색이 될 수 있다. 따라서 오래 하는 것보다는 올바른 칫솔질로 3분 정도만 해도 충분하다. 더불어 칫솔 외에 치실, 치간 칫솔 등을 함께 사용하는 것도 치아 건강을 유지하는 좋은 방법이다. 2. 양치 후 바로 가글하는 습관 입 냄새 관리를 위해 수시로 가글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올바르지 못한 가글 사용도 치아 건강에 치명적이다. 양치 후 바로 가글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만, 치약의 계면활성제(거품을 만들고 세정제 역할을 하는 성분)와 가글 속의 염화물(살균 소독 효과)이 만나면 치아 변색이 일어날 수 있다. 가글은 양치질을 하고 30분 이후에 하는 것이 효과적이며, 가글한 후 30분 정도는 음식물을 섭취하지 않는 게 좋다. 가글의 성분이 입속에 남아있을 수 있어 음식물과 함께 섭취할 수 있기 때문이다.  3. 딱딱한 얼음 깨물어먹는 습관 습관적으로 얼음을 깨물어먹는 습관은 치아를 해롭게 하는 습관 중 하나다. 평소 건강한 치아를 믿고 딱딱한 얼음을 깨물어먹다가 치아가 깨질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치아에 무리한 힘이 가해져 미세한 균열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당장 치아에 무리가 없다고 해도 치아에 충격이 누적되면 균열로 인하여 치아가 깨질 수 있으니 평소 얼음을 녹여 먹는 습관을 지녀야 한다. 이 외에도 딱딱한 고기나 연골, 건어물 등을 자주 씹어먹는 습관도 주의해야 한다. 4. 이를 도구로 사용하는 습관 평소 테이프나 질긴 종이류를 마음이 급하거나 귀찮다고 치아를 이용해 물어뜯는 사람을 종종 볼 수 있는데, 이 또한 치아 건강을 해치는 습관이다. 또한 술을 마실 때 병뚜껑을 이로 열거나, 음료수병이 안 열린다고 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이런 습관 역시 치아 건강에 좋지 않다. 이외에도 손톱이나 볼펜 등을 물어뜯거나, 옷에 붙은 태그나 바느질할 때 실을 이로 끊는 경우에도 치아에 금이 갈 수 있고, 깨질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5. 차갑고 뜨거운 음식 함께 먹는 습관 뜨거운 음식을 먹고 바로 차가운 물을 마시는 등 뜨거운 음식과 차가운 음식을 동시에 먹는 습관도 치아 건강에 좋지 않은 습관이다. 국이나 탕, 찌개 등 국물을 좋아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은 뜨거운 음식을 먹자마자 찬 물을 마시는 경우가 많다. 이럴 경우 입안의 온도 차이가 크게 나서 치아의 부피가 늘어났다 줄어들어 치아 표면에 얇은 금이 생길 수 있다. 이러한 상황이 반복되면 치아에 균열이 생기게 되고, 시리거나 통증을 가져올 수 있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6. 음료 마신 직후 양치질하는 습관 탄산음료나 술, 커피 등과 같은 산성 음료를 마신 다음에 바로 양치질을 하면 치아 표면이 산성을 띄게 되어 치아와 치약의 연마제(플라그를 제거하는 성분)가 만나 치아 표면이 부식될 수 있다. 탄산음료나 산도가 높은 음식을 먹은 뒤에는 물로 입안을 헹구고 30분 뒤 양치질하는 것이 좋다. #치아건강